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1-07-18 23:34
[국내야구] [라이거]아빠는 사자, 엄마는 호랑이, '인간 라이거' 화제!
 글쓴이 : 남한호랑이
조회 : 4,413  



삼성팬인 아빠와 해태팬인 엄마 사이에서 갈등하는 아이가 TV화면에 잡혀 화제다.

지난 17일 삼성 라이온즈와 KIA 타이거즈의 대구 경기 도중 '三태’라는 유니폼을 입은 아이가 카메라에 잡혔다.

아버지는 삼성, 어머니는 KIA의 전신 해태의 유니폼을 입고 있다. 둘 다 8-90년대에 입었던 오래된 유니폼들인 것으로 보아 각 팀의 오랜 팬임을 알 수 있다.

아이에겐 두 유니폼을 반반씩 바느질한 '三태’ 유니폼을 입혔다. 중계진은 "사자와 호랑이 사이에서 태어난 라이거"라며 웃었다. 누리꾼들은 "동서화합의 상징", "살아있는 화개장터" 등의 반응을 보였다.

몇몇 누리꾼들은 다른 팀 사이의 조합에 대해 고민하기도 했다. LG팬과 한화팬이 만나 아이를 낳으면 '쌍두 독수리(트윈스+이글스)', 두산팬과 넥센팬이 만나면 '영웅곰(히어로즈+베어스)'이라는 것. '롯데 자이언츠의 약자가 LG인 만큼 LG팬과 롯데팬이 만나면 롯데팬이 될 것'이라는 의견도 있다.

동아닷컴 김영록 기자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유캔세이 11-07-19 03:49
   
저 아이도 커서 정체성에 혼란이 올까요? ㅋ
저도 예전에 엘지와 태평양 사이에서 정체성에 혼란을 가지다가.
그냥 둘다 좋아하게 됐거든요.
그래서 태평양 때문에 에스케이 넥센 엘지를 좋아하구요.
요 몇년전부터는 화끈한 롯데야구도 추가로 좋아해요.
     
청용이빠 11-07-19 13:55
   
유캔님도 태평양 팬이셨군요ㅋㅋㅋ 저 또한 태평양 팬이였는데 엘지는 ㅠㅠ

예전에 태평양때 한국 시리즈 진출했을때 김선진 끝내기 홈런으로 아픈 기억들이

너무도 많음 김홍집이였던가??기억이 가물가물하네요 ㅋㅋ

지금은 SK 팬이지요 도원구장이 그립군요 ㅠ
     
유캔세이 11-07-19 14:14
   
도원구장 그립죠. ㅋㅋㅋ 돈없는 학생시절에 요즘같이 놀꺼리도 없고.
야구장가서 두배값 받는 라면 사먹으면서 구경하던게 생각나네요.
술취한 아저씨들 욕하고 농담하는거 잼있었는데.
          
청용이빠 11-07-19 23:04
   
그쵸ㅋㅋ저도 당시 초딩이였는데 저금통 털어서 친구랑 야구장 가서

당시 해태랑 했는데 친구녀석중 해태 쌕쌕이를 밖에서 사와서

마시고 있는데 아저씨 한분이 농담으로 쌕쌕이 던져 버리라고 ㅋㅋ

예전엔 정말 인천 팬들도 롯기 팬들 못지않게 험악하긴 했는데ㅋ

쿠웨이트 박 아저씨에 삼삼칠 박수 ㅋㅋㅋㅋ
IceMan 11-07-19 18:00
   
유니폼을 집에서 만들었나 봅니다~
 
 
Total 39,22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73389
1047 KIA 4위로하락............. (6) 유런 08-26 2554
1046 [국내야구] 오늘도 롯데 이겼네요^^ (2) 호비트 08-25 2038
1045 [MLB] [민기자 리포트]추신수의 끝내기 포 이야기 (1) 피지컬러링 08-25 3505
1044 [국내야구] 길민세가 누군가요? (5) 인생이란 08-25 40586
1043 [국내야구] 롯데의 상승세가 무시무시하다... (14) 묵철 08-24 2999
1042 [MLB] [자동재생] 훼이크 돋네 (6) 악마는구라 08-24 3295
1041 [MLB] 추신수 7,8호 포함 오늘 활약상 (2) 海東孔子 08-24 3758
1040 [MLB] Choo's solo shot. 8th this season. (2) fluke 08-24 3548
1039 [MLB] 추신수선수 끝내기홈런 및 인터뷰영상 , 8호홈런 (9) 바말 08-24 11443
1038 [MLB] Choo's walk-off three-run shot (2) fluke 08-24 2668
1037 [국내야구] 오늘 sk 용역 불렀다면서요? ㅋ_ ㅋ;; (14) 다마젖소 08-24 3126
1036 [국내야구] 동점상황 무사 1,3루에서 (8) 묵철 08-23 1941
1035 [MLB] 추신수 시즌 6호 솔로 포함 3안타 (4) 海東孔子 08-21 4468
1034 SK..50일만에 2위로 올라.. (4) 코리아 08-19 2553
1033 [기타] 이경규횽 야구감독되다. (4) Poseidon 08-19 2855
1032 [국내야구] 올 시즌은 삼국지로 치자면... (3) 묵철 08-19 2380
1031 [국내야구] 어제 관중들 행동에 대한 느낌 (12) 유캔세이 08-19 2081
1030 [국내야구] 신생팀은 좋을지도... (4) 깐따삐야 08-19 1881
1029 [국내야구] 차례로...가셧네..ㅠㅠ(브금) (8) 코리아 08-18 1914
1028 [국내야구] 삼팬인데 오늘 SK하고 경기 (9) 몽상가 08-18 1974
1027 [국내야구] 잠실은 청문회. 문학은 방화. (5) 묵철 08-18 1815
1026 [국내야구] 문학구장 방화사건, 나도 이해 할수 있다. (7) 묵철 08-18 2135
1025 물러나라 ~ 물러나라 ~하면서.. 코리아 08-18 1707
1024 [국내야구] 이만수 감독대행이 괜한 욕먹지는 않을까 걱정되네… (5) 잘근이 08-18 1953
1023 SK는 정말 ; (4) 코리아 08-18 1595
1022 [국내야구] sk 김성근감독 경질 (6) 잘근이 08-18 1981
1021 [국내야구] 공수교대 (4) 치면튄다 08-17 1933
 <  1411  1412  1413  1414  1415  1416  1417  1418  1419  142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