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방송/연예 게시판
 
작성일 : 20-02-17 10:29
[보이그룹] YG 엔터 & 위에화 합작 [현지 위주 활동그룹 유니크]
 글쓴이 : ITZY
조회 : 1,533  


UNIQ

2014년 데뷔 5인조 보이그룹 유니크 

YG엔터와 중국 위에화의 합작 5인조 보이그룹

유니크 멤버.JPG

한국 데뷔일 2014년 10월 16일
중국 데뷔일 2014년 11월 25일

한국에서도 활동했기 때문에 "한국 보이그룹"이기도 하다.
하지만 사실 이 그룹의 활동 내역을 보면, 한국의 그룹이라기보다는 차라리 
한국인 멤버도 포함되어 중국을 베이스로 활동하는 중국 보이그룹이라고 보는 게 더 맞다. 

중국인 멤버 수가 총 3명으로 한국인 멤버 2명보다 더 많고 
전성기였던 2015-2016년에 한국에서는 음방에서 쇼케이스 활동만 한 반면, 
중국에서는 여러 유력 방송에 나오는 등 상당한 활동을 했다. 

2016년 초반 중국에서 대세 보이그룹으로 떠오를 가능성을 보였으나
2016년 중반부터 한한령 규제가 내려 한국인 멤버가 있는 중국 그룹은 방송 출연 불가
한중양국 완전체 활동은 적었고, 2016년 8월부터 완전체 활동도 불가


2016-01-11 유니크 승연 인터뷰

◆ 어떻게 데뷔하게 됐나요? 
-  한중 합작 그룹인데 YG엔터테인먼트랑 위에화엔터테인먼트가 합작한 
   그룹이에요. 그래서 YG 연습생이었던 저랑 성주 형이 합류하게 됐죠.





-------------------------------------------------------------------

개인적으로 현지 합작 그룹에 대해서 다수 엔터사의 해외진출 사업중

하나로 생각하고 달리 부정적인 입장을 가지고 있진 않습니다` 

게시글은 그저 과거 YG 현지 합작 그룹을 소개하는것 뿐인데 분기탱천하셨는지 

JYP에 칼물고 달겨들고 어김없이 매국노 드립하시는분 있네요` 


저장.JPG

이젠 하다하다 트와이스` ITZY` 까지 다 까셨네요 ^^;;

이 정도면 JYP에 대한 집착이 과해도 너무 과하신것 같네요`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허까까 20-02-17 10:32
   
얘네 언제부턴가 잘 안 보이던데 합작이었군요. 그것도 와쥐라니 ㅋㅋ 그러고보면 스엠이랑 제왑에 가려져서 그렇지 와쥐도 이런 거 많이 했네요
     
ITZY 20-02-17 10:38
   
한한령으로 망해서 손 놓았다고 봐야할듯..`  당시 YG는 몸집을 불리던 시기였고 JYP는 FNC에도 밀려난 쭈구리`

한한령이 아니였다면 YG가 JYP보다 더 빠른 플랫폼을 구성했을 수도 있었을 것 같네요`

이미 SM이 한류 3단계를 선포한 시기였고 뒤를 이어 YG 역시 역량만으로는 충분히 성공하고도 남았을거라 봅니다`
트루킹 20-02-17 10:46
   
합작에 현지화 그룹이 그 동안 얼마나 널렸는데 니지로 난리인게 웃겼구먼
     
ITZY 20-02-17 10:49
   
솔직히 진심으로 걱정하고 염려하는 분들의 마음도 한편으로 이해되는 부분이 있었습니다`

그러나 니지에만 칼물고 죽자고 달겨드는 특정 팬덤 무리들의 매국노 드립은 과해도 너무 과했죠`

그래서 그들의 지난 흔적들을 찾아보니 유독 JYP만 물고 늘어졌던거고 다른 현지 합작 그룹들에는 크게

성토하는 피드백들을 보기 어려웠습니다` 그들의 뷔페니즘 패악질의 목적을 다른 분들도 공감했음 합니다`
휴꿈 20-02-17 11:07
   
전 평소에 연예인 쪽은 워낙 썩어빠진 악의가 느껴지는 글들과 댓글들 때문에 잘 보지도 않지만 어쩌다 클릭하게되어 댓글을 보게되었는데요.

니지 뭐시기는 일본 걸그룹을 일본어 노래 부르게 하며 한국가요인양 박진영 이용해 홍보하겠다고 욕먹는거 아닌가요?
하다못해 일본가수가 일본가요를 부르는 거니 일본 가요라고 말했으면 날조, 사실왜곡이 없으니 그러려니 했겠죠.

일본가수가 일본 가요를 부르는데 한국가요라 홍보하는 무무소 급 날조...
     
