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방송/연예 게시판
 
작성일 : 20-05-24 20:27
[방송] 이 상태면 K-POP 10년 못갑니다 - 과연 이사람 말이 맞을까 ?
 글쓴이 : 이멜다
조회 : 2,606  

.

여러분의 생각은 ?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죽여줘요 20-05-24 20:28
   
2010년에도 10년후 한류 망한다고 했는데
축구중계짱 20-05-24 20:31
   
글쎄요... 앞으로 어떻게 될지 뭐 그때 가봐야 알겠지만...

저사람이 말하는건 너무 극단적이네요.

방탄이 처음 등장했을때, 전세계를 접수할거라는걸 누가 알았을까요??

그리고 방탄전에 전세계를 접수하고 있던 아이돌이 있었나요??

그럼 그때 k팝은 망했던 거였나???

근데 갑자기 방탄 뒤를 이을 팀이 당장 보이냐고... 그래서 망할거라고 말하는건.... 좀 이해가 안되죠.

아주 엄청나게 많은 아이돌과 소속사 회사들을 개무시하는 발언같네요.

그냥 저사람이 저 자리에 있는 이유가 있는거죠.
     
허까까 20-05-24 21:26
   
"그냥 저사람이 저 자리에 있는 이유가 있는거죠."

뼈를 부러뜨리다 못해 아주 발골을 하시네 ㅋㅋㅋ
          
축구중계짱 20-05-24 21:37
   
지보다 1억배는 잘나가는 아이돌들과 소속사들을 개무시하는것 같아서 저도모르게 ㅋㅋㅋ;;
TimeMaster 20-05-24 20:37
   
10년전에도 여기저기서 저 소리 들었음. 근데 10년전에 비해 우리나라 문화산업은 어떻게 됐나요?

한마디로 저 사람은 저정도 안목이니 현직도 아닌 전직인거죠.
일빵빵 20-05-24 20:48
   
내용안봐서 모르겠는데 , 왜 망한다는건지 설명좀 ...
darkbryan 20-05-24 20:50
   
저도 대략적인 설명좀 써 주셨으면 좋겠네요.
갓등 20-05-24 20:50
   
저 사람 내용 반대로 더 강해질겁니다.
예전에는 대형3사 독점화지만

지금은 자본과 노화우를 겸비한  cj, 카카오, 빅히트, 에셈, 와이지, jyp, 등등
더불어 돈 맛을 봐온 종편의 트로트 사업 그리고 sbs, mbc 조차 프로젝트 그룹을 만들 조짐이 보입니다.

이럼 케이팝은 더더욱 강해집니다.
4개의 대형 엔터사와 자본력의 대기업이 협약하고 최고의 결과물을 무수히 만들어 내겠죠.

이젠 최고가 아니면 이기기 힘든 엄청난 시장이 되는 겁니다.
어이가없어 20-05-24 20:51
   
카라 걸스데이 오마이걸 등등 전부 2 3 티어였던거..뜬건데...뭔소린지 모르겠음
서클포스 20-05-24 20:51
   
엣날 강변가요제와

대학가요제 때 좋았음..  이런 창작 가요제 또 하면 됨 ㅎㅎ
아현동질롯 20-05-24 20:51
   
2000년 초반에 hot 시절에도 아이돌 음악 획일화 립싱크 어쩌구..

한국 가요계 망한다는 소리는 많았습니다.
밑져야본전 20-05-24 20:52
   
요새 음악 방송 보면 10년도 못갈거 같던데요.. 정말 10년 전과 그림이 변한게 하나도 없음...
BTJIMIN 20-05-24 20:55
   
'한류 열풍 5년 내 끝날 것' 우울한 전망

국내 최고경영자(CEO)의 절반가량은 한류 열풍이 5년 안에 사그라질 것으로 예상했다.

2013년 6월 19일에 올라온 기사인데 방탄 데뷔한지 6일 됨 이때가

https://www.hankyung.com/economy/article/2013061961301

저걸 내다볼 정도면 저 사람은 유튜브를 할 게 아니라 주식을 해야죠 ㅋ
블로섬 20-05-24 21:03
   
무엇이든 영원한건 없고 저사람 말대로 10년안에 망한다? 는 표현은 아닌 것 같고
약해진다 쪽이 맞는 것 같은데 설령 그렇다 하더라도 그걸로 끝이 아니기 때문에 크게 걱정은 안합니다
너만바라바 20-05-24 21:07
   
못가면 못가는거고...
내안의Blue 20-05-24 21:10
   
방판 팬으로서 방탄이 향후에도 잘 해줄 거라 믿지만
방탄 외에도 이미 다른 여러 팀들도 세계적인 인기를 높여가고 있는데 왠 딴지 거는 발언인가요?
Kpop에는 뛰어난 재능과 소질, 능력을 갖고 있는 아이돌과 지원팀들이 있습니다.
조금 부족해도 잘 할 것이라 응원해주고 잘 할 수 있는 방법론에 힘을 보태줄 생각을 해야죠.
저런 말은 본인이 잘 안될 것이란 소리에나 어울릴 말입니다.
앤써 20-05-24 21:10
   
