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방송/연예 게시판
 
작성일 : 21-01-20 10:27
[잡담] 트로트 방송 시청연령 비율 자료
 글쓴이 : 호에에
조회 : 1,016  


(인터넷 빅데이터로 20~40대가 더 높다고 이러는 기사가 있는데 당연히 인터넷은 댓글 많이 쓰는 층이 높은거라 참고가 전혀 안 되는 기사 ㅇㅅㅇ.. 그래서 차라리 TNMS 자료 쪽이 정확함.)

트로트 방송의 시청자는 자료에서 나오다시피 고령층이 차지하는 비중이 큼. 그런데 미스터트롯 콘서트 예매율을 기준으로 볼 때 앨범 주 구매층은 20~30대 여성층으로 추측 됨. 이 소비층이 그나마 아이돌 구매층과 겹친다고 볼 수는 있는데 기존 아이돌 팬덤에서 빠져나갔다고 보기 쉽지 않은 부분이 팬덤에서 빠져나갔다면 음원총공을 들어갔을텐데 순위권에서 김호중과 임영웅을 볼 수 없다는 점에서 그냥 대중 유입 비중이 높은 것으로 보임.

임영웅 곡은 트로트가 아니고 김호중의 앨범을 보면 트로트가 차지하는 비중이 낮음. 특히 두 번째 앨범은 그냥 성악임. 아래 댓글에서도 썼듯 앨범 주 구매층이 트로트라서 좋아한다기보다 임영웅, 김호중이라서 좋아한다는 의미로 볼 수 있겠쥬.. 

결론은 고령층은 트롯이라서 좋아하고 20~30 여성층은 임영웅, 김호중이라서 좋아한다는 의미.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https://1.bp.blogspot.com/-1LTvVu3TKbs/YCNom6JbiVI/AAAAAAAAFOo/AtLVzoPL4ssu_0mJmJ_a_HaUyiQx-sv5wCLcBGAsYHQ/s16000/5678456784568.jpg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칸빠 21-01-20 10:53
   
김호중은 올리지말아주셈

역겨움
     
호에에 21-01-20 10:54
   
그냥 참고자료로 올린거라 이해해주시길 ㅇㅅㅇ..
갈골희 21-01-20 10:54
   
시쳥률 비율보니 딸,며느리들이 어머님 아버님 표 예매하는걸로 보는게 합당해 보이는데요 ㅎㅎ
     
호에에 21-01-20 10:56
   
문화소비는 20~30대 여성이 많이한다는 자료가 있쥬 ㅇㅅㅇ.. 대신 예매하는 것도 어느정도는 있을 수 있겠고. 다만 그 비율은 알기 힘들고 얼마나 될 지는 모르니 현재 낼 수 있는 결론은 이 정도같네유.
          
갈골희 21-01-20 11:18
   
임영웅 뮤비 댓글보고 왔는데 2,30대 여성이 아닌데요 말투들이
뮤비에 저런댓글 처음 봄 엄청 신선하네요 경건해지는 느낌ㅎㅎ
               
호에에 21-01-20 11:27
   
뮤비는 조회수가 말하듯 다양한 연령이 보겠쥬 ㅇㅅㅇㅋ 유튜브는 50대도 많이 하니..

확실한건 시청률에서는 고령층이 차지하는 비율이 높다는 점이겠고 개인적으로 구매층만 본다면 2030 여성이 높다고 보는 이유 중 다른 하나는 강다니엘과 방탄같이 앨범판매량 좋은 남성 솔로와 보이그룹이 접수하는 네이버 연예뉴스 랭킹 좋아요 응원해요 기대해요 아이콘 숫자 상위권에 꾸준히 랭크된다는 부분도 있음. 많다는 건 어디까지나 숫자 개념이고 비율적으로는 저 위의 표와 같이 높은 건 아니겠쥬.
                    
갈골희 21-01-20 11:39
   
정말 오해하고 계신거 같아서 기사들 보고 왔는데
댓글들 비율이 여성이 90퍼 넘고
나이대는 40대 이상이 최소 70퍼에서 90퍼넘는 기사들도 보이네요
중장년층 여성의 소비가 적극적이 된걸로 보시는게 맞을거 같아요
mymiky 21-01-20 10:57
   
부모님께 효도선물 하는 여성분들 많음

인터넷 예매 대신 해드리기도 하고~
완냐 21-01-20 12:24
   
부모티켓 대신 산 걸 겁니다.
저도 어머니께서 시디 앨범 구매 해 달라고 하셔서
제 이름으로 구매 했거든요.
 
 
Total 1,67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672 [잡담] 아이즈원 조용한 노래 뭐가 좋을까요 (6) moots 02-25 465
1671 [잡담] 월간윤종신)'왠지 그럼 안될것 같아'미유 … (3) 역전의용사 02-25 576
1670 [잡담] 학폭사태 (4) KilLoB 02-25 393
1669 [잡담] 열도는 긴장하라. 역대급 아이돌 등장. (6) 박진영 02-25 2583
1668 [잡담] 학폭사태 바라보면서 이게 맞나 싶다. (19) 개구신 02-25 819
1667 [잡담] 부적절 게시물 경고(저격) (28) 하늘땅지 02-25 672
1666 [잡담] 중국 한류 팬 근황! (11) 올가미 02-25 2462
1665 [잡담] K팝에 Non-KR 쿼터제를 도입해야 합니다. (4) 박진영 02-25 691
1664 [잡담] 롤링스톤 영상(방탄소년단) (1) 그대만큼만 02-25 692
1663 [잡담] 방탄소년단 근황(영상) (1) 그대만큼만 02-25 989
1662 [잡담] 국내에서 마이너 문화로 전락하는 아이돌 컬쳐 (13) 박진영 02-25 1986
1661 [잡담] 방탄&블랙핑크 끝나면 케이팝도 침체기. (18) 박진영 02-25 1657
1660 [잡담] 열도화 되어가는 K팝. (20) 박진영 02-24 2398
1659 [잡담] [정보] 송중기→김태리 '승리호', 美 할리우… (25) BTJIMIN 02-24 3548
1658 [잡담] JO1, 엠카 데뷔. (12) NiziU 02-24 1538
1657 [잡담] 그 학폭 여배우는 장난 아니네요 (21) 바바야 02-24 3420
1656 [잡담] 생각 정리하고 다시왔습니다 (1) 영원히같이 02-24 408
1655 [잡담] 진정한 팬이면 (5) 턀챔피언 02-24 602
1654 [잡담] 제니야 잘 가. 행복했다. (7) 박진영 02-24 2462
1653 [잡담] 미국을 씹어먹어야 할 판에 열애라니?? (7) 박진영 02-24 1607
1652 [잡담] . (3) 호에에 02-24 506
1651 [잡담] 이것이 K무고인가! (2) 박진영 02-24 935
1650 [잡담] 이달의 소녀 츄 학폭 아님(원글러가 사과함) (14) 역전의용사 02-23 1840
1649 [잡담] 학폭미투는 격쟁이라도 해야될 판이네요. (1) 동키11111 02-23 538
1648 [잡담] 학폭미투, 역시 개판으로 가는군요. (4) 숲냥이 02-23 147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