ITZY 20-02-17 11:22
   
2011-06-12 https://www.hankyung.com/news/article/201106128173i
11일 오후 파리시내 한 호텔에서 유럽 작곡가와 프로듀서 7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콘퍼런스
"SM 이수만 회장"이 유럽 작곡가들과 프로듀서들을 상대 ‘한류 발전의 3단계’를 소개.

자신이 14년 전 고안한 ‘문화 기술(CT)’ 이론을 통해 한류가 생겨나게 됐다면서 그 내용을 공개.

이 회장은 문화기술(CT) 이론에 근거해 ‘한류 3단계’ 발전론을 제시.

한류 문화상품을 수출하는 1단계,
현지 회사 또는 연예인과의 합작으로 시장을 확대하는 2단계,
현지 회사와 합작회사를 만들어 현지 사람에게 한국의 CT를 전수하는 3단계를

거쳐 "한류 현지화"를 이뤄 그 부가가치를 공유한다는 것이다.

그는 “이제 ‘made in’(원산지)이 아닌 ‘made by’(제조가)가 중요하다” 며
“3차 한류의 스타가 중국인 아티스트나 중국 회사가 될 수도 있지만
그 스타가 바로 SM의 CT로 만들어질 것”이라고 강조했다.

--------------------------------------------------------------------------------------

2013-11-14  https://www.hankyung.com/finance/article/2013111488916
큐브엔터 박대표 " 한·중 합작 그룹 '엠포엠(M4M)'이 진화된 K-POP의 형태다."
 
중국인 멤버로 구성 여기에 한국 엔터테인먼트 시스템을 덧입혀 현지공략`

노하우 수출, 현지화 전략을 수행할 수 있는
프로젝트 가수 그룹의 지속적인 데뷔도 추진할 계획.
"1차적으로 국내 아이돌그룹이 현지에 나가 활동하면서 좋은 성과를 거뒀잖아요.
이제부터는 좀 더 "진화된 K-POP"을 보여줘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

“이제 ‘made in’(원산지)이 아닌 ‘made by’(제조가)가 중요하다”
“3차 한류의 스타가 중국인 아티스트나 중국 회사가 될 수도 있지만
그 스타가 바로 SM의 문화기술로 만들어질 것”이라고 강조했다.

위 이수만 선생님의 컨퍼런스 내용 처럼 
박진영 역시 made by JYP면 그 역시 k-pop의 다른 형태이고 한류라고 생각한거죠`

과거엔 거부감이 없었지만 현재 k-pop이 위상이 높아진 상태라 지금과는 다르게 느낄수 있다는데 공감`
박진영이 그간의 성공에 자신감이 넘쳤던것도 사실이고 그 표현이 적절치 않았다고 봅니다`

다만, SM 이수만 선생님의 "한류 3단계"나 큐브 대표의 "진화된 K-POP의 형태"가
현지 프로젝트 후발주자인 JYP와 뜻이 다르다고 생각하진 않습니다`
Arang 20-02-17 12:09
   
조승연은 X1 아닌가? ㅋㅋ
     
ITZY 20-02-17 12:31
   
맞아요` ^^ 

밑에 분은 YG 현지 합작 게시글에 와서는 분기탱천했는지....`

상관없는 JYP만 물고 늘어지네요ㅋ`  저게 정상인가 싶네요`
마당 20-02-17 12:10
   
돌대가리들인가?

아무리 떠들어도,  아무리 물타기를 해도,
일본 애들이, 일본에서, 일본어로 원곡을 부르고 발표한 곡은
어떤 놈이 투자했던,
어떤 놈이 프로듀싱 했건,
배당이 어떻게 분배되던

그건 J-POP이고,
한류를 못마땅해하고 공존보다는 사생결단 경쟁하고자 하는 "쿨재팬"의 일부고, 
K-POP과 한류에 적대적인 것.

또한 어떤 놈이 투자했던,
어느 나라 얘들로 구성되었든,
어떤 놈이 프로듀싱 했던,
배당이 어떻게 나뉘어 지든,
원곡이 한국에서 한국어로 발표되고 활동하면 이는 K-POP이고 한류의 일부분.

트와이스의 사나, 미나, 모모, 블핑의 리사, 아이즈원의 나코,사쿠라, 히토미 등은 현재
K-POP 아이돌이지만,

혹 닛지 데뷔 그룹에 한국인 아이가 포함되더라도 걔는 한국인 J-POP아이돌 일뿐.

아무리 물타기하고 별 시덥잖은 이유를 가져다대도...위 사실이 변할까?
     
ITZY 20-02-17 13:15
   
잘 읽었습니다 ^^
마당 20-02-17 12:15
   
물타기, 타돌 팬코 탓하기, 빈번한 노출 및 교묘한 띄우기로
닛지 붐업 및 관심 조장을 하는 이유는?