1티어 애들은 그만한 매력이 있고 뒷배경이 있으닌까 그런거고
연예계 쪽뿐만 아니라 세상사가 다 그런거 아닌가 ...
그래 지구도 언젠가 망한다
이리듐 20-05-24 21:14
   
이 분 주장이 떠오르는 신인이 없고 고인물화 되간다 그 얘기인 것 같습니다.
앤써 20-05-24 21:14
   
글고 울나라 그룹들 정말 잘하는애들 많고 정말 열심히 하고 그러더만
뭔 1티어 2티어 구분짓고 이길려고 생각조차 안한다고 하는지 모르겟네
인기가 노력만으로 열정만으로 얻을수 있으면 누가 못얻냐
아마란쓰 20-05-24 21:19
   
저 사람 다른 영상들 본적 있는데 자기가 유명 안무가라고 하는데 정작 춤추는걸 본적이 없고 업계 얘기라고 하는데 대부분 인터넷 속에 루머들을 섞어서 요즘 연예계 현실이라면서 말해서 이후 관심 끊었는데 가생이에서 다시 보네요
무영각 20-05-24 21:24
   
자기 얘기인듯
오다가다 20-05-24 21:25
   
구체적인 이야기는 하나도 없네.... 우리나라 대중문화 썩었다. 고인물이 망친다. 뭐 그런 내용인데, 이런 상황이 10년이 아니라. 30년 정도 된 것 같은데, 아직 나이가 어려서 10년 정도 밖에 못 보는 것 같네요. 그 썩은 고인물들이 거대 자본 끓여들여 거대 시장이 되었다고 생각함. 일본애들이 유행할 때, 일본은 글로벌하게 나갈 생각을 못한 고인물이 많았고, 우리나라는 글로벌화를 이루려는 고인물들이 많았지, 그게 방탄소년단이고, 원더걸스고 미국진출에 엄청난 오랜 시간을 들인 sm, yg, jyp이고... 그 사람들의 거진 30년 가까운 노력을 고인물로 치부하기에는 그들이 한 일이 많지, 돈 싸들고 해외 가져다 버리다 싶이 한류를 키운거잖아. 물론 유튜브가 한게 더 큰 건 사실이지만,  세계인이 좋아할 컨텐츠를 만드는 것이 가능한 것은 이전의 노력이라고 생각함. 개인의 창의력에 수 억을 투자해야 컨텐츠가 만들어지는데, 한국과 일본의 차이가 그 투자의 차이가 아닐까 싶음. 외국애들도 한국 대려와서 교육시키면 컨텐츠가 만들어지는데, 저 고인물들 밖으로 나가서 인디밴드나 개인 앨범내서 성공한 사람이 과연 몇이나 될까?  노래 하나에 붙는 컵셉과 춤, 의상과 뮤직비디오, 많은 이야기들 개인이 노래 하나 만들고 부르는 시장이 아니야. 창의력이 한 사람의 창의력이 아닌 많은 사람들의 창의력으 붙은 결과물인데, 그냥 방구석에 앉아서 보이는 것만 보고 평가를 하네. 이미 우리나라 음악시장이 음악을 넘어서서 노래가 전부가 아니게 되어 버렸는데, 아직도 저렇게 구시대적인 남 탓을 하는 사람이 있는게 참 신기하네....
꿈속나그네 20-05-24 21:43
   
이사람은 단순히 요즘 아이돌판이 문제라기보다 기획사를 까는거네요
장기적으로 한류를 키워나갈 방향성을 보는게 아닌
그저 단기적으로 이윤만 뽑아먹으려는 기획사들이 문제라는거 같은데요
그런 기획사들이 많아지고 심해지면 한류도 위태롭다는 말같음

어느정도는 일리있는 말이죠 근데 요즘 로드 오브 킹덤 보니 또 느낌이 다르네요
중하위권 팀들의 본선 진출을위한 예선 같은거라고 알고있는데 실력들이 장난 아니더군요

지금 당장은 방탄 엑소 뒤를이을 주자가 없는건 사실이지만...
중하위권에서 이런 실력으로 평준화가 되는 현상이 지속되면
실력은 기본으로 차별화된 무언가를 위한 노력과 시도가 계속될거고
그것이 결국 새로운 한류 컨텐츠의 원동력이 되어줄거라고 생각합니다.

