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방송/연예 게시판
 
작성일 : 20-02-14 18:27
[미국] '기생충'→美 HBO드라마 주인공, 스윈튼・러팔로 표 백수어떨까..
 글쓴이 : MR100
조회 : 4,290  



[OSEN=김보라 기자]  미국 방송사 HBO가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2019)을 드라마로 제작하는 데 합의한 가운데 주연배우로 틸다 스윈튼과 마크 러팔로가 거론되고 있다. 두 사람이 출연을 결정한다면 가난한 집의 부부로 연기 호흡을 맞출 전망이다.

HBO가 드라마 ‘왕좌의 게임’ 시리즈(2011~), ‘체르노빌’(2019) 등을 만든 미국의 유명 유료 케이블 방송사이기 때문에 영화 못지않게 대중성과 작품성을 갖출 것으로 기대된다. 역시 봉 감독이 진두지휘 한다.

물론 봉준호 감독이 책임 프로듀서로서 참여하지만 영화 ‘빅 쇼트’(2016), ‘바이스’(2019), ‘앵커맨’(2004) 등을 연출한 아담 맥케이 감독이 메가폰을 잡는다. 앞서 봉 감독이 현지 매체들과의 인터뷰에서 5~6시간으로 늘릴 계획이라고 밝혔기에 6부작 시리즈가 될 것으로 예상되는 바이다.

13일(현지시간) 미국 매체 더 일루미너디는 틸다 스윈튼이 드라마판 '기생충' 출연을 논의 중이라고 전했다. 틸다 스윈튼은 영화판에서 배우 장혜진이 연기했던 충숙 역할을 제안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설국열차'와 '옥자'에 출연하며 봉준호 감독과 깊은 인연을 맺고 있는 틸다 스윈튼이 이번 드라마판 '기생충'까지 출연을 확정한다면 봉준호 감독과 세번째 호흡을 맞추게 된다.

앞서 마크 러팔로도 '기생충' 드라마판의 출연을 논의 중인 사실이 보도된 바 있다. 송강호가 맡았던 기택 역이 유력시된다. 마크 러팔로는 마블 영화의 헐크로 국내에도 많은 팬을 보유한 배우다. 마블 영화 이외에도 '비긴 어게인' 등 한국에서도 여러 작품을 흥행시켰다.

마크 러팔로는 "'기생충' 시리즈에 합류하게 된다면 나도 영광일 것이다. 봉준호는 놀라운 감독"이라고 밝혔다.

영화 '기생충'이 그러했듯 드라마판 '기생충'도 화려한 캐스팅 라인업을 구축해나가고 있다. 전세계를 휩쓴 '기생충'과 봉준호 감독의 영향력 덕분이다.

드라마판 '기생충'은 봉준호 감독이 '빅쇼트' 아담 매케이 감독과 손잡고 HBO를 통해 선보이는 시리즈다. 봉 감독은 한 편의 영화에 다 담지 못한 이야기를 그리기 위해 시리즈화를 결심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반디토 20-02-14 18:39
   
박사장이랑 연교 캐스팅이 궁금하네
가릉빈가 20-02-14 18:40
   
아무리봐도 스윈튼 누님은 가난한 부부이미지는 절대아닌데...
     
대왕지렁이 20-02-14 18:44
   
미국분장의 힘을 조금 빌리면 괜찮을듯 ㅋㅋ
     
코리아ㅎ 20-02-14 18:50
   
스윈튼의 연기력을 보면 그리 어려운 역할은 아닌 듯~ㅋ
     
TimeMaster 20-02-14 19:50
   
연기력으로 충분히 커버 가능.
꿈속나그네 20-02-14 18:52
   
가난한 부부는... 틸다 스윈튼도 좋지만
샤를리즈 테론이 몬스터에서 했던 배역을 보면 아주 잘어울릴거 같아요...
근데 또 한편으론 팬으로서 그렇게 망가진? 모습을 다시 보고싶지 않기도 하네요~
     
