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방송/연예 게시판
 
작성일 : 19-12-11 13:54
[방송] [SC리뷰]"식욕과 성욕의 상관관계?"…'양식의 양식' 우리가 몰랐던 소고기의 모든 것
 글쓴이 : 뉴스릭슨
조회 : 2,074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076&aid=0003506586

[스포츠조선 이승미 기자]소고기에 대한 풍성하고 맛있는 토크가 '양식의 양식'을 꽉 채웠다.

8일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양식의 양식'에서는 최고의 식재료 소고기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백종원, 최강창민, 정재찬, 유현준, 채사장은 '엘 카프리초'라는 스페인 레온 부근 오지의 레스토랑에서 스테이크를 맛보며 이야기꽃을 피웠다.

가장 먼저 멤버들은 사람들이 소고기를 좋아하는 이유에 대해 이야기를 꺼냈다. 소고기를 좋아하는 이유가 힘을 필요로 하는 인간의 본능이라 판단했다. 특히 욕망과 소고기를 결부 짓는 신선한 시각을 제시했다. 또한 멤버들은 소고기를 향한 욕망이 다양한 음식 문화를 싹트게 한 점을 주목했다. 소의 머리부터 발끝까지 먹는다고 할 만큼 외국에 비해 3배나 소고기를 세분화해 먹는 한국의 독특한 문화를 언급하며 이는 '조선시대 우금령(牛禁令)'으로 인한 금기에서 비롯됐고 설명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인류를 변화시킨 불과 소고기의 만남에 대해서도 이야기를 나눴다. 채사장이 "불을 사용하기 전 고기를 연하게 먹기 시작해, 인류의 뇌가 커지가 된 것"이라고 이야기를 꺼내자 유현준은 "사람이 연한 걸 먹는 건 본능, 음식이 연해지면 골결도 연해져, 불로 익혀먹어서 생긴 일"이라고 설명을 보탰다. 불을 사용하게 되면서 본격적으로 꽃 피우게 된 맛의 탐닉과 남성의 과시 문화로 상징됐던 스테이크의 역사 그리고 육회, 타르타르처럼 불이 아닌 날것으로 진화하는 소고기의 또 다른 변신까지 미각 논객들의 지적 호기심을 다방면으로 쏟아냈다.

또한 한국인과 떼려야 뗄 수 없는 양념 불고기 중 서울, 광양, 언양, 평양식의 불고기들이 오늘날 대표적으로 떠오를 수 있었던 이유가 광양 제철소의 설립, 언양 자수정 동굴의 관광화 등 경제적인 여유가 생기면서 소고기 소비 증가와 맞물려 있다는 점도 흥미로웠다.

소고기의 맛의 기준이 마블링이란 점에도 의문을 가진 이들은 블라인드 테스트를 통해 확인, 멤버 전원이 마블링이 없는 초지 사육 스테이크를 선택하는 반전의 결과를 보여주기도 했다. 달짝지근한 양념과 연한 육질에 익숙한 한국인이 질기지만 씹을수록 풍미가 느껴지는 스테이크를 선택한 것은 신선한 충격을 안기기에 충분했다.

그런가 하면 미각 논객들의 지적 대화만큼이나 지적 유머도 깨알 재미를 안겼다. 최강창민의 순수한 호기심이 식탁에 웃음 파장을 일으킨 것. 날 최강창민은 "'식욕과 성욕이 비례한다'는 말이 맞냐"고 묻자 백종원은 "자기 자신한테 물어보라"며 "나는 아닌 것 같다"고 말했다. 채사장은 이에 "리비도라고, 성적 욕망이 억누를수록 다른 곳으로 분출된다고 한다"고 말했고, 백종원은 채사장에게 "오늘 식욕이 많았으니까 그럼 성욕이 줄어들었을 것이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_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찌라시우스 19-12-11 13:57
   
한우 1패임꽈?
 
 
Total 130,56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품번 공유자 강력조치 가생이 03-13 29718
130440 [기타] 사장님네 식구들 ~ (1) 별찌 01-19 3080
130439 [걸그룹] 러블리즈 정예인 ~ 별찌 01-19 1589
130438 [걸그룹] 오프숄더 쯔위 ~ (1) 별찌 01-19 1993
130437 [기타] 맥심 콘테스트 BJ 은유화 ~ 별찌 01-19 1977
130436 [걸그룹] 하영이 ~ 별찌 01-19 1281
130435 [걸그룹] 민희 인스타 ~ 별찌 01-19 1235
130434 [걸그룹] 꽃무늬 루다 ~ (2) 별찌 01-19 1472
130433 [걸그룹] 운동으로 만들어진 서지수 몸매 ~ (3) 별찌 01-19 2824
130432 [방송] 스토브리그 다음화 예고`` 요즘 너무 재밌게 보고 … (2) ITZY 01-19 1121
130431 [방송] 김구라, '여친' 생겼다… "결혼 한다면 극비… (2) MR100 01-19 2796
130430 [걸그룹] [트와이스] 전소미 인스타에 채영이 출현 ㅎ (3) 베말 01-19 2706
130429 [걸그룹] [트와이스] 나봉쓰의 이름모를 댄스 정체.gif (3) 베말 01-19 1581
130428 [걸그룹] 원더걸스 유빈 "나 오늘 태연이한테 제대로 치임♥… (5) MR100 01-19 2283
130427 [영화] 박희순, 안중근된다...150억 대작 '하얼빈' … (2) MR100 01-19 1348
130426 [솔로가수] 세정이 사랑의 불시착 ost (나의 모든날) 커피향기 01-18 1069
130425 [걸그룹] 트와이스 복사기 쯔위 (11) 베말 01-18 4055
130424 [걸그룹] 2020 에이핑크 콘서트 [Welcome to PINK WORLD] 포스터 (5) 가비야운 01-18 796
130423 [방송] 런닝맨 예고 (1월 19일 방송) (5) 가비야운 01-18 2690
130422 [솔로가수] 김희진, ‘차마’ 세로 라이브 공개…노래방 인기P… (2) 휴가가고파 01-18 1056
130421 [걸그룹] 설리 친오빠 인스타그램 글 (17) 쁘힝 01-18 4203
130420 [기타] [단독] 강용석 "내 아내, 장지연 모른다"는 거짓...… (13) 강바다 01-18 2960
130419 [잡담] 극한직업 러블리즈 레전드.gif (13) 트루킹 01-18 2595
130418 [기타] 팬 스트리밍에 대한 대중의 인식 (7) 강바다 01-18 859
130417 [보이그룹] [BTS] 방탄소년단 메이킷라잇 미국 라디오차트 톱25 (1) 김님 01-18 1094
130416 [걸그룹] 오마이걸 승희& B1A4 산들의 환상 하모니 '동행&#… (1) 얼향 01-18 34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