그걸 이사람이 모를리 없죠~
다만 긍정보다는 부정을 장점 보다는 단점을 상기시키면서
둔과 눈앞의 영광만을 쫏는 행위를 조심하자는 의미같네요

참고로 이사람 다른영상들보면 JYP랑 니지 프로젝트 부정적으로보고 엄청 까더군요...
그리고 프로듀스 시리즈의 기획자체는 좋지많 조작은 또 실랄하게 까고
보아하니 프로듀스 참가자중에 제자나 인연있는 애들이 꽤있고
그친구들한테 뒤로 들은 이야기가 많아보이더군요
허까까 20-05-24 21:49
   
영상 안 보신분들을 위해 정리를 해드리자면 내용은 대략 이렇습니다

1. 과거엔 1티어 2티어 그룹들이 서로 경쟁하며 엎치락 뒤치락 했었는데 지금은 그런 일이 벌어지지 않고 있다.

2. 그만큼 고인물들의 카르텔이 강화되고 2티어들이 대박날 수 있는 사다리가 걷어졌기 때문.

3. 지금이 문제가 아니라 그 다음 세대 아이돌들이 문제.

(이후 내용은 자기 비판하는 사람들에 대한 인신공격성 발언들 스킵)

뭐 보다보면 일리있는 말도 있고 그럴듯하긴 한데.. 너무 비약이 심하네요. 무엇보다 저 사람이 지금 언급하는 문제점들은 이미 20년 전부터 제기되어 오던 것들이거든요. 그냥 '현재의 문제점'정도로만 설명하면 될텐데 꼭 저렇게 10년 못간다는둥 망한다는둥...
     
쌈바클럽 20-05-24 23:19
   
일식처럼 늘 있던 현상인데 일식 처음 보고 놀란 사람 같네요.

거대 팬덤을 가진 가수들이 등장하고 그들이 오랜 전성기를 구가하면 당연히 벌어지는 후발주자 및 동료들의 참혹기죠.

방탄,엑소,갓세븐,에이핑크,마마무,레드벨벳,여자친구,트와이스,블랙핑크 등 그룹들 거기다 아이유 태연 같은 솔로...이런 가수들이 죄다 전성기를 오래 유지하는데 1티어 진입이 쉬우면 그게 더 이상한건데...

마이클잭슨에 비견될 가수가 없었으니  8,90년대를 팝의 암흑기라고 할 사람이네요.
허까까 20-05-24 22:04
   
아 그리고 영상보면 뜬금 농구대잔치 시절 꺼내면서 프로농구의 몰락을 예로 드는데.. 이것도 참 뜬금없네요. 프로농구 망한 건 애초에 아마농구 팜 자체가 프로를 떠받칠만한 그릇이 되지 못헀고 여기에 엎친데 덮친격으로 농구 인기까지 빠지면서 이리 된 건데 무슨 케이팝을 여기에 비유를 하는지..
     
쌈바클럽 20-05-24 23:28
   
생각해보니 말씀대로 프로를 제대로 지탱하지 못한 아마추어 농구의 부실함이 절대적이었던가 같아요. 시대의 아이콘이던 미국의 조던, 한국의 허재는 비슷한 시기에 각자의 리그를 전성시대로 이끌고 포스트 조던, 포스트 허재라는 비슷한 숙제를 남기고 비슷한 시기에 은퇴를 했는데 스타가 많은 NBA조차 조던시대의 종결은 타격이 됐는데 NBA는 그걸 이겨낼 토양이 있었고, 한국농구는 허재시대의 종결을 이겨낼 토양이 없었네요.

이런 관점으로 보자면 포스트 방탄이 탄생할 토양을 갖추고 있느냐를 따질 일인듯. 그랬다면 까까님이 비판은 안하셨을듯...

결과는 알수 없고, 방탄 같은 세계 1위 가수를 배출할 수 있는 사람이 세계에 몇이나 되겠나란 생각이 먼저 들지만 기본적으로 K팝 토양 자체는 꽤 튼실하지 않나 싶네요, KBL보단 NBA에 더 가까운듯 하네요.
할게없음 20-05-24 22:46
   
영상 내용은 안봐서 모르겠고 돌판이 고인물화 된 건 사실임. 제작자들이나 기획사쪽 문제가 아니라 소비자 규모는 더 커졌는데 소비자 풀이 좁아짐. 대중성을 잃고 팬덤에 의존하게 됨. 옛날보다 소위 말하는 2,3군 아이돌의 입지가 많이 좁아졌고 무엇보다 전체적으로 신인 혹은 라이징 아이돌이 방송에 나가기 힘들어졌음.  잘나가는 그룹들도 예전만큼 못나가니 밑에 애들은 더 함. 멜론 진입은 이제 꿈같은 일이 되어 버렸고 무명 아이돌이 스타가 된다는 게 있을 수 없는 일이 됨. 음원이 좀 나가도 음판이 안되고 음판이 되도 음원이 안됨. 콘은 당연히 안되고. 코어팬들이 많이 없기 때문임. 이미 국내 파이는 포화상태라 그럼. 거기다 인기있는 컨셉 특히 외덕이나 여덕들에게 인기를 끌 수 있는 컨셉에 집착하다 보니 대중에게서 점점 멀어짐..
     