주식쟁이들!!!!
닛지 이슈 생긴뒤, 엇그제부터 JYP엔터 주식토론장 들르며 하는 짓들
바라봐왔습니다.

게시글 두개만 복붙할께요.  왜 요즘 방연게에 J-POP 닛지 프로젝트가지고
이 요란인지 이해가 될 듯 합니다.

<Nizi project 유튜브 조회수 변화 및 한글자막
skys****20.02.17 09:57조회수 182신고
Nizi project 가 1.31.부터 시작된후 처음 2주일 동안에는 전체 한글자막도 없고, 유튜브 조회수도 일부를 제외하고는 몇천 수준으로 미미하였으나, 지난 금요일 3주차를 기점으로 조회수가 폭발적으로 증가 (Miihi 동영상은 50만 돌파)하며 한글자막도 여러 곳(유튜브 '일본뉴스방송' '일본방송자막' '호준' '제례의뱀' 등)에서 제공하고 있습니다. 특히 이러한 프로젝트가 성공하기 위해서는 사람들의 시선을 확 끌어들이는 미모가 있는 실력자 (Miihi)나 눈물겨운 스토리를 가진 엄청난 실력자 (Mako)의 등장이 필요한데, 지난주 금요일 마코의 등장이 폭발적 증가에 한몫 한 것 같습니다. 백문이 불여일견이니 유튜브 일본방송자막에 들어가셔서 야마구치 마코 편 한번 보시지요. ~ ㅎㅎ>

<주식 접어야 할분들 참 많네요!!!ㅉㅉㅉ
chld****20.02.17 03:59조회수 511신고
니지가지고 왈가왈부 하는분 이길로 주식 접으시길!!! 그것만이 인생에 보탬이 될것임
어디가서 주식안다고 하지마시길!!!
JYP 주가가 10만 확실하다고 장담함
합리적인 이유!!
JYP가 새 걸그룹 론칭한다고 했을때 이제 때가왔구나 하고
식스틴 방영전까지 풀매집 몰빵했던 장투임
결과는??? 5000원에서 39000원대까지 급등함
이때 큰손들은 트와이스 대뷔하고 유심히 지켜보다가 애들 뜨겠구나 확신올때 부터 본격 매집들어갔음
니지는 한국이 아니라 시작부터 일본이 타깃임
큰손들 본격매집은 대뷔 느낌 오면 그때부터 매집할 수도 있지만
이번만큼은 그들도 조급할것임 이미 트와이스 성공을 맛본이상 니지역시 100% 성공할것으로 알고 매집시작 들어갔다고 보면됨

개미가 돈버는길은 선점하는길 밖에 없음
어? 애들뜨네? 한번 들어가볼까?? ㅉㅉ 그때는 이미 늦은것
모헙이 없으면 얻는것도 없음
주식투자는 모험을 필요로하는 게임
지금이 2차 몰빵 찬스임
장투 주주님들 니지 난리날것임 무조건 GOGOGO>
     
ITZY 20-02-17 13:16
   
이건 읽기 어렵네요 ㅠㅠ`
마당 20-02-17 12:35
   
박진영이 언젠가 자사주 가치를 주당 20만원까지 올린다고 호언 장담 했었고,
이를 믿고 주를 매입한 사람들이 있었을테고,

근래,

트와이스는 발표하는 곡마다 서서히 동력이 떨어지고,
일본 시장에서도 아이즈원에게 파이를 빼앗기는 느낌이고,
팀 내에 아픈 아이부터, 연애 이슈, 팬코 단톡방 이슈 등 부정적이 이슈가 생겨나는데다,

ITZY도 블핑급 이상 성장으로 큰 기대를 걸었으나 제대로 된 곡 뒷 바침이 없고,
떡고가 엉뚱한데 헛 짓거리하느라 더 집중하고 키워야 함에도 불구하고 제대로 지원이 안되
아직 기대만치 제대로 자리메김도 안되어 트와이스의 대체 세대가 되기엔 아직 역부족이고,

오로지 유일한 붐업 이슈가 "닛지" 임.

그런데,

일본에서도, 한국에서도 시청률도 안나오고,
더구나 한국에선 J-POP 쿨재팬 부역으로 몰려 더더욱 코너에 몰리게 됨.

JYP엔터주에 몰빵한 주식쟁이들의 유일한 이슈였던 닛지가 폭망이고 위기이니
이젠 인위적으로라도 띄워야 하는 상황임.
위 유튜브 50만 조회 돌파를 폭발적 증가로 표현 할만큼 주식쟁이들에겐 절박한 상황. 

왜 이렇게
요즘 닛지를 띄우며 바이럴 마케팅하고, 쉴드치고, 옹호하며
이를 넘어서 J-POP/쿨재팬으로 분류해 바판하던 사람들을 비난하기 위해
이렇게 빈번하게 발제글 올리는 지 이해가 되실 거임.

