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자동차 게시판
 
작성일 : 20-07-17 09:42
[자동차] 포르테 이후로 기술이 퇴보했나요?
 글쓴이 : 파란사탕
조회 : 3,519  

제차가 2011년산 포르테 인데요.  사양을 보니 140마력에 토크가 17이고  연비가 1등급에  17.5킬로 입니다.

지금도 출퇴근시 자량계기로 연비 15.6킬로 나와요. 

차를 바꿔 볼까 생각중인데 후속모델(K3,아밭테)들이 연비와 마력 토크가 다 안좋네요.

해가 거듭할수록  기술이 발전 해야 하는데 포르테 이후 후속모델들 보면 완전 퇴보 했네요.

부산이라 언덕이 많아서 지금도 심한 언덕에는 힘이 딸린다는 생각이 드는데 K3,아반테는 토크가 더 작으니 더 딸리 겠네요.

셀토스,코나도 생각중인데 이놈들도 연비과 완전 꽝이네요. 휘발유차가 연비가 좋타는 생각을 깨고 디젤차량이 연비가 더 좋네요.  단 힘이 좋아서 언덕 올라 갈때는 좋은거 같은데 차량길이가 심히 짧아서 실내공간이 작거나 트렁크에 낚시대나 실을수 있을지 의문이 드네요.

차량 초보라 그런데 차량을 볼때 출력을 봐야 하나요?  토크를 봐야 하나요?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유운 20-07-17 09:57
   
언덕은 토크입니다. 토크라 해도 밋션이 받아줘야 토크빨이 받아집니다.
대부분 오토밋션은 현대기아는 듀얼클러치밋션으로 가고있는데, 이게 개선이 되고있지만 언덕에서 조금 안좋다는 평이 많습니다. 그리고 개인의견으로는 GDI엔진이 문제가 많아 퇴출수순으로 보이고요(배기가스문제포함), 엔진개선 및 환경규제로 계속 저출력엔진으로 교체되고있다고 봅니다. 연비를 생각하면 대안은 하이브리드이며,
하반기에 나오는 아반떼하이브리드가 나아보이구요, 셀토스,코나는 트렁크가 무척 작습니다. 차라리 소나타,K5,투싼등 등급으로 보시고, 금액이 부족하시면 K3,아반떼가 좋아보입니다. 현재의 차량들은 과거의 차량보다 더 차량 크기가 크기에 기술이 진보를 해도 과거랑 비슷하다고 생각합니다.
     
파란사탕 20-07-17 10:17
   
좋은 정보 감사 합니다.
쉿뜨 20-07-17 10:59
   
구형.

그러니까 포르테 시절 공인연비와 지금의 공인연비 측정법이 달라진걸로 알고 있습니다.

연비면에서는 큰 의미는 없다고 봐도 무방할겁니다.


과거 포르테 공인연비가 17이라고 해도
현재 방법으로는 아마 도심 13 고속 17 정도인거죠. 예전 방법은 이렇게 하고 최대 17의 연비가 나오니까 공인연비 17이라고 한거지... 상시 연비 17이라는 말은 아니니까요.

지금의 아반떼하고 별반 차이가 없는겁니다.
내연기관으로는 한계가 있기때문에 거기서 거기입니다. 최신 아반떼로 출퇴근 하셔도 비슷한 연비 나온다는 거지요.


출력을 올리고 체급이 커지면 연비가 나빠지는게 당연하고, 지금 사이즈에서 출력 문제라면...

지금 대한민국에 딱 한 차종 밖에 선택 범위가 없습니다. K3 GT
복합 연비 12km에 204마력.

아 i30n 라인도 있네요.

연비가 좀 안좋아지긴 하나 모든면에서 작성자가 원하는 스펙입니다. 주행성 실내공간도 좋고 인테리어, 익스테리어 모두 좋습니다.

문제라면 잘 안팔리는 차라는거 정도; 가격이 좀 나간다는 거?
아니면 하이브리드로 가는 방법 밖엔 없습니다.
     
파란사탕 20-07-17 11:34
   
좋은 정보 감사 합니다.
유운 20-07-17 11:44
   
기준이 낚시가방(낚시대+고기보관통)과 뒷자리까지 확보할려면, 준중형 :아반떼,K3,sm3, 중형급이상 전부 뿐입니다. 소형급은 트렁크 확보가 힘듭니다.
탄드 20-07-17 22:26
   
법규정이 점점 엄해쟈서 그래요 애초에 엔진이라는게 한번개발하면 10년도넘게 써먹는건대 GDI엔진 만들었다가 환경규제땜에 망하고 기전엔진들 연비위주로 세팅하다보니 출력이고 마력이고 다떨어지고 거기에 다시 환걍규제가 또걸리니 그연비마저 줄어드는겁니다.

우리나라차만그런게아니고 전세게 모든차들이 다그래요 바뀐건 전자장비와 퍈의장비뿐 나머진 1ㅔ년전보다 못한게 사실입니다.

