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방송/연예 게시판
 
작성일 : 19-12-11 13:54
[방송] [SC리뷰]"식욕과 성욕의 상관관계?"…'양식의 양식' 우리가 몰랐던 소고기의 모든 것
 글쓴이 : 뉴스릭슨
조회 : 2,200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076&aid=0003506586

[스포츠조선 이승미 기자]소고기에 대한 풍성하고 맛있는 토크가 '양식의 양식'을 꽉 채웠다.

8일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양식의 양식'에서는 최고의 식재료 소고기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백종원, 최강창민, 정재찬, 유현준, 채사장은 '엘 카프리초'라는 스페인 레온 부근 오지의 레스토랑에서 스테이크를 맛보며 이야기꽃을 피웠다.

가장 먼저 멤버들은 사람들이 소고기를 좋아하는 이유에 대해 이야기를 꺼냈다. 소고기를 좋아하는 이유가 힘을 필요로 하는 인간의 본능이라 판단했다. 특히 욕망과 소고기를 결부 짓는 신선한 시각을 제시했다. 또한 멤버들은 소고기를 향한 욕망이 다양한 음식 문화를 싹트게 한 점을 주목했다. 소의 머리부터 발끝까지 먹는다고 할 만큼 외국에 비해 3배나 소고기를 세분화해 먹는 한국의 독특한 문화를 언급하며 이는 '조선시대 우금령(牛禁令)'으로 인한 금기에서 비롯됐고 설명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인류를 변화시킨 불과 소고기의 만남에 대해서도 이야기를 나눴다. 채사장이 "불을 사용하기 전 고기를 연하게 먹기 시작해, 인류의 뇌가 커지가 된 것"이라고 이야기를 꺼내자 유현준은 "사람이 연한 걸 먹는 건 본능, 음식이 연해지면 골결도 연해져, 불로 익혀먹어서 생긴 일"이라고 설명을 보탰다. 불을 사용하게 되면서 본격적으로 꽃 피우게 된 맛의 탐닉과 남성의 과시 문화로 상징됐던 스테이크의 역사 그리고 육회, 타르타르처럼 불이 아닌 날것으로 진화하는 소고기의 또 다른 변신까지 미각 논객들의 지적 호기심을 다방면으로 쏟아냈다.

또한 한국인과 떼려야 뗄 수 없는 양념 불고기 중 서울, 광양, 언양, 평양식의 불고기들이 오늘날 대표적으로 떠오를 수 있었던 이유가 광양 제철소의 설립, 언양 자수정 동굴의 관광화 등 경제적인 여유가 생기면서 소고기 소비 증가와 맞물려 있다는 점도 흥미로웠다.

소고기의 맛의 기준이 마블링이란 점에도 의문을 가진 이들은 블라인드 테스트를 통해 확인, 멤버 전원이 마블링이 없는 초지 사육 스테이크를 선택하는 반전의 결과를 보여주기도 했다. 달짝지근한 양념과 연한 육질에 익숙한 한국인이 질기지만 씹을수록 풍미가 느껴지는 스테이크를 선택한 것은 신선한 충격을 안기기에 충분했다.

그런가 하면 미각 논객들의 지적 대화만큼이나 지적 유머도 깨알 재미를 안겼다. 최강창민의 순수한 호기심이 식탁에 웃음 파장을 일으킨 것. 날 최강창민은 "'식욕과 성욕이 비례한다'는 말이 맞냐"고 묻자 백종원은 "자기 자신한테 물어보라"며 "나는 아닌 것 같다"고 말했다. 채사장은 이에 "리비도라고, 성적 욕망이 억누를수록 다른 곳으로 분출된다고 한다"고 말했고, 백종원은 채사장에게 "오늘 식욕이 많았으니까 그럼 성욕이 줄어들었을 것이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_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찌라시우스 19-12-11 13:57
   
한우 1패임꽈?
 
 
Total 148,02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43511
공지 [공지] 품번 공유자 강력조치 가생이 03-13 85712
148019 [MV] 제니 JENNIE - 'SOLO' 유튜브 조회수 6억뷰 돌파 (1) 동안천사 05:51 43
148018 [걸그룹] 초인기의 니쥬 커버팀 (2) 가을연가 05:24 118
148017 [방송] 니쥬로 적중한 10년전 일본 방송의 예언 (2) 가을연가 04:34 359
148016 [걸그룹] 일본 트와이스 라이벌 근황 (1) 가을연가 04:14 452
148015 [걸그룹] 이달의 소녀, 북미 라디오차트 톱50 2주 연속 진입 &… xkvkxkvk 02:17 372
148014 [그외해외] 화웨이 막내딸 "춤 실망" 하버드 졸업후 가수 … (2) 스쿨즈건0 02:02 981
148013 [방송] 역대급 연기대상 축하공연 김유정X여진구X김소현 비알레띠 01:33 364
148012 [걸그룹] 사쿠라 나코 히토미의 2021년 버킷리스트 (5) 루빈이 00:17 1167
148011 [솔로가수] 아이유 kiss me 직캠 (2012년) 비알레띠 00:15 211
148010 [걸그룹] 민주랑 가위바위보 해서 100% 이기는 방법? (1) 비키 01-15 545
148009 [걸그룹] 레드벨벳 아이린 사과문 전문 (28) 배리 01-15 1169
148008 [솔로가수] 아이유 인스타그램 ㅋㅋㅋ (4) 에잇 01-15 790
148007 [솔로가수] 전 YG연습생 YOUHA (유하) - Abittipsy (오늘 조금 취해… (3) 엠티 01-15 1155
148006 [걸그룹] [오마이걸] 눈오던날 아린 인스타그램 (2) 도밍구 01-15 535
148005 [걸그룹] 무명 아이돌들 놀라운 방탄 커버 (7) 가을연가 01-15 926
148004 [걸그룹] 에스파 ‘Black Mamba’ 음악방송 비하인드 (4) 비알레띠 01-15 570
148003 [걸그룹] 김민주의 웃음소리 (6초) (4) 제네님 01-15 872
148002 [잡담] 에픽하이 10집 다큐멘터리 제네님 01-15 165
148001 [걸그룹] 드림캐쳐 미니 6집 Dystopia 그룹 티져 이미지 (2) 제네님 01-15 225
148000 [걸그룹] 짱테이씨의 스페셜 라이브쇼 12분 14초 - 제공 Mdromed… (2) 제네님 01-15 202
147999 [솔로가수] [Official Audio] 솔지 - 기억해줘요 이런 내 마음을 (바… 제네님 01-15 94
147998 [걸그룹] ITZY 채령 & 아이즈원 유리의 친구되기! (2) ITZY 01-15 640
147997 [걸그룹] 걸그룹 평균 나이 + 데뷔 나이~ (4) ITZY 01-15 638
147996 [걸그룹] 피식 하실지도 모를 영상 (2) 쌈바클럽 01-15 569
147995 [걸그룹] [트와이스] TWICE REALITY “TIME TO TWICE” TWICE New Year EP. (4) 썩을 01-15 29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