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방송/연예 게시판
 
작성일 : 20-12-02 22:34
[방송] 프로듀스 촬영중에 조작인걸 눈치 챘었나요?
 글쓴이 : ITZY
조회 : 2,492  

프로듀스101 / 프로듀스48, 촬영중에 조작인걸 눈치 챘었나요?

1.JPG



고유진 - A등급 21위 탈락
이인수 - C등급 52위 탈락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반디토 20-12-02 22:43
   
고유진이는 이미지가 많이 둥글둥글해졌네 ㅎ
엄청 센 캐릭터느낌이어서 걸크 잘 만드는 회사 갔으면 잘됫을텐데..
     
비알레띠 20-12-02 23:00
   
방송땐 금발이라 센캐 이미지로 많이들 보던데..

당시 프듀보면 성격이 그닥 센느낌은 아니었죠
허까까 20-12-02 22:47
   
유진이는 당연히 기억나는데 이상하게 저 남자애는 기억에 전혀 없네요.. 2도 엄청 몰입해서 봤었는데
     
Gpoutrd 20-12-02 22:51
   
기억나요
상남자에서 텀블링 했던 연습생 아님?
우주상어 20-12-02 23:11
   
프듀 관에 못밖는영상이네요. cj는 프듀 진짜 접어야 할듯..
     
비알레띠 20-12-02 23:15
   
프듀야 이제 접었고..대신 빌리프랩 하잖아요 ㅋ
          
우주상어 20-12-02 23:16
   
그렇군요. 거기서도 똑같은 짓을 반복하겟죠.ㅋㅋ
               
비알레띠 20-12-02 23:55
   
똑같은짓 반복하면 빌리프랩도 사라지겠죠..

근데 한번 걸린짓 또하진 않을듯 ㅋ
               
qosem 20-12-03 01:13
   
감시 장치 두고 제작한다고 했어요 cj가 조작한게 아님 프듀제작진이 자기 욕심 때문에 했지 검찰이 괜히 피해자 된게 아님 결정적인 증거 나와서 cj가 피해자 된 거에요
     
호에에 20-12-02 23:33
   
50%넘게 먹는 빌리프랩이 있으니 굳이 안해도 될듯. 제작진들 일탈이라 이제 집계도 3자에게 맡기는 듯 보이고 ㅇㅅㅇ
호에에 20-12-02 23:31
   
3차까지 정상진행이라 고유진 탈락시점은 알고 모르고 할 건 없쥬 ㅇㅅㅇ..
     
비알레띠 20-12-02 23:53
   
저 영상에서 고유진 말은 연생들끼린 프듀가 편집이든 뭐든 어차피 방송을 위해 판을 지들맘대로 짜놨다는 뜻이죠..

프듀는 주작이란 말은 시즌1부터 연생들끼리 다 했던 말이니..

안준영 순위조작이라는 원래의 주작과는 의미가 다른거..
          
반디토 20-12-02 23:59
   
아무리 사이좋은 그룹이라도 곡이 나오면 분량논란이 있듯이
서바이벌프로그램에서 어느정도는 분량논란이 있을수 밖에 없을듯
알파고가 편집하는게 아닌이상에야..
          
호에에 20-12-03 00:34
   
대선방송도 분량은 못맞춤.. 막상 분량 몰아줘놓고 탈락된 애들도 여럿이쥬 ㅇㅅㅇ 반대로 바닥인데도 된 애들도 있고. 고유진은 개인적으로 11픽 중 하나였는데 루머 못뛰고 떨어져서 아쉬웠음.
콱그냥 20-12-03 00:08
   
유진이는 이달소와 프듀... 상처가 많겠네...ㅠㅠ
TimeMaster 20-12-03 08:08
   
고유진 말대로하면 연습생들 한명당 1분씩 고르게 분량줘도 100분임. 그걸 매번 봐야함. 압축듀스등을 봐도 아이즈원 멤버 하나당 영상을 압축해도 프듀때 영상 1시간은 걸림. 100명 그렇게 하면 걍 다큐멘터리임. 분량문제는 탈락자들이 불만을 제기할수는 있지만 그들 말대로 하면 방송이 진행이 안됨. 끼가 있거나 다른 화제성 아니면 확실한 실력으로 초반에 보여주지 못하면 분량 늘어나기는 쉽지가 않음. 이건 뭐 우리나라가 아닌 다른나라 오디션 프로그램때도 분량논란은 매번 나오는 문제라...

