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자동차 게시판
 
작성일 : 17-11-18 23:34
[자동차] 사람이 당황하게 되면 수리비가 많이 들게 되더군요.
 글쓴이 : 토미에
조회 : 2,395  


아침 출근길에 좌회전을 받으면서, 악셀을 밟았는데 힘이 쭉 빠지며 차가 떨면서 약간 덜컥거리더군요.

다들 한 번 쯤은 겪어 봤을 점화플러그 트러블 현상이라 생각했죠.

과거 기어 넣고 정지 상태에서 가끔 한 번씩 튀는 현상이 느껴지길래 플러그가 노후 되었나 싶었는데,

분명 원인이 이것이나 그 근처일 것이다라고 확신하고 있었죠.

좌회전 후 정지 상태에서 RPM 이 불안하고 차체도 떠는 것이 분명 플러그다 라고 확신을 하게 됐었죠.

근데......

갑자기 엔진 정비등이 뜨는 겁니다.

응?

딱 이 때 쫄지 말았어야 하는데, 쫄만한 이유가 바로 하루전 엔진 오일 교체를 했었죠.

사실 아무런 상관도 없는데 말이죠.

거기에 다른 것도 아니고 엔진이니 기존에 애먹었던 경험과 기억은 싹 다 날아가게 되었습니다.

정비등 자체가 복합적인 문제를 포함한다 라는 일반적 사실조차 아예 생각이 안 났던 겁니다.

사실 점점 더 정밀해져가는 드라이버에 대한 여러가지 편의 사항이 되려 제 발목을 잡았던 것이죠.

물론 자신의 경험에 의한 고집도 발목을 잡을 경우도 있지만, 아무리 시간이 지나도 기계는 기계였던 

겁니다.

출근하고 일이 손에 잘 안 잡혀 제조사 수리센터로 가서 차를 맡기고 돌아오는데,

계속 뒤끝이 남는 겁니다.

아니나 다를까.

코일과 점화 플러그 문제였고, 뭣보다 가장 걱정했던 수리비가 무려 32만원이 나왔습니다.

다들 이쯤되면 뭐가 저리 많이 나왔지?

하는 생각이 드실 겁니다.

바로 제가 가장 걱정했던 그 부분이죠.

일반 공업소 가서 이 부분이 문제인 것 같은데 좀 봐주시거나 그게 아니면 다른 정비를 부탁드립니다

했었으면 못해도 반은 절약될 비용에 대한 후회가 듭니다.

하지만 좋은 경험 했다 라고 생각하고 후회는 접었습니다.

오너 드라이버로서 내 차에 대한 그동안의 축적된 경험도 그냥 지나치지 마시고 제조사 정비소로 가기전에

다른 일반 공업소도 방문해 보시고, 정비 비용에 대해서 흥정도 해 보는 것이 좋겠네요.

바로 본넷을 열고 확인해 볼 수 있는 상황을 마주하는 것이 제일 좋겠다 여겨지네요.

밀린 정비로 8시간이나 걸린다 해서 맡기고 돌아 올 수 밖에 없었던 문제도 최대한 피해야 하는 것이 

맞을 겁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Elan727 18-02-05 14:27
   
현대차량 기준으로 점화플러그 개당 2만원선 여기에 플러그 4기통 기준으로 이것도 4개 1세트 2만원대면

끝~(총 10만원 초반) 솔직히 점화플러그는 DIY해도 충분할 정도의 정비 난이도를 가지고 있는데 32만원이면

공임이 비싸도 너무 비싼 느낌이 드는군요.
 
 
Total 1,01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자동차 게시판입니다. 가생이 01-01 32456
531 [자동차] 특허 걸린 신기한 튜닝 브레이크 (12) 내너구리 04-06 7054
530 [자동차] 운전 신급 만이 가능한 숲속 200km 돌파 질주 (20) 전쟁망치 04-02 7145
529 [자동차] i30N vs 골프GTI (6) 전쟁망치 04-01 4931
528 [자동차] 네델란드 시승업체 스팅어 시승기 (19) 전쟁망치 04-01 6930
527 [자동차] 첫차인데 추천좀... (14) 달인킴 03-31 4058
526 [자동차] 네비게이션 어플 추천 좀 해주세요 (11) 기묘한기묘 03-30 6825
525 [자동차] 테슬라 '모델X' 폭발 운전자 사망 "배터리에서 엄… (10) 로드리게쓰 03-28 6602
524 [자동차] 가짜뉴스라고 합니다. 주의요청-18년 04월01일부터 변경되… (1) 유운 03-27 4475
523 [자동차] 낙하물 진짜.... (1) 선괴 03-23 4406
522 [자동차] 벤츠 가짜 머플러 - 일본애들 뺨치는 원가절감의 극치 (3) 지니지 03-23 7029
521 [자동차] 2018년형 K9....? (7) 복면일까 03-23 5166
520 [자동차] 기아 카니발 또 내수 홀대..미국만 MDPS 적용 (8) 깁스 03-22 4503
519 [자동차] 토요타 코롤라? (2) 케이비 03-22 2996
518 [자동차] 이번에 sm6 를 구입했는데요 (8) 새연이 03-21 4055
517 [자동차] 볼보의 장단점 (16) 설현 03-21 5057
516 [자동차] 요즘 오토와 수동 (5) FRS1 03-18 4858
515 [자동차] 40km운행 결과 (10) JJUN 03-09 6848
514 [자동차] 조만간 골프채들고 때려부스러 가야할듯합니다 (7) MastA 03-08 6337
513 [자동차] 중국차, 이제 무시못할 듯. (13) 1lastcry 03-07 9950
512 [자동차] 내연기관차 판매금지 시대흐름 족발차기 03-06 3719
511 [자동차] 도요타, 유럽서 디젤승용차 판매 종료, 하이브리드 주력 (7) 1lastcry 03-06 3665
510 [자동차] 트위지 단점보강 다니고 족발차기 03-05 3286
509 [자동차] 디젤차 시대가 일찍이 막 내리나? (4) 1lastcry 03-03 5003
508 [자동차] 아버지 중고 싼타페를 물려받게 되었는데요 (10) 그린티무무 03-02 4597
507 [자동차] 08년 토스카 lpg인데 시동이 안걸려요ㅠㅠ (7) 웅이의하루 02-27 4266
506 [자동차] 벤츠도 볼보처럼 중국브랜드가 됐네요. (13) 지니지 02-27 5886
505 [자동차] 2018 쏘렌토 2.0 디젤 샀습니다. ^^ (12) ondaganda 02-26 4787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