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20-12-24 21:31
[MLB] "류 3500만 달러 가치 활약..매덕스와 비교될 투수"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1,770  


"류현진, 3500만 달러 가치 활약..매덕스와 비교될 투수" 加매체 전망


[OSEN=최규한 기자] 토론토 선발 류현진이 힘차게 공을 뿌리고 있다. / dreamer@osen.co.kr

[OSEN=길준영 기자] 토론토 블루제이스에서 성공적으로 계약 첫 해를 보낸 류현진(33)은 남은 3년간 어떤 활약을 해줄까.

캐나다매체 제이스 저널은 지난 23일(이하 한국시간) “류현진은 최고의 좌완투수에게 주어지는 워렌 스판 상을 수상했다. 지난 2년간 사이영상 최종 후보에 오르며 좋은 활약을 했지만 류현진은 내년 34세 시즌에 접어들며 부상 걱정이 크다. 류현진의 계약이 성공적인 계약으로 평가받기 위해서는 여전히 보여줘야할 것이 많이 남아있다”고 전했다.

지난해 12월 23일 토론토와 4년 8000만 달러 계약을 맺은 류현진은 단축 시즌으로 치러진 올해 12경기(67이닝) 5승 2패 평균자책점 2.69로 활약하며 아메리칸리그 사이영상 투표 3위에 올랐다. 지난 겨울 뉴욕 양키스와 9년 3억 2400만 달러 계약을 맺으며 투수 계약 신기록을 갈아치운 게릿 콜(뉴욕 양키스, 2.84)보다도 낮은 평균자책점을 기록했다. 

제이스 저널은 “류현진이 올해 좋은 성적을 거뒀지만 여전히 3년 6000만 달러 계약이 남아있다. 그리고 올해는 60경기 단축시즌이 진행돼 류현진의 미래를 판단하기 더 어렵다”면서도 “만약 류현진이 남은 계약기간 동안에도 지금처럼 좋은 성적을 유지한다면 콜(연평균 3500만 달러)과 비슷한 수준의 연봉을 받아야하는 투수를 ‘스틸’했다고 할 정도로 좋은 계약이 될 것”이라고 류현진의 성공을 기대했다. 

류현진의 미래를 긍정적으로 볼 수 있는 요소는 일반적인 투수와 달리 류현진은 구속 하락이 크게 부정적인 요소가 아니라는 점이다. 

제이스 저널은 “류현진은 최근 몇년간 구속이 떨어졌지만 세부지표나 레퍼토리에 거의 영향을 주지 않았다. 그의 강점은 다양한 구종으로 타자들의 밸런스를 흔들어 약한 타구를 유도하는 것”이라면서 “류현진과 비교할만한 투수는 그렉 매덕스가 있다. 매덕스는 36세 시즌에 평균자책점 2.62를 기록했고, 41세와 42세에 내셔널리그에서 가장 낮은 9이닝당 볼넷을 기록했다. 나이가 들수록 커맨드를 갈고 닦을 수 있다는 점에서 류현진은 나이가 들 수록 더욱 압도적으로 변할 거의 유일한 투수”라고 호평했다.

부상은 류현진의 가장 큰 아킬레스건으로 꼽혔다. 제이스 저널은 “류현진이 올해 좋은 성적을 거두긴 했지만 단축시즌 덕을 봤다는 것은 부정할 수 없다. 류현진의 중요한 부상들은 20대와 30대 초반에 발생했는데 논리적으로 봤을 때 30대 중반이 되어가는 류현진이 남은 3년을 건강히 보낼 수 있을지는 미지수”라고 지적했다. 

긍정적인 요소와 불안 요소를 종합한 제이스 저널은 “앞으로 류현진은 지난 2년 동안 보여준 사이영상 최종후보 수준의 경기력은 유지하기 힘들지도 모른다. 합리적으로 예상하면 향후 3년간 연평균 20~25경기에 등판할 것으로 보인다. 지금까지 눈부신 성적을 거뒀지만 앞으로 메이저리그에서 가장 강한 타자들이 모여있는 아메리칸리그 동부지구에서 계속 뛰어야한다”라고 우려했다. 

하지만 “그렇다고 해서 류현진이 아메리칸리그에서 가장 임팩트 있는 투수 중 한 명이 될 수 없다는 의미는 아니다. 다만 2020년처럼 3000만~3500만 달러짜리 활약을 반복하는 것은 쉽지 않다. 앞으로 평균자책점 3.20, ERA+(리그평균 100) 135 정도를 기록할 것 같다”라며 나쁘지 않은 활약을 할 것으로 전망했다. 