위 글쓴이 포함 이들은 거의 대부분 평상시 JYP 엔터 아이돌 팬들이 대부분이고,
하긴 상식적으로 JYP 아이돌 싫어하면서 JYP 엔터주 사는 정신 나간사람들은 없을테니...

지들 이익을 위해서라면 나라라도 팔아먹는 자들을
우리는 매국노라 합니다.

크든 적든
나라의 안녕과 이익을 해치는 어떤 짓거리도 넓은 의미의 매국노 짓 입니다.
     
ITZY 20-02-17 13:15
   


트와이스 팀내 아픈아이 ㅠㅠ....헐..
그리고 ITZY는 이제 고작 1주년 인데 ㅠㅠ...
그래도 K-POP 역대 최다 신인상 수상 + 멜론 & 가온 연간차트 걸그룹 중 1위 + 데뷔곡 최단1위 최다1위인데 ㅠㅠ

JYP가 싫으신건 충분히 알겠습니다 ㅠㅠ
TW아이스 20-02-17 13:13
   
간장공장 공장장은 강 공장장이고, 된장 공장 공장장은 장 공장장이다.
간장공장 공장장은 강 공장장이고, 된장 공장 공장장은 장 공장장이다.
간장공장 공장장은 강 공장장이고, 된장 공장 공장장은 장 공장장이다.
 
한국인이 이가사 읊는것같다,,,,ㅋㅋㅋ
     
ITZY 20-02-17 13:49
   
멜로디 부분 중국어는 그냥저냥인데``
랩 부분은 정말.... 쉽지 않네요
auguaugu 20-02-20 09:39
   
헐...영상 켰다가 5초 듣고 껏네요...YG 그냥 블핑에 집중해라
 
 
Total 133,45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품번 공유자 강력조치 가생이 03-13 35938
133306 [방송] "김지석과 서로 호감?" '더 로맨스' 유인영… 뉴스릭슨 03-30 1362
133305 [걸그룹] [ITZY] 응원법 만들고 있지!! (1) ITZY 03-30 217
133304 [걸그룹] (여자)아이들((G)I-DLE) - 3rd Mini Album "I trust" Concept Prev… (1) MR100 03-30 799
133303 [솔로가수] [CLEAN CAM] ep.05 세정 '화분' 음악방송 첫 주 … 커피향기 03-29 305
133302 [잡담] 개인적으로 주목하는 여자솔로 3명(락음악계열 말… (15) KilLoB 03-29 2250
133301 [걸그룹] 위즈원 1기 부심 ㅋㅋ (10) 아돌프 03-29 2292
133300 [솔로가수] 김세정이 키우는 강아지 너무 귀엽네요(feat.세정이… (9) 커피향기 03-29 1281
133299 [걸그룹] 엘리스 'This is me' 안방1열 4K직캠(3.29 인기가… 얼향 03-29 400
133298 [걸그룹] 인가에 있지 1위 5관왕 ㅊㅊ~ (2) ITZY 03-29 922
133297 [걸그룹] 화사 피처링한 두아리파 노래 좋군요 (4) 늘배고픈 03-29 720
133296 [솔로가수] [전소미] 전소미 차 뭐길래… (33) 코리아 03-29 3242
133295 [솔로가수] 오늘자 막방이었던 예지.gif 요요요용 03-29 1060
133294 [솔로가수] 김세정 된장이 엄마 되다 (5) 커피향기 03-29 1042
133293 [걸그룹] ITZY에 합류해서 당황한 유나 썰 (8) ITZY 03-29 2272
133292 [잡담] 민주식 음식사진 찍기 챌린지 ㅇㅅㅇ..; (14) 호에에 03-29 1686
133291 [정보] n번방 조주빈 트와이스 팬이라네요 (89) 츄로스 03-29 2998
133290 [잡담] 현재 멜론 차트 1위 (9) stabber 03-29 4203
133289 [걸그룹] 블랙핑크)모두에게 사랑받는 로제 (2) 츄로스 03-29 2370
133288 [걸그룹] 레드벨벳 아이린 (6) 쌈장 03-29 2109
133287 [잡담] 아이즈원X힙(마마무) ㅇㅅㅇ (4) 호에에 03-29 1746
133286 [잡담] 밑에 민주 AKB어쩌고 글 보이길래 또 그놈인가 했는… (7) 라이트노벨 03-29 2701
133285 [영화] 美 매체 "'부산행' 4년 후 다룬 '반도'… (18) MR100 03-29 5196
133284 [정보] '놀면뭐하니' 유산슬 컴백 예고 MR100 03-29 847
133283 [방송] 본대로 말하라 포스터 stabber 03-28 695
133282 [걸그룹] '민주'가 아이즈원 해체후 akb48에 합류?? (37) 개포사람 03-28 460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