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방송/연예 게시판
 
작성일 : 20-02-14 01:53
[정보] 한류 문화, 독보적 산업으로 질주… 전 세계 가요·영화계 접수
 글쓴이 : MR100
조회 : 1,304  



[스포츠월드=김대한 기자]  한류가 가요에 이어 영화계마저 전 세계를 뒤흔들고 있다. 한류 문화는 이제 독보적인 산업으로 질주 중이다.

봉준호 감독은 영화 ‘기생충’으로 각본상·감독상·국제 장편 영화상 그리고 아카데미 최고 영예인 작품상을 수상했다. 한국 영화가 아카데미에서 수상하기는 101년 역사상 처음이다.

봉 감독은 수상소감에 “제가 마틴 영화를 보면서 공부를 했던 사람인데, 같이 후보에 오른 것만으로도 영광이다. 상을 받을 줄 몰랐다. 제 영화를 아직 미국 관객들이 모를 때 항상 제 영화를 리스트에 뽑고, 좋아하셨던 ‘쿠엔틴 형님’(쿠엔틴 타란티노)도 계신 데, 너무 사랑하고 감사하다. 쿠엔틴 ‘아이 러브 유”라며 감격했다.

한국 영화는 이전까지 비주류에 머물렀다. 봉 감독이 미국 영화감독 마틴 스코세이지의 영화로 공부했다는 말처럼 영화는 할리우드 중심 문화가 만연했다. 이번 수상을 계기로 한국 영화가 한류 문화에 견인차 역할을 수행할 것으로 기대된다. 영화 관계자는 “변방에 있던 한국 영화가 이번 ‘기생충’의 의미있는 성과에 따라 해외 각국에서 주목받고 있다. 특히, 아시아 권을 넘어 북미, 유럽권까지 한국 영화가 활발히 진출하게 되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고 했다.

실제 영화 '기생충'은 봉 감독이 골든글로브 시상식에서 언급한 ‘1인치의 장벽’을 뛰어넘었다. 지난해 한국 영화로는 가장 많은 205개 나라에 수출됐다. 전 세계에서 거둔 흥행 수익만 1억 6천만 달러, 우리 돈으로 1,960억 원에 이를 것으로 예상된다. 한국은행은 지난해 우리나라가 지식재산권으로 77억 4000만을 벌어들였으며 2018년 다음으로 역대 두 번째라고 발표했다. 방탄소년단(이하 BTS)에 이어 영화 ‘기생충’이 한류 문화 수출의 새로운 주역으로 떠오른 것이다.

이미 가요계는 BTS가 ‘쌍끌이’ 활약했다. 문화적 가치는 물론 경제적인 수익까지 한류 문화의 위대함을 실감케 한 것이다. BTS가 데뷔 후 2014년부터 2023년까지 10년간 약 56조 원의 경제효과를 가져올 것이라는 분석도 있다. 특히 지난해 5월부터 6개월간 전 세계 10개 도시에서 진행된 ‘러브 유어셀프: 스피크 유어셀프’ 투어가 일례다. 빌보드 뉴스가 공개한 박스스코어 집계에 따르면 총 20회에 걸쳐 진행된 이 투어로 방탄소년단은 97만6283장의 티켓을 팔아 1억1660만 달러(약 1352억 원)의 매출을 거둔 것으로 추산된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진홍베리 20-02-14 12:45
   
빌보드와 할리우드. 이 두개가 전세계를 지배하며 휘둘렀지요.
우리나라의 우수한데 아직 사람들이 알아보지 못하는 분야를 생각해보다가 지금도 분에 넘치고 있다는 사실을 새삼 깨닫고 있습니다.
그래도 맥도널드, 버거킹이 전세계에 뿌려져 있는 것처럼 한국 분식집이랑 치킨집이 그렇다면 좀 더 뿌듯할거 같고 그렇네요 ㅎㅎㅎ
 
 
Total 133,58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품번 공유자 강력조치 가생이 03-13 36359
133089 [잡담] 요새 가장 좋아하는 4인방 (17) 뽀로록 03-21 2069
133088 [걸그룹] 공원소녀와 함께 집에서 놀자 ep.1 출석부 게임 얼향 03-21 339
133087 [솔로가수] 세정 - 화분 4K 쇼챔직캠 (1) 얼향 03-21 263
133086 [솔로가수] 구구단 세정(gugudan SEJEONG)에게 최근에 생긴 취미는? 얼향 03-21 217
133085 [걸그룹] 블랙핑크)제니가 제니했네 (2) 츄로스 03-21 1317
133084 [걸그룹] [MV]우주소녀 다영,엑시- 어마어마(Welcome(어서와) OST… (1) 얼향 03-21 193
133083 [걸그룹] 신동가요 ITZY 풀버전 (2) ITZY 03-21 756
133082 [걸그룹] 어머 이건 봐야해..!비주얼 맛집 엘리스 보고 덤으… (2) 얼향 03-21 744
133081 [솔로가수] 아이유가 옷을 거꾸로 입은 이유 화보 영상+사진ㅋ… (1) ByuL9 03-21 1794
133080 [솔로가수] 아이유 인스타그램 밀란 구찌 화보 비하인드컷ㅋ… (3) ByuL9 03-21 1010
133079 [방송] "미운우리새끼" 예고, 에이핑크 출연! (1) 가비야운 03-21 676
133078 [솔로가수] 세정 - 오리발 예능연구소 직캠(3.21 음악중심) 얼향 03-21 225
133077 [솔로가수] 세정이에게 표정 연기를 배워본다면? (MUGAZINE) 얼향 03-21 161
133076 [걸그룹] [MV] 효정 (오마이걸) - '하이에나 OST Part.8' - … (2) 얼향 03-21 171
133075 [정보] 기획사들이 뽑은 걸그룹`보이그룹` 솔로` 신인가수… (22) ITZY 03-21 1789
133074 [걸그룹] 밑에 밍구리 감질나게 나와서 본김에 민주 직캠 퍼… (8) 목마탄왕자 03-21 1443
133073 [걸그룹] 미친 밍구리의 미모(영상 교차편집한거 퍼옴) (8) 목마탄왕자 03-21 2273
133072 [기타] 환희 측 "음주 상태 접촉사고, 처벌 달게 받을 것…… (6) 김님 03-21 1499
133071 [잡담] 기획사들이 뽑은 걸그룹 순위 ㅇㅅㅇ (15) 호에에 03-21 2048
133070 [걸그룹] ITZY [쌤이 잠든 후에] (3) ITZY 03-21 492
133069 [영화] '킹덤', BTS·'기생충' 이어 한류 3대… (2) MR100 03-21 1834
133068 [정보] 송가인, 두 번째 기부 "코로나19 의료진 위해" MR100 03-21 310
133067 [잡담] 이시기에 잠재적살인자 하나 추가요.플투 환희 (4) 날아라포메 03-21 1262
133066 [미국] 형은 뉴욕 주지사, 동생은 CNN 앵커 미국이라 가능… (4) 루빈이 03-21 1783
133065 [걸그룹] [트와이스] VR 게임하러간 트와 (5) 베말 03-21 1774
 <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