거기에 전기차나오면 엔진 개발해봐야 끝물이라 지금엔진가지고 앞으로도 10년이상 우려먹다 전기차산업이 문제생기면 그때 개발되겠죠
도아됴아 20-07-18 19:23
   
원래  휘발류가 디젤 보다 연비 안좋은게 맞는디요 ㅋㅋ;
수염차 20-07-19 18:28
   
연비는 당연히 디젤이 좋지요....그러니 다들 디젤차 구매하는겁니다
휘발류는 연비가 디젤보다 훨 안좋아요 ㅋㅋ
돌아온장고 20-07-22 12:46
   
연비만 보고 차를 산다면 경차 사야겠죠,

그래서 ㅜ저는 차를 고를때 연비 개무시 합니다

오히려 연비 안좋은차가 조은차가 아닌가 생각할정도  ㅎㅎㅎ
나봉이 20-07-22 13:17
   
그당시 포르테는 종이짝이죠. 안전성 다 무시하고 가볍게 만든차.
사실 포르테에 기술이랄 것도 없지만, 그당시 포르테는 가볍기만해서 연비가 좋게 나오는것일뿐입니다.
해리케인조 20-07-23 22:26
   
출력이니 토크니 이런게 아반떼급타는데 의미가 있나요?
그냥 용도와 사이즈를 가격에 놓고 고르시면됩니다.
기술이란건 진보하면 했지 퇴보하지는 않아요.
그러니 과거의 차량과 현재의 차량을 단순히 연비만 보고 성능을 논하는것은 수많은 차잘알 님들을 불편케만들수있습니다.
 
 
Total 1,14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자동차 게시판입니다. 가생이 01-01 34856
1147 [자동차] [단독]베트남1위 현대차, 닌빈에 제2공장 설립 (23) 스크레치 09-23 5220
1146 [자동차] 배터리 강국 한국…특허출원 글로벌 순위 ‘삼성 1위·LG … (2) 스크레치 09-23 2882
1145 [자동차] 테슬라 중 가장 빠른 '모델 S 플레이드', 韓 판매… (3) 스크레치 09-23 1670
1144 [자동차] 현대기아 유럽4위 판매량 질주 (2020년 누적) (3) 스크레치 09-19 3067
1143 [자동차] 신문물에 놀라는 일본인 유튜버 (일본판 NEXO) (12) 케이비 09-19 6499
1142 [자동차] 제네시스 더 뉴 G70 이미지 공개.."3년 만에 첫 페이스리프… (9) 스크레치 09-09 8813
1141 [자동차] 쏘렌토 잡은 싼타페, K5 잡은 쏘나타..하반기 형님의 뒷심… (2) 가남 09-09 3890
1140 [자동차] LG화학 스페인 닛산공장 인수 추진 (17) 스크레치 09-08 6335
1139 [자동차] 코로나 충격에 닛산車도 휘청.. 日정부 보증으로 2조원 … (2) 감을치 09-08 2374
1138 [자동차] 인도시장 평정한 현대기아차 SUV.. 점유율 64% (3) 스크레치 09-07 2380
1137 [자동차] "도요타 나와" 현대차, 월드랠리챔피언십 1·2위 싹쓸이 (8) 스크레치 09-07 2298
1136 [자동차] 독일에서 찍힌 한장의 사진, 열광하는 베트남 왜(?) ㅋㅋ (16) 예왕지인 09-07 3944
1135 [자동차] LG화학 심장단 포르쉐 EV 타이칸 "제로백 2.8초" (4) 스크레치 09-07 1578
1134 [자동차] 차가 녹는다라는 표현이 맞는걸까요?? (4) 프리더 09-06 1511
1133 [자동차] 현대기아 일본차 턱밑추격... 美 점유율 확대 중 (20) 스크레치 09-03 5679
1132 [자동차] 신형 911터보 S 런치 컨트롤 (1) 도밍구 09-03 1670
1131 [자동차] 현대기아 유럽전기차 2위·4위 판매량 첫 등극 (7) 스크레치 08-31 2800
1130 [자동차] 현대차 털어서 세타2 무한보증 얻어낸 국회의원이 이번… 도아됴아 08-31 2557
1129 [자동차] 현대차 베트남·인도서 흥행 질주 (1) 스크레치 08-30 2310
1128 [자동차] 카니발 4세대 시승했어요 (12) 싸만코홀릭 08-30 2773
1127 [자동차] LG화학 NCM 배터리.. 폭스바겐 등 탑재 러시 (3) 스크레치 08-30 1535
1126 [자동차] 블랙박스 구입 질문 (4) 바람따라 08-30 723
1125 [자동차] 기아차 신형 K5, 중국서 평생 무료 보증 가민수 08-30 838
1124 [자동차] 고성능 아반떼N 포착, N라인과 다르다 (1) 스크레치 08-29 3142
1123 [자동차] 기아 스팅어 2021년형 (1) 도밍구 08-28 2570
1122 [자동차] 제2의 테슬라 K배터리 달고 양산 임박 (3) 스크레치 08-28 1512
1121 [자동차] 제네시스가 벤츠 눌렀다 (15) 스크레치 08-25 452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