더군다나 고유진정도면 많다고 할수는 없지만 다른 연습생들에 비해 분량이 그리 나쁜 연습생도 아니었음. 프로그램 시작하자마자 김초연과 현아 노래로 라이벌구도처럼 방송이 되었었는데 그때 본인이 제대로 보여주지 못해 C등급을 받으며 관심에서 멀어졌음에도 이후 내꺼야 연습과정에서 최영준과 치타, 배윤정, 메이제리 리한테 좋은 평가를 받으며 최종 A등급으로 상승하는 장면이 나왔고, 그후 붐바야 1조에서 유일하게 살아남은 멤버로 계속 방송때도 나왔었음. Sorry not sorry 라는 어벤져스 조에서 상승할 기회가 있었으나 크게 인상적인 모습을 보여주지는 못하고 팀내 5위에 그쳤음. 이후 루머때는 오히려 루머 노래의 진주인공처럼 계속 나왔고...

현 아이즈원 멤버들처럼 분량을 못받았다고 할수는 있지만 전체적인 다른 연습생들에 비해서 절대 적은건 아니었음. 아예 프로그램 하면서 전체분량이 10~20초도 안되는 분량인 연습생도 많았던지라. 아이즈원 멤버인 김채원이 프로그램 중반까지는 개인분량이 몇초 되지도 않았던 것에 비하면 훨씬 눈에 띌만한 장면과 분량도 초반에 고유진이 많았음.

고유진이 만약 프로그램 초반에 현아 노래로 잘해서 떡상했으면 훨씬 분량이 늘어났을것임. 그걸 본인이 기회를 잡지 못한거였는데 분량 탓하기도 그렇고 이후 붐바야때도 헬바야 조에 패하지 않았으면 순위가 더 올라갔을것임. 그건 현장에서 투표한 사람들이 문제니 그 사람들에게 탓을 한다면 몰라도... 어벤져스 조로 불린 Sorry not sorry 때도 무대에서 남과 다른 본인 매력을 확실하게 보여줬으면 더 올라갈수도 있었고... 최종 20위까지 살아남아 뭐라 한다면 모를까 최종 31위로 탈락한지라 2~3번정도 순위가 뛰어오를 기회가 있었는데 본인이 잡지못한거라 남탓하기는 좀 그런것 같음.
     
mdic 20-12-03 09:00
   
대체적으로 공감은합니다만 프듀48에서 고유진같은 이미지가 센언니같은 캐릭터들은 능력에비해 조명을 못받은감이있음
일본과 합작이라는게 당시 현장투표에 일뽕오덕들만 죄다몰려가 일본애들한테만 투표하는바람에 붐바야같은 참사가일어났었고 그 때문에 현장평가에서든 방송에서든 반전을 이뤄낸 강혜원조한테 포커스가 맞혀지는바람에 많이 묻혔죠.
쏘낫쏘에서는 쏘낫쏘 조 자체가 춤꾼들레벨에비해 너무 무난하게흘러간 공연이었고 쏘낫쏘 자체가 경연곡으로 별로였음
이미 대장이라는 이미지로 확실한팬덤을 확보한 은비외에는 전부다 2차순발식에서 떡락했음
그리고 마지막으로 루머때 분량받은건 의미가없어요 어차피 투표 다 끝나고 이미 떨어진애들한테 선심성으로 챙겨준 전형적인 죽은분량이었음
일본과의 합작이아니었다면 더 높은곳에 갈수있었던 친구였던건 확실함
참 운이 안좋았음 시기적으로도
          
TimeMaster 20-12-03 09:27
   
뭐, 그런것도 있지만 사실 살다보면 운7기3 이라고 말들 하잖아요. 아무리 실력이 좋아도 기회가 안되면 안되는거죠.

고유진도 그와 비슷한것뿐이지 분량문제에 대해서 크게 말할정도는 아니라는 거죠. 남들에 비해서 아주 분량이나 기회를 못받은건 아니었다는 소리. 본인도 아주 적극적으로 주장하는것 같지도 않구요.

데뷔라는게 꼭 실력순으로 데뷔하는게 아니니 그냥 고유진의 운이 없었다고 할수밖에요. 사실 헬바야때 고유진조가 진것에 대해서 제가 한탄하는 내용의 글을 올린적도 있어요. 그때 고유진 조가 진거지 고유진은 198표인가 얻으면서 현장 투표 반응도 좋았었죠. 이때 이겼으면 분위기 반전을 할수도 있었을것 같은데... 이런 운이 참 안좋았죠.
환승역 20-12-03 12:43
   
고유진은 31위로 2차에서 탈락했습니다. 원래 턱걸이 합격이었는데 사에가 베네핏 10만표를 받으면서 아깝게 떨어짐. 1차 경연에서 전체 2위를 할 정도로 붐바야 무대를 잘했는데 헬바야가 어그로를 너무 끌었던데다가 이채정이 악편의 중심이 되면서 상대적으로 묻혀버렸죠.
     
