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21-11-11 05:32
[KBO] 삼성) 김응용의 해태 VS 김태형의 두산
 글쓴이 : 삼한
조회 : 1,666  


삼성은 15코시부터 두산에 늘 지기만 하네요. 홈/원정/정규리그/포시 모두.
왕년에 해태에게도 늘 지기만 했는데, 삼성은 진짜 김응용의 해태 보다 김태형의 두산이 더 어려운가요?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송상리 21-11-11 09:13
   
그냥 왕조시절의 삼성이 아닌 거죠ㅋㅋ 김태형의 두산이라서 못 이기는게 아니라.
그냥 예전 만큼 삼성이 막강한 팀이 아닌 겁니다. 올해 반짝하긴 했지만 왕조시절 만큼의 아우라는 느껴지지 않네요.
isad 21-11-11 19:20
   
그때 타이거즈가 더 어렵죠 20세기에 통합우승 1번빼곤 우승못했던이유가 타이거즈때문인데
     
Joker 21-11-12 20:20
   
위 질문은 타이거즈 대 베어스가 아니라 김응용 대 김태형에 방점이 찍혀 있지 않나 싶은데요?
그 당시 해태가 지금의 두산처럼 주전 선수 유출이 거의 매년 있지는 않았지요.
FA 제도 도입 이전이었으니까요.
팀 선수 구성으로만 놓고 보면 당시 해태가 지금의 두산보다 훨씬 강했었다고 봅니다.
그렇다는 얘기는 상대적으로 감독의 능력만 놓고 본다면 현 두산의 김태형 감독이 당시의 김응용 감독보다 능력이 뛰어나다고 볼 수도 있는 거겠죠. 뭐 크게 의미 없는 비교지만요.
          
오른발 21-11-18 17:27
   
KT에게 연속 3게임을 졌는데 그러면 최강의 감독은 KT란 말씀 이신가요?
환승역 21-11-30 12:34
   
김응용 감독은 성적에 따른 상벌을 통한 동기부여, 유망주 팜 정리 같이 전술 외적인 점에서 장점을 가지고 있었죠. 매니징 역할이나 단장에 어울리는 감독이었음.
 
 
Total 39,74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89660
39747 [KBO] 크트의 박병호 선택은 올바른걸까요? (7) 삼한 12-30 2699
39746 [KBO] 나성범 놓친 NC 분노의 현질로 박건우,손아섭 영입 (13) 키움 12-24 3734
39745 [KBO] 문동주의 한화행은 축복일까요? (4) 삼한 12-23 1376
39744 [KBO] 거품 낀 FA 시장, 적자 시대의 돈 잔치 (57) 나를따르라 12-18 2960
39743 [KBO] 기아) 호남향우회가 따로 없네요 (10) 삼한 12-15 3071
39742 [KBO] 푸이그가 므훗ㄱ하게 기대되는 이유.. (10) 리카스 12-10 3940
39741 [잡담] 푸이그 기대된다 (4) 너무심심해 12-09 1656
39740 [잡담] 푸이그가 키움에 입단한 이유... (8) 임펙트 12-09 3845
39739 [WBC] 야구로 한국 남자 올림픽 구기종목 첫 금메달인데 WBC… (8) 고구려거련 12-07 1637
39738 [KBO] 기아) 결국 광주(전남)+해태를 선택했네요 (3) 삼한 12-06 1479
39737 [KBO] 크트) 첫우승의 비결은 뭘까요? (1) 삼한 11-29 1168
39736 [KBO] 역시 기아는 틀렸네요 (7) 삼한 11-24 2354
39735 [KBO] 두산은 정말 잘대주네요 삼한 11-19 1610
39734 [KBO] KT 우승.! (4) 빠수리 11-18 1270
39733 [KBO] 이학주 롯데행? (3) 엄청난녀석 11-17 1614
39732 [KBO] 또 한 번 강속구시대를 열어야 수준 미달에서 수준 … (8) 고구려거련 11-12 3086
39731 [KBO] 삼성) 김응용의 해태 VS 김태형의 두산 (5) 삼한 11-11 1667
39730 [KBO] 역시 김태형의 두산은 삼성을 아네요 (2) 삼한 11-11 926
39729 [KBO] 여전히 엘지는 두산 손바닥이네요 (4) 삼한 11-07 1598
39728 [잡담] 혹시나 해서 봤는데 (7) 두미키 11-04 1788
39727 [MLB] 애틀란타 26년만에 월시 우승! 콩앤뽕 11-03 1538
39726 [KBO] 기아) 정말 대단한 옹고집이네요 삼한 11-02 1906
39725 [MLB] 오타니 mlb선수들이 뽑은 '올해의 선수' 선정 (2) 냉철한분석 11-01 1909
39724 [KBO] 삼성) 비밀번호가 면제된건 다행이네요 삼한 11-01 1167
39723 [KBO] 기아는 발전이 없네요 (14) 삼한 10-26 2184
39722 [MLB] 암리봐도 다저스는 진짜로 강해보이지 않네요 (5) 삼한 10-24 1925
39721 [잡담] 이승엽이 일본에서 성공을 원했던건 바로 이거죠 (8) 삼한 10-23 340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