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1-07-18 23:34
[국내야구] [라이거]아빠는 사자, 엄마는 호랑이, '인간 라이거' 화제!
 글쓴이 : 남한호랑이
조회 : 4,389  



삼성팬인 아빠와 해태팬인 엄마 사이에서 갈등하는 아이가 TV화면에 잡혀 화제다.

지난 17일 삼성 라이온즈와 KIA 타이거즈의 대구 경기 도중 '三태’라는 유니폼을 입은 아이가 카메라에 잡혔다.

아버지는 삼성, 어머니는 KIA의 전신 해태의 유니폼을 입고 있다. 둘 다 8-90년대에 입었던 오래된 유니폼들인 것으로 보아 각 팀의 오랜 팬임을 알 수 있다.

아이에겐 두 유니폼을 반반씩 바느질한 '三태’ 유니폼을 입혔다. 중계진은 "사자와 호랑이 사이에서 태어난 라이거"라며 웃었다. 누리꾼들은 "동서화합의 상징", "살아있는 화개장터" 등의 반응을 보였다.

몇몇 누리꾼들은 다른 팀 사이의 조합에 대해 고민하기도 했다. LG팬과 한화팬이 만나 아이를 낳으면 '쌍두 독수리(트윈스+이글스)', 두산팬과 넥센팬이 만나면 '영웅곰(히어로즈+베어스)'이라는 것. '롯데 자이언츠의 약자가 LG인 만큼 LG팬과 롯데팬이 만나면 롯데팬이 될 것'이라는 의견도 있다.

동아닷컴 김영록 기자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유캔세이 11-07-19 03:49
   
저 아이도 커서 정체성에 혼란이 올까요? ㅋ
저도 예전에 엘지와 태평양 사이에서 정체성에 혼란을 가지다가.
그냥 둘다 좋아하게 됐거든요.
그래서 태평양 때문에 에스케이 넥센 엘지를 좋아하구요.
요 몇년전부터는 화끈한 롯데야구도 추가로 좋아해요.
     
청용이빠 11-07-19 13:55
   
유캔님도 태평양 팬이셨군요ㅋㅋㅋ 저 또한 태평양 팬이였는데 엘지는 ㅠㅠ

예전에 태평양때 한국 시리즈 진출했을때 김선진 끝내기 홈런으로 아픈 기억들이

너무도 많음 김홍집이였던가??기억이 가물가물하네요 ㅋㅋ

지금은 SK 팬이지요 도원구장이 그립군요 ㅠ
     
유캔세이 11-07-19 14:14
   
도원구장 그립죠. ㅋㅋㅋ 돈없는 학생시절에 요즘같이 놀꺼리도 없고.
야구장가서 두배값 받는 라면 사먹으면서 구경하던게 생각나네요.
술취한 아저씨들 욕하고 농담하는거 잼있었는데.
          
청용이빠 11-07-19 23:04
   
그쵸ㅋㅋ저도 당시 초딩이였는데 저금통 털어서 친구랑 야구장 가서

당시 해태랑 했는데 친구녀석중 해태 쌕쌕이를 밖에서 사와서

마시고 있는데 아저씨 한분이 농담으로 쌕쌕이 던져 버리라고 ㅋㅋ

예전엔 정말 인천 팬들도 롯기 팬들 못지않게 험악하긴 했는데ㅋ

쿠웨이트 박 아저씨에 삼삼칠 박수 ㅋㅋㅋㅋ
IceMan 11-07-19 18:00
   
유니폼을 집에서 만들었나 봅니다~
 
 
Total 39,16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71267
1069 [NPB] 임창용 시즌 23 , 24 세이브 (4) 바람난홍삼 09-12 2717
1068 [국내야구] 롯데도 문제군요.. (3) 흰까마귀 09-10 3193
1067 [국내야구] 여태껏 야구 보면서 이만한 미남은 본적이 없다. (7) 묵철 09-09 6266
1066 와.. 기아팬들 도대체 무슨 병인가요?? (11) 아콰아아 09-08 3296
1065 [국내야구] 심심해서 해보는...8개구단 미남(?)들! (18) 묵철 09-06 3687
1064 [국내야구] 삼성은... (3) 흰까마귀 09-06 1913
1063 [NPB] 오릭스 박찬호 "일본서 선수생활 마무리하겠다" (14) IceMan 09-06 2940
1062 [MLB] 심판의 정신줄 (13) 치면튄다 09-06 3726
1061 [MLB] 이거 아웃아님? (8) 치면튄다 09-06 3506
1060 [MLB] What the Hell?! (8) 묵철 09-04 3028
1059 [국내야구] 심판의 판정은... (11) 흰까마귀 09-04 2527
1058 9월4일 국내 프로야구 순위표 (3) 포르쉐 09-04 2297
1057 [국내야구] LG... (6) 흰까마귀 09-04 1922
1056 [국내야구] 요즘 SK가 무섭게 떨어지는데.. (5) 다마젖소 09-03 2095
1055 [국내야구] 이대호 내야안타 ㅋㅋ (6) 치면튄다 09-03 2456
1054 [국내야구] NC 초대감독 김경문 전 두산 베어스감독 (4) 허스키슛 09-01 2394
1053 [국내야구] 휘발유의 스텟관리법 (3) 묵철 08-31 2376
1052 [국내야구] 매번 논란이되는 기아 존 (24) 바말 08-31 3248
1051 [국내야구] 오늘 넥센-기아전 'ㅅ'; (2) 다마젖소 08-31 2210
1050 29일 국내 프로야구 순위표 (10) 룰루랄라 08-29 2661
1049 [NPB] 오릭스 이승엽 3점홈런(시즌8호), 8월 28일 (9) 투레주루 08-28 7227
1048 [국내야구] 코시에서 만약 삼성이랑 롯데가 붙으면 (6) 묵철 08-27 2737
1047 KIA 4위로하락............. (6) 유런 08-26 2540
1046 [국내야구] 오늘도 롯데 이겼네요^^ (2) 호비트 08-25 2031
1045 [MLB] [민기자 리포트]추신수의 끝내기 포 이야기 (1) 피지컬러링 08-25 3495
1044 [국내야구] 길민세가 누군가요? (5) 인생이란 08-25 40565
1043 [국내야구] 롯데의 상승세가 무시무시하다... (14) 묵철 08-24 2946
 <  1411  1412  1413  1414  1415  1416  1417  1418  1419  142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