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1-05-27 20:49
[국내야구] 송지선 부모님도 먼가 억울하신것 같네요..
 글쓴이 : 카울링
조회 : 3,348  


송지선 아나 父 "마무리 되면 이야기 하자"

▲故 송지선 아나운서 부친 (사진│스포츠서울닷컴 노시훈기자)

"할 말이 많지만…"
 

고 송지선 아나운서의 발인이 25일 치러지는 가운데 송 아나운서의 어머니와 아버지 등 유족들이 임태훈 선수에 대한 서운한 속내를 비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일각에서는 장례절차가 마무리된 뒤 유족이 이를 세상 밖으로 드러내 또다른 파문이 이는 것 아니냐는 우려가 일고 있다. 
 

24일 오전 서울 강남세브란스병원에 마련된 고인의 빈소를 찾아 조문한 KBS N스포츠의 이병훈 해설위원은 기자와 만나 "회사를 옮기기 전 동료였던 송 아나운서의 죽음이 너무 안타깝고 가슴아프다"며 고인의 명복을 빌었다. 이어 "송 아나운서의 부모님을 뵙고 이야기를 들어드렸다. 아버지는 '할 말이 많지만 모든 일이 마무리되고 나서 이야기하자'고 말씀하셨고, 어머니는 자식의 죽음앞에 여전히 정신이 없으신 것 같다"고 전했다. 송 아나운서의 아버지는 이날 아침 빈소에서 마주친 일부 기자에게 "가족들과 상의한 결과 조용히 넘어가려고 한다. 본인(고 송지선)도 그걸 임태훈에 대해서는 더 할 얘기가 없다"고 말하기도 했으나 마음을 털어놓을만한 이 위원에게는 딸을 잃은 애끊는 심경을 솔직히 전한 것으로 보인다. 한편 송 아나운서의 어머니는 23일 오후 경찰 조사에서 임태훈과의 문제로 충격을 받은 것 같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고인의 유족이 못다한 말을 가슴에 묻을지 아니면 밖으로 토해낼지 주목된다.

조현정기자 hjcho@sportsseoul.com


---------------------------------------------------------


좋게 마무리 되었으면 합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ㅁㅁ 11-05-27 22:28
   
생자식 잃었는데... 갑자기 고안재환 부모님 생각이 나네...
ㅇㅂㄹ 11-05-27 23:02
   
딸이 하루 아침에 사귄적 없는 연하남 따라다니는 스토커로 정신 이상자로 대우 받다가
xx했는데 안 억울한 부모가 어디있다고...
ㅁㅁ 11-05-28 00:09
   
억울하고 안 억울하고의 문제가 아니라 그냥 둘 다 바보짓 하고 악플러들에게 희생된 희생양들일뿐.

남자 나 여자 나 억울해 할만한 일은 아닌 듯.

그저 그런 자식들로 인해 부모만 힘들게 마음고생하면서 살게 될 듯.
가가맨 11-05-28 00:11
   
나같아도 완전 열받겟다...


수많은 쓰레기들의 루머성 악플...
송지선이 xx하기 직전까지 쓰레기들과 야빠들사이에서 서서히 임삿갓을 옹호하는 분위기가 일어날시점이엇음...그냥 송지선이 사이코년이다라는걸로...
그걸보면 가슴아팟을 부모...

아무리 억울해도 죽음을 선택해서는 안되는거지만...


송지선이 xx을 햇음에도...물고늘어지면 ㅈㄹ하면서 임삿갓 옹호하는 애들도 많은거보면..
그런 쓰레기같은 상황을 ㅤㅂㅘㅅ을께 뻔함...
aa 11-05-28 07:52
   
임씨가 어떻게 했다는 확실한 물증도 없이 인터넷에 떠도는 글만 믿고 임씨 욕하는건 악플러들이 하는 행동과 백프로 일치한다는 거 모르나?

지금 임씨 욕하는 인간들이 송씨를 xx하게 만든 인간들과 똑같은 년넘들.
     
라구니 11-05-30 10:35
   
물타기 쩌네
 
 
Total 39,73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87769
857 [NPB] (6.04)요코하마vs지바롯데 HL(김태균 역전 쓰리런 포함) (9) Be폭력자 06-04 12100
856 [기타] 연인 10명 중 9명, '야구' 보다가 싸워 (6) 아뿔사 06-04 2446
855 [국내야구] 오늘 KIA - SK 잼나네여 ㅋ_ ㅋ (4) 다마젖소 06-04 2264
854 [MLB] [자동재생] 수비 탑10 "5/25~31" (3) 악마는구라 06-03 3404
853 [국내야구] [박동희의 Mr.베이스볼] 대기만성의 대명사, 안경현 열심히노력 06-03 4518
852 [MLB] 가장아름다운 시구 (2) 열심히노력 06-03 4656
851 [국내야구] 베어스 VS 와이번스 "하이라이트" (6) 악마는구라 06-03 2196
850 [기타] 웃긴야구 대륙의 노홍철 엽기적인 베이스러닝 (8) skeinlove 06-02 3413
849 [기타] [자동재생] 커플 싸움 (16) 악마는구라 06-02 3533
848 [국내야구] 가르시아 한화 합류..다음주 주말 쯤이면 볼수있지 … (6) 맙소사 06-02 2450
847 [NPB] [6/01] 임창용 "11세이브" (9) 악마는구라 06-01 7644
846 [국내야구] 광고 뭐죠 이거.. 아니이건 06-01 2293
845 [MLB] 추신수는 삼진이 너무 많아요! (3) 추추 06-01 2835
844 [국내야구] [자동재생] 애타는 조범현 감독 (5) 악마는구라 06-01 2450
843 [국내야구] 오승환 시프트 (1) 악마는구라 06-01 2118
842 [NPB] [5/31] 임창용 "10세이브" (6) 악마는구라 05-31 4560
841 [국내야구] 경찰 우규민, 무패 방어율 0.00 퓨처스리그 평정! (7) 남한호랑이 05-30 3510
840 [MLB] [자동재생] 야구 역사상 전무후무한... (8) 악마는구라 05-30 5234
839 [MLB] 추신수 보살 (11) 악마는구라 05-30 4890
838 [국내야구] 야구장 여성 MC 노출 패션, '이건 너무 심하잖아... (41) skeinlove 05-30 7722
837 승호형 작전은 정말 엄청남 (6) 자..자네? 05-29 2471
836 [기타] 11년전의 28살 박찬호 (12) skeinlove 05-29 3910
835 [기타] 야왕실록 흥하네요ㅋㅋㅋ (5) 요화원검 05-28 3808
834 한화 양훈 오.. (3) Assa 05-28 2303
833 [기타] 명예훼손죄에 잘못된 정보 (8) ss501 05-28 3424
832 가르시아가 한화로? (9) 가르시아. 05-28 2457
831 [MLB] [자동재생] 기립박수 받는 "발데스" (4) 악마는구라 05-28 3655
 <  1441  1442  1443  1444  1445  1446  1447  1448  1449  145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