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방송/연예 게시판
 
작성일 : 19-12-11 13:54
[방송] [SC리뷰]"식욕과 성욕의 상관관계?"…'양식의 양식' 우리가 몰랐던 소고기의 모든 것
 글쓴이 : 뉴스릭슨
조회 : 2,203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076&aid=0003506586

[스포츠조선 이승미 기자]소고기에 대한 풍성하고 맛있는 토크가 '양식의 양식'을 꽉 채웠다.

8일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양식의 양식'에서는 최고의 식재료 소고기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백종원, 최강창민, 정재찬, 유현준, 채사장은 '엘 카프리초'라는 스페인 레온 부근 오지의 레스토랑에서 스테이크를 맛보며 이야기꽃을 피웠다.

가장 먼저 멤버들은 사람들이 소고기를 좋아하는 이유에 대해 이야기를 꺼냈다. 소고기를 좋아하는 이유가 힘을 필요로 하는 인간의 본능이라 판단했다. 특히 욕망과 소고기를 결부 짓는 신선한 시각을 제시했다. 또한 멤버들은 소고기를 향한 욕망이 다양한 음식 문화를 싹트게 한 점을 주목했다. 소의 머리부터 발끝까지 먹는다고 할 만큼 외국에 비해 3배나 소고기를 세분화해 먹는 한국의 독특한 문화를 언급하며 이는 '조선시대 우금령(牛禁令)'으로 인한 금기에서 비롯됐고 설명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인류를 변화시킨 불과 소고기의 만남에 대해서도 이야기를 나눴다. 채사장이 "불을 사용하기 전 고기를 연하게 먹기 시작해, 인류의 뇌가 커지가 된 것"이라고 이야기를 꺼내자 유현준은 "사람이 연한 걸 먹는 건 본능, 음식이 연해지면 골결도 연해져, 불로 익혀먹어서 생긴 일"이라고 설명을 보탰다. 불을 사용하게 되면서 본격적으로 꽃 피우게 된 맛의 탐닉과 남성의 과시 문화로 상징됐던 스테이크의 역사 그리고 육회, 타르타르처럼 불이 아닌 날것으로 진화하는 소고기의 또 다른 변신까지 미각 논객들의 지적 호기심을 다방면으로 쏟아냈다.

또한 한국인과 떼려야 뗄 수 없는 양념 불고기 중 서울, 광양, 언양, 평양식의 불고기들이 오늘날 대표적으로 떠오를 수 있었던 이유가 광양 제철소의 설립, 언양 자수정 동굴의 관광화 등 경제적인 여유가 생기면서 소고기 소비 증가와 맞물려 있다는 점도 흥미로웠다.

소고기의 맛의 기준이 마블링이란 점에도 의문을 가진 이들은 블라인드 테스트를 통해 확인, 멤버 전원이 마블링이 없는 초지 사육 스테이크를 선택하는 반전의 결과를 보여주기도 했다. 달짝지근한 양념과 연한 육질에 익숙한 한국인이 질기지만 씹을수록 풍미가 느껴지는 스테이크를 선택한 것은 신선한 충격을 안기기에 충분했다.

그런가 하면 미각 논객들의 지적 대화만큼이나 지적 유머도 깨알 재미를 안겼다. 최강창민의 순수한 호기심이 식탁에 웃음 파장을 일으킨 것. 날 최강창민은 "'식욕과 성욕이 비례한다'는 말이 맞냐"고 묻자 백종원은 "자기 자신한테 물어보라"며 "나는 아닌 것 같다"고 말했다. 채사장은 이에 "리비도라고, 성적 욕망이 억누를수록 다른 곳으로 분출된다고 한다"고 말했고, 백종원은 채사장에게 "오늘 식욕이 많았으니까 그럼 성욕이 줄어들었을 것이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_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찌라시우스 19-12-11 13:57
   
한우 1패임꽈?
 
 
Total 148,39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47599
공지 [공지] 품번 공유자 강력조치 가생이 03-13 89645
148398 [일본] 日 가수 카리스마 실종, K-POP이 대체 (3) 스크레치 07:43 140
148397 [그외해외] "무슨 뜻이지?" 한류팬 1억 명 이끈 '팬 번… (4) 스쿨즈건0 05:49 756
148396 [잡담] 강원래.박미경과 박진영 가을연가 04:52 517
148395 [걸그룹] 트와이스 I CAN'T STOP ME 교차편집 가을연가 04:40 115
148394 [걸그룹] jyp 니쥬 한국 입국? (6) 가을연가 04:25 841
148393 [MV] BOBBY - 야 우냐 (U MAD) 동안천사 04:21 102
148392 [MV] [로제 티저]ROSÉ - COMING SOON TEASER (17) 모나미펜 00:48 681
148391 [걸그룹] 러블리즈 수정 교복입고 증명사진 찍기 (3) 얼향 01-25 974
148390 [걸그룹] [트와이스] 어느날 묘리에서 뿔이 자랐다...gif (3) 베말 01-25 1051
148389 [걸그룹] 원영이 트위터 사진.jpg (16) 비키 01-25 2171
148388 [걸그룹] [트와이스] 여워의 기다림 (7) 베말 01-25 670
148387 [솔로가수] [티저] 현아 (HyunA) - I'm Not Cool (Highlight Medley) (2) 뉴스릭슨 01-25 274
148386 [잡담] 위조~ 위조~ (3) 꾸엑꾸엑 01-25 551
148385 [배우] 탕웨이 33살때 미모 (9) 라군 01-25 2191
148384 [걸그룹] 에이핑크 온라인 스테이지 비하인드! (에이핑크 다… (4) 가비야운 01-25 426
148383 [걸그룹] 아이즈원 에너지 캠(ENOZI Cam) EP.85 (3) 비알레띠 01-25 472
148382 [방송] [마녀들] 특별편! 허구연이 본 윤보미와 김민경의 … (1) 가비야운 01-25 352
148381 [걸그룹] [팩트인스타] BTS / 트와이스 댄스 커버한 블링블링 (1) 뉴스릭슨 01-25 284
148380 [기타] 손나은.펭수 동원참치 CF, 작년 유튜브 인기광고 1… (2) 가비야운 01-25 432
148379 [솔로가수] 트롯가수 jyp와 계약(feat 트와이스) (5) 가을연가 01-25 678
148378 [잡담] 먹방 인기 유튜버 햄지 영상(오늘 업로드) (2) 그대만큼만 01-25 504
148377 [걸그룹] 2020년 블트앚 음반 판매량 (5) Irene 01-25 327
148376 [솔로가수] [티저] sogumm (소금)+DJ Wegun (DJ 웨건) - Imagine (feat. Hood… 뉴스릭슨 01-25 69
148375 [걸그룹] [트와이스]나연 출연 - 촌스러운 사랑노래 (By 요요… (6) 베말 01-25 531
148374 [솔로가수] 음색 진짜 좋은 여자 솔로가수 김예지 컨트롤C 01-25 54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