블라디미르 게레로 주니어, 보 비솃, 케반 비지오, 네이트 피어슨 등 핵심 유망주들이 모두 빅리그에 올라온 토론토는 올해 4년 만에 포스트시즌 진출에 성공했다. 토론토는 포스트시즌 진출에 만족하지 않고 향후 월드시리즈 우승을 목표로 하고 있다.

제이스 저널은 “2020시즌은 토론토에게 매우 과도기적인 시즌이었다. 앞으로 류현진의 계약이 남아있는 3년간 토론토는 전력 보강을 통해 우승에 도전하기 때문에 매우 중요한 시즌이 될 것이다. 그런 점을 생각하면 류현진의 2020년 성적만 보고 성공적인 계약으로 보기에는 충분하지 않다”며 류현진의 남은 계약기간 활약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20-12-24 21:33
   
 
 
Total 39,33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76115
39281 [KBO] 펌) 엉덩이 들썩이는 야구장 레전드 노래 (1) 코나키부야 04-02 714
39280 [MLB] [피칭영상] '한국 최초 3년 연속 ML 개막 선발' … MLB하이랏 04-02 1213
39279 [MLB] 양현종은 무조건 메이져 올라가겠네요. (5) 호랭이님 04-02 1749
39278 [MLB] 류·콜은 잘 던졌네..개막전 에이스들 대거 부진 (1) 러키가이 04-02 1177
39277 [잡담] 비수기엔 매장에서 메이저리그 보면서 이겨냈는데 (1) 월척이다 04-02 383
39276 [잡담] 현진이가 내려가고 강속구 투수가 나오면 (2) 청담돌쇠 04-02 1407
39275 [MLB] MLB.com 류현진 첫경기 삼진 하일라이트 (6) 진빠 04-02 1460
39274 [KBO] 기아는 대형신인 풍년이네요 (2) 큐티 04-02 646
39273 [MLB] 일문일답] 선발 류현진 "야수도 불펜도 100점 내 투구… (1) 러키가이 04-02 1044
39272 [MLB] 팔색조 류현진 MLB 최고 투수 게릿 콜한테도 안 밀렸… (3) 러키가이 04-02 914
39271 [MLB] 류현진 호투에 신난 토론토 "우리 에이스, 견고했어" (2) 러키가이 04-02 1497
39270 [MLB] 류 호투+그리칙 결승타 토론토 개막전 양키스 1점차 … (1) 러키가이 04-02 503
39269 [MLB] 박수 받은 류현진, 분노한 게릿 콜..무승부에도 극과 … (2) 러키가이 04-02 1016
39268 [MLB] 실투는 아쉬웠지만..1년 전과 달랐던 류현진의 개막… (1) 러키가이 04-02 537
39267 [MLB] 스포ㅇㅇ 이 매국노 돈에 미친종자들 (6) 카카로니 04-02 759
39266 [MLB] ㅋㅋㅋㅋ나이서 욕받이 모면성공 카카로니 04-02 260
39265 [MLB] 5 1/3 2실점.. (2) andyou 04-02 607
39264 [MLB] 앙 고로띠~~2:2 토론토 동점 카카로니 04-02 202
39263 [MLB] 피홈런..ㅠ.ㅠ andyou 04-02 312
39262 [MLB] 악! 카카로니 04-02 136
39261 [잡담] 류뚱 경기가 대한민국 들에게 어떤 의미인데 (2) 카카로니 04-02 394
39260 [MLB] 류현진 지금까지는 정말 좋네요.. andyou 04-02 269
39259 [KBO] SSG 랜더스 엠블럼 직접 만들어봤습니다. (3) 강동구사람 04-01 348
39258 [MLB] 류현진 중계 새벽 2시인데 유료중계인가요? (5) 아키라짱 04-01 2144
39257 [MLB] "류현진이 4등급이라고?" 美 전문매체 선발 랭킹에 팬… (9) 러키가이 04-01 1786
39256 [NPB] kbo 씹어먹고간 로하스 일본에서 어느정도 할수있을… (4) miilk 03-31 1381
39255 [KBO] 한화의 수비쉬프트 (1) 백전백패 03-31 62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