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1-09-14 12:01
영웅이 돌아가셨습니다.
 글쓴이 : 비천호리
조회 : 1,790  

어릴적 나의 영웅 최동원 투수가 암으로 돌아가셨군요.
원년 국만학교 6힉년때 생긴 프로구단 자이언츠팬으로서 낮술 한잔먹고
기사를 읽으니 눈물이 나오는군요.

40대이상분들은 아실런지 모르겠지만 시대를 양분하는 두분중 한분인 최동원
선수의 부고소식에 가슴아파 하실거라 믿습니다.

흘러가는 세월을 느끼게 하는 어릴적 나의 우상들의 부고 소식에 눈물이
흐릅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태연짱 11-09-14 12:27
   
그 다이나믹한 투구폼에 칠테면 처봐라식의 공격적인투구 이런 멋진 불세출의영웅이 일찍 하늘나라에 가시다니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리더쉽도 대단하셔서 처음으로 선수협을 조직하시려다 구단에 완전 찍혀서
지도자생활도 제대로 못해보시고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유캔세이 11-09-14 13:39
   
우리 어무이께서는 젊을때 최동원 선수 선발 경기를 하루도 빠짐없이 다녔다는 광팬이었다는데.
오늘 소식듣고 충격 받으시겠구나.
바람난홍삼 11-09-14 14:28
   
▶◀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맙소사 11-09-14 14:34
   
어떤 팀이든 관계없이 감독으로의 모습도 보고 싶었는데...불세출의 야구영웅 오늘 잠들다....T,T
오캐럿 11-09-14 17:48
   
무쇠팔.....야구계의 전설중의 한분이신데...최동원하면 선동렬...선동렬하면...최동원...
ytn뉴스자막에 최동원 별세...라는 자막에... 설마... 했는데....
가실때가 아직은 아닌데.....애석합니다....
몽상가 11-09-14 19:40
   
장효조 감독님이 돌아가신지 얼마나 됬다고 또 다른 레전드가 가네요..

정말 슬픕니다

장효조 감독님 돌아가실때만 해도 기사에서 최동원씨가 나는 괜찮다고 했던 기사를 봤는데 허...

설마 이렇게 될줄 누가 알았겠어요...
뿡뿡이 11-09-14 21:23
   
명복을 빕니다.  너무 일찍들 가시네요.
秋風 11-09-14 21:45
   
삼가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휴 암이라니...;
 
 
Total 39,34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76249
1217 [국내야구] 윤석민 “ML 가고싶어 보라스와 계약” (4) 뭘꼬나봐 11-08 1879
1216 [국내야구] 류현진 “내년 시즌후 팀 동의하면 일본 안거치고 ML … (6) 뭘꼬나봐 11-08 2219
1215 [국내야구] ‘KIA 33억 팔들’ 선동열 감독 재조립? (2) 뭘꼬나봐 11-08 1769
1214 [잡담] - 박찬호*이승엽 은퇴해라 (14) 월하낭인 11-08 2320
1213 [국내야구] 박경완 "FA가 될줄 몰랐다. SK에 남고 싶다" (4) 뭘꼬나봐 11-07 2714
1212 [국내야구] 게이비오는 경완옹을 SK에서 뛰게 하라 (2) 묵철 11-07 1563
1211 [국내야구] 양준혁 "승엽이가 내년에 홈런 기록 깰 것" (4) 뭘꼬나봐 11-07 1814
1210 [국내야구] 박경완 사태에 대한 야구인 반응 , (2) 뭘꼬나봐 11-07 1788
1209 [국내야구] '중고 신인' 배영섭, 2011 신인왕 등극 , (4) 뭘꼬나봐 11-07 1471
1208 [국내야구] '투수 4관왕' 윤석민, 2011 MVP 왕좌 등극 (3) 디오나인 11-07 1976
1207 [국내야구] 윤석민·류현진 메이저리그행 가시화 (10) 디오나인 11-07 1948
1206 [국내야구] '2위 공신' 공필성 코치, 2군 발령 왜? 뭘꼬나봐 11-06 2326
1205 [국내야구] 달라진 환경, 'FA 신청선수'는 얼마나? (2) 뭘꼬나봐 11-06 1929
1204 [국내야구] 롯데, 이대호에 최고액 배팅 '60억+α' (7) 뭘꼬나봐 11-06 2086
1203 [국내야구] 배영섭 vs 임찬규 신인왕은 누구에게? (3) 뭘꼬나봐 11-06 1600
1202 [국내야구] '오승환 사퇴 발언'과 MVP 손익 계산서 , (2) 뭘꼬나봐 11-06 1776
1201 [국내야구] 이승엽 귀국 “삼성행 최우선, 홈런신 목표!” (6) 뭘꼬나봐 11-05 2012
1200 [기타] 이승엽 아내 이송정 “남편, 한국 그리워해” (2) 뭘꼬나봐 11-05 2799
1199 [국내야구] KBO, 이대호·정대현·정재훈 등 FA 28명 공시 , (1) 뭘꼬나봐 11-05 1768
1198 [국내야구] 한국 야구, 세계랭킹 3위 …아시아 선두 유지 (8) IceMan 11-04 2012
1197 [국내야구] '빅보이' 이대호, ML 가능성은 없나? (7) 뭘꼬나봐 11-04 2665
1196 [국내야구] 오승환 파격 결정 "MVP 경쟁, 최형우 밀겠다 (13) 디오나인 11-03 1982
1195 [국내야구] 이대호 "내 가치 인정하면 롯데 잔류" (16) 뭘꼬나봐 11-03 2000
1194 [국내야구] 삼성, 이승엽에 대한 우선협상권 없어 , (8) 뭘꼬나봐 11-03 1864
1193 [국내야구] 박찬호 영입, 그룹 고위층이 움직였다 , (2) 뭘꼬나봐 11-03 2044
1192 [국내야구] 두산, 용병 니퍼트 잡으러 미국까지?! (7) 묵철 11-02 2320
1191 [국내야구] 이만수, SK 신임 감독 '3년 총액 10억원' (7) IceMan 11-01 2140
 <  1411  1412  1413  1414  1415  1416  1417  1418  1419  142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