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0-08-05 00:21
[NPB] 김태균 선수의 부진..
 글쓴이 : 카울링
조회 : 3,664  

요세들어 갑자기 태균선수가 하양곡선을 그리고있네요..

어느세 타점1위 자리도 빼앗기고...

솔직히 김태균선수계속4번이였던것 자체가 의문이였습니다..

보시면 알다시피 김태균선수 득점권 타율이 2할1푼정도입니다.

전반기 끝났을때도 전 타자중 꼴찌였죠..

그리고 삼진1위 솔직히 태균선수가 타점1위 할수있었던거도 1번2번선수 출루율이 초반때 ㅎㄷㄷ 했죠..

지금 홈런이 안나온지도 시간이 좀 됬고요..

아직까진 일본의벽이 높은가보네요..

국대전에서는 별로 차이가 안나는데 개인리그 에서는 아직은 일본이 한수위라지만.. 에휴

힘내세요 김태균선수 ㅠㅠ

지금 해외에서 꾸준히 자기몸값 해주는 선수는(야구만이요)...

추신수 선수 임창용 선수.. 이  두선밖에 없네요...

부활하리라 이승엽

회춘하리라 박찬호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나츠메 10-08-05 00:31
   
안타깝네요 잘가다가 슬럼프;;
네루네코 10-08-05 15:38
   
솔직히 타점1위할때도 김태균이 잘했다기보다는 롯데 타선이 괴물이었죠...

일본의 벽이 높기는 높나봅니다...
석류의힘 10-08-06 02:32
   
태균은 석류를 좋아해
Wjq 10-08-09 16:16
   
석류가 얼마간 일본다녀왔을때.... 그시기 김태균 허벅지 근육 통증 및 급격한 체력 하락....

새로운 기운을 받은 석류는 한국에 오고.. 태균은 새로운 기운을 빼앗곁다.. ㅋㅋ

이게 어느 네티즌의 스토리던데... 미묘하게 잘맞음... ㅋㅋ
 
 
Total 39,07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67920
170 [MLB] 추신수 올해도 가뿐히 20-20 넘겠네요 ~ (11) 대기만성 09-18 4290
169 헐 신수형 홈런 3방 ㄷㄷㄷ (3) 오잉 09-18 3568
168 [MLB] 우와 추신수 투런,만루홈런 ㅊㅋㅊㅋ 아스트라페 09-18 4056
167 [MLB] 추신수 2루타, 1타점 (4) 투레주루 09-17 3999
166 [NPB] 임창용 30세이브 ! 동영상 (80) 투레주루 09-17 14706
165 [국내야구] 이상형과 인터뷰하게 된 손아섭 (3) 대기만성 09-16 4423
164 [MLB] LA 에인절스 최현, 메이저리그 데뷔 2타점 (6) 투레주루 09-16 4625
163 [NPB] 이혜천, 1이닝 퍼펙트 완벽투(2010.9.15) 투레주루 09-16 3588
162 [NPB] 이혜천 3회등판 영상(2010.9.14) (1) 투레주루 09-15 3528
161 [국내야구] KIA 콜론, 눈물 뿌리며 조기 귀국…"다시 만나고 싶다" 대기만성 09-15 4217
160 [MLB] 겸손한 박찬호 형님 ~ (6) 대기만성 09-15 4084
159 박찬호 123승 아시아 타이 기록 (10) 차노 09-13 3844
158 [NPB] 임창용 29세이브 영상 (4) 투레주루 09-12 4659
157 [NPB] 야쿠르트 임창용 1실점 구원(추가 2010.9.10) (5) 투레주루 09-10 4336
156 [NPB] 야쿠르트 이혜천 중간계투 삼진영상(2010.9.10) (1) 투레주루 09-10 3697
155 임창용 구속떨어졋다고 꼴깝떠는인간들 (4) asda 09-10 4143
154 [국내야구] ML 스카우트, "선동렬은 내가 본 최고의 투수 중 한 명 (8) 대기만성 09-09 4826
153 [국내야구] 로이스터가 능력은 있는데... (14) ㅗㅗ 09-07 4309
152 [국내야구] 로이스터 정장 간지 (5) 대기만성 09-07 6754
151 [NPB] 구로다·이와무라·마쓰이, ML 떠나 나란히 일본 복귀 (4)   09-07 4344
150 [MLB] 추신수, 9회 짜릿한 결승 적시타...5타수 1안타 1타점 (4) 미츠하시 09-07 4151
149 [국내야구] 롯데 홍성흔 예쁜 딸 화리 ~ (4) 대기만성 09-07 4121
148 [기타] AG '최대 적수' 대만 대표팀, 최강 전력 구축 (3) 대기만성 09-07 3392
147 [국내야구] 제리 로이스터 감독, 내년에도 다시 한 번? (2) 대기만성 09-07 3618
146 [기타] 신개념 야구 (9) 대기만성 09-07 3612
145 광저우 야구 최종엔트리+내생각 (16) 박지송송송 09-06 3941
144 [MLB] 추신수 1타점 9/5 (4) 투레주루 09-06 4013
 <  1441  1442  1443  1444  1445  1446  1447  14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