허까까 20-05-25 00:16
   
그건 우리나라 돌판뿐만 아니라 전 세계적인 추세입니다. 당장에 일본같은 나라들은 물론이고 팝의 본고장인 영미도 마찬가지예요. 그리고 영상보면 아시겠지만 저 사람이 망한다고 하는 건 그 이유가 아닙니다.(위에 제 요약 댓글 참고)
불쏘시개 20-05-24 23:51
   
2010에도 10년 후에 망한다던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수호랑 20-05-25 08:05
   
동방신기 해체 한다고 했을때도 한국 아이돌 산업은 끝났다 다시는 동방신기 같은 아이돌 안나온다고 했죠 ㅋ

그런데 끝났음? 오히려 더 잘나갔죠

시스템이라는 것은 그렇게 하루아침에 무너질수 있는 것이 아니고 경쟁력이라는 것도 그렇게 하루 아침에 사라지는 것이 아님

저 사람이 말하는 문제점이나 모순 같은 것은 그냥 주류가 되지못한 비주류들의 투정으로 밖에는 안들림

만약 본인이 주류 자리에 있었다면 분명히 또 다른 식으로 이야기 했을 거에요
하이데커 20-05-25 10:28
   
강용석이랑 같이 사진 찍었던 그 인간이네
글로발시대 20-05-25 14:19
   
망해라, 망해라, 고사를 지내라
사람이라우 20-05-25 15:47
   
내용 볼 가치가 없죠 ㅋ
fymm 20-05-25 19:24
   
이 또라이는 뭐냐?  십년전에도 그랬지
 
 
Total 136,78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품번 공유자 강력조치 가생이 03-13 42282
136784 [잡담] 요즘 이노래가 좋군요^^& (3) 100렙가즈아 18:16 59
136783 [걸그룹] 아이즈원 깜짝 VLIVE(재업) 비키 18:10 89
136782 [잡담] 음중 블랙핑크X민주 ㅇㅅㅇ (7) 호에에 18:07 196
136781 [배우] 요즘 서예지에 빠져있음...ㅋ (3) 코리아 18:06 133
136780 [정보] '문화의 아이콘' 방탄소년단 지민 '美 … (1) 100렙가즈아 17:56 140
136779 [잡담] 니쥬 한국활동 꼭 시켜야겠네 (33) utf8error 17:55 271
136778 [방송] 음악중심 블랙핑크 How You Like That 엔딩 100렙가즈아 17:51 116
136777 [후기] 케이팝 해외 팬에는 와패니즈가 많습니다. (5) 분서크 17:30 364
136776 [정보] 이번엔 모모랜드 출신 연우 폭로…팬카페에 팀 탈… (7) 100렙가즈아 17:06 674
136775 [잡담] 흥선대원군 왔습니다 (28) 츄로스 17:05 252
136774 [MV] KARA - STEP M/V (8) NiziU 16:58 239
136773 [걸그룹] JO1는 욕 안먹고 니쥬는 욕 먹는 이유. (13) 갓등 16:48 466
136772 [잡담] 니쥬글 이제 쓰지 맙시다 100렙가즈아 16:43 124
136771 [걸그룹] 니지 프로젝트 보면서 느낀 유일한 장점. (3) 트와이수 16:38 266
136770 [잡담] 니쥬 흥선대원군들 보시오 (7) sevity 16:36 231
136769 [걸그룹] 위클리 이번주 음방 무대 모음 (1) 뉴스릭슨 16:30 70
136768 [걸그룹] 모모랜드 연우 강제로 탈퇴 당하고 연기자 변신 당… (11) 꽃남자 16:10 821
136767 [걸그룹] 여기 흥선대원군들 왜케 많냐 (18) sevity 16:08 308
136766 [잡담] 케이콘에서 아이즈원이 일본노래를 불렀나요? (3) 또복이 16:08 429
136765 [잡담] 아이즈원 퇴근길 강혜원의 벽치기 (1) 샌디프리즈 16:07 419
136764 [잡담] 제이팝의 부활인지 뭔지 (8) 턀챔피언 15:51 318
136763 [MV] 자우림(JAURIM) - HOLA! (3) 동안천사 15:41 134
136762 [잡담] 니쥬 Make you happy 뮤비 봤는데 (1) 영원히같이 15:31 320
136761 [걸그룹] NiziU (니쥬) - BOOM BOOM BOOM (1) 영원히같이 15:25 411
136760 [후기] 현지화는 케이팝을 약화시킵니다. (18) 분서크 15:22 303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