ITZY 20-12-03 22:42
   
8회 탈락했다는 방송 보니 31위로 탈락한게 맞네요`
나무위키 검색에서 언뜻 21번째로 나오길래 ^^; `
이름 순도 아닌것이 무슨 순위인지 모르겠네요`
          
환승역 20-12-04 16:40
   
탈락한 라운드, 이름 순이네요. 1~9은 최종선발. 10~12은 최종 탈락. 13~20은 3차 탈락. 21~36은 2차 탈락. 고유진의 경우 2차에서 떨어진 한국 기획사 참가자 중 이름이 제일 앞에 있습니다.
봉냥2 20-12-03 18:23
   
까도까도 진짜 충격이네ㅋㅋㅋㅋㅋ

노래 미리 알려줘ㅋㅋㅋ

연습생들끼리 조작이잖아ㅎㅎ

연습생들 다 느끼고 있었나보네 저 정도까지 말한거면
 
 
Total 148,21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45303
공지 [공지] 품번 공유자 강력조치 가생이 03-13 87411
148187 [잡담] 걸그룹에게 그래도 방송이 엄청 중요하지 않을까… (12) 원스Buddy 01-20 575
148186 [MV] 체리블렛 (Cherry Bullet) - 'Love So Sweet' MV xkvkxkvk 01-20 235
148185 [MV] 유주(여자친구) - Falling (런 온 OST) Run On OST Part 10 (2) xkvkxkvk 01-20 191
148184 [걸그룹] 은비, 민주가 함께 폭풍 눈물 흘리며 본 OOO은? 비키 01-20 519
148183 [걸그룹] 신인 여돌 엔딩 모음.gif (3) 뉴스릭슨 01-20 676
148182 [걸그룹] 이달의 소녀 ‘스타’, ‘美 라디오 차트 톱 50’ 3… (6) xkvkxkvk 01-20 705
148181 [방송] 먹방계 원톱! 쯔양의 어마어마한 넘사벽 먹방 스펙… (9) stabber 01-20 1556
148180 [걸그룹] 천상지희 선데이, 16년 몸담은 SM 떠났다 (3) 쁘힝 01-20 929
148179 [잡담] 일본의 무엇을 비판해야하는지를 알아야하는데 (20) 태평양2 01-20 868
148178 [잡담] JYP 아이돌라인업 구멍이 없네요 ㄷㄷ (16) 동동이2 01-20 1665
148177 [잡담] Fantastic IZ : Hidden school EP.1~8, Behind, Making (1) 호에에 01-20 203
148176 [걸그룹] 제니 구독자수 4백만돌파 (9) 스크레치 01-20 967
148175 [잡담] 그것이 알고싶다?(국적 아이피 추적) (2) 그대만큼만 01-20 1492
148174 [기타] "더러운 일본인 꺼져라" 2살 노노카 향한 도넘은 악… (22) 강바다 01-20 3009
148173 [기타] 노노카 영상 커버한 태연에 "유아퇴행적" "매국노" … (15) 강바다 01-20 1976
148172 [기타] 동료 가수가 선물한 사인 CD가 당근마켓에"설마 CLC… (5) 강바다 01-20 1190
148171 [잡담] 디즈니 공주 아이유 버전 (4) 제네님 01-20 754
148170 [기타] JYP 떠난 갓세븐 잭슨, 써브라임行…비X송강호 한솥… (13) 강바다 01-20 1526
148169 [기타] 배우 박시연, 음주운전 입건 "숙취 풀렸다 판단해 … (1) 강바다 01-20 704
148168 [기타] 이휘재, ‘층간소음 논란’ 사과 (2) 강바다 01-20 733
148167 [잡담] 재미작가 이민진의 ‘파친코’, 애플TV에 의해 드… (4) 제네님 01-20 706
148166 [걸그룹] 2021년에 영어곡 내겠다는 그 그룹 (니쥬) (6) 우리는어디 01-20 831
148165 [잡담] 트로트 방송 시청연령 비율 자료 (9) 호에에 01-20 871
148164 [정보] 네이버, 6600억 원에 북미 최대 웹소설社 인수 (2) 쁘힝 01-20 1376
148163 [정보] SM 자회사 키이스트 드라마 제작 1차 라인업 쁘힝 01-20 69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