드러가따 20-02-15 01:47
   
틸다도 전쟁지역이라는 영화보면 가난한부부역에 차고 넘쳐요
이그젝스 20-02-14 20:02
   
르네 젤워거도 좋았는데..............아예 목록에 없네..
슬기곰 20-02-14 20:06
   
HBO라 그나마 기대가 됨.둘다 연기력이 좋으니 감독능력치가 클걸로 생각되네요
수염차 20-02-14 21:06
   
키아누 리브스는?
그냥 툭친거야?
존윅 동전 주고받은거 아냐?
영원히같이 20-02-15 04:27
   
요새 설국열차 다시봤는데 다시보니 재밌음 ㅋㅋㅋㅋ 희한함
voytek 20-02-15 06:39
   
영화에 다 담지 못한 스토리가 있다니.. 봉감독은 소설가로 데뷔했어도 성공했을 인물
 
 
Total 133,30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품번 공유자 강력조치 가생이 03-13 35417
133053 [걸그룹] 로켓펀치 소희&다현, 도토리즈의 확고한 취향(취향… 얼향 03-20 345
133052 [걸그룹] 로켓펀치 대기실 게임 한마당 얼향 03-20 550
133051 [걸그룹] [뽐뽐뽐 뽀미] 젤리빈 먹방! 이걸 정말로 먹으라고 … (1) 가비야운 03-20 389
133050 [솔로가수] 아이유TV 분노의 먹방 in 타이베이ㅋㅋㅋ (2) ByuL9 03-20 1354
133049 [걸그룹] [트와이스] TWICE TV “트와이스대학교 패션동아리 … (9) 썩을 03-20 996
133048 [정보] 카페 투어 간 김구라(ft.제이홉) 휴가가고파 03-20 712
133047 [보이그룹] 방탄소년단 'on' 커버의 부작용ㅋㅋㅋㅋㅋ 휴가가고파 03-20 1648
133046 [솔로가수] [꿈속에서널]세정이 이번 앨범곡 중에 가장 듣고 … 커피향기 03-20 173
133045 [솔로가수] 어머~이건 꼭 사야돼 [Stone Music+] UNBOXING_세정 <화… 커피향기 03-20 274
133044 [걸그룹] 서바이벌에서 실력으로 무대 찢고 인지도 상승 갑 휴가가고파 03-20 697
133043 [솔로가수] 안 본 사람은 있어도 한 번만 본 사람은 없다는[화… 커피향기 03-20 806
133042 [보이그룹] 용감한형제의 숨겨진 아들, 데뷔? (1) 휴가가고파 03-20 1283
133041 [보이그룹] 마이스트, ‘몰라서 그래’ 티저 영상 공개! 시크… 휴가가고파 03-20 158
133040 [솔로가수] 서태지 근황 (13) 골드에그 03-20 3484
133039 [MV] 조이 - 좋은사람있으면 소개시켜줘 (1) 쁘힝 03-20 626
133038 [잡담] 와 위즈원 2기 모집.... (32) 호비트 03-20 2081
133037 [MV] TOO (티오오) - Magnolia (매그놀리아)'(Pre-Release ver. 뉴스릭슨 03-20 133
133036 [방송] '더 로맨스' 웹드 첫방 D-3, 김지석·유인영·… 뉴스릭슨 03-20 183
133035 [보이그룹] 버스터즈, 3년 만에 정규 2집 컴백…27일 ‘Once and fo… 뉴스릭슨 03-20 365
133034 [잡담] 4월에도 굵직한 걸그룹들이 출격하네요 (9) RonaIdo 03-20 2636
133033 [걸그룹] 트와이스 V LIVE 나모사 워너비 댄스 (feat 베이징덕) (4) ITZY 03-20 1101
133032 [방송] '라스' 김민아, 웃음 스나이퍼 대활약 (2) MR100 03-20 2160
133031 [잡담] 한터 기준으로 아이즈원이 걸그룹 첫 40만이라네유… (11) 호에에 03-20 1673
133030 [걸그룹] 엠카 "WANNABE" 첫 1위 + ITZY 신자매 V LIVE~ (1) ITZY 03-20 529
133029 [솔로가수] [앨범]세정 the 1st Mini (1) 얼향 03-19 256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