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20-12-18 03:56
[MLB] (美매체) 나이, 유격수, 공격력" 류현진과 한솥밥? 김하성의 매력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2,343  


"나이, 유격수, 공격력" 류현진과 한솥밥? 김하성의 매력 (美 매체)


[OSEN=고척, 민경훈 기자]

[OSEN=이종서 기자] “이번 FA 시장에서 손꼽히는 내야수다.”

미국 'CBS스포츠'는 17일(이하 한국시간) 메이저리그 이적 시장에 관한 이야기를 전했다. 이 중에는 김하성(25)에 관한 정보도 있었다.

매체는 “토론토가 김하성에게 접근했다”라며 “한국에서 프로생활을 한 25세의 유격수 김하성이 최근 포스팅됐다. 이는 메이저리그에 갈 수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라며 “토론토 블루제이스는 관심있는 팀 중 하나”라고 짚었다.

김하성은 지난 2014년 프로에 데뷔해 통산 2할9푼4리 133홈런 575타점 134도루를 기록했다. 올 시즌에는 타율 3할6리 30홈런 109타점을 기록하면서 장타력을 과시하기도 했다.

‘코리안몬스터’ 류현진이 뛰고 있는 팀이기도 한 가운데 최근 현지 언론 등에서는 류현진과 김하성이 함께 식사를 한 것을 조명하기도 했다.

‘MLB네트워크’ 존 헤이먼 기자도 이날 “토론토가 김하성에게 접근했다. 김하성은 토론토가 관심을 보이는 팀으로 최근 류현진과 함께 저녁 식사를 하기도 했다”고 짚기도 했다.

CBS스포츠는 “김하성은 이번 FA 시장에서 손꼽히는 내야수 중 한 명”이라며 “유격수 수비가 되고, 나이가 어리고, 타격도 좋다”고 짚었다.

한편 원 소속팀 키움은 지난달 25일 한국야구위원회에 김하성의 메이저리그 포스팅 공시 요청 공문을 보냈다. 그러나 메이저리그 사무국에서 추가 자료를 요청하면서 2주의 시간이 추가로 흘렀고, 8일이 돼서야 협상에 돌입할 수 있었다.

김하성은 오는 1월 2일까지 메이저리그 전 구단과 자유롭게 협상할 수 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20-12-18 03:56
   
 
 
Total 39,32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75960
39247 [MLB] 류현진(hyun-jin Ryu) 3월 27일 마지막 아쉬운 시범경기 4… 흩어진낙엽 03-28 554
39246 [MLB] 류현진, 3년 연속 MLB 개막전 선발 등판…'한국인 … (1) 나를따르라 03-27 921
39245 [잡담] 펌) 스포츠 합성짤 모음 (2) 코나키부야 03-26 972
39244 [MLB] 오늘 3월 25일 김하성 타격을 시청해보니 힘들것 같네… (5) 짐헨드릭스 03-25 1489
39243 [MLB] 류 MLB 선발투수 랭킹4위 호평..커쇼·다르빗슈보다 높… (1) 러키가이 03-25 1321
39242 [기타] 한국계 '교토국제고' 첫 출전한 고시엔서 짜… 호닷 03-24 1265
39241 [KBO] 이번 시즌 기아타이거즈 조심스럽게 가을야구 기대… (5) 크리틱8 03-24 573
39240 [KBO] 어제자 박동원 방망이.gif (12) 큐티 03-23 2306
39239 [MLB] 근데 류현진 번역은 안올라오네요 최근 디트로이트… (2) 참깨고소미 03-19 1802
39238 [MLB] [류현진] 2번째 시범 경기 등판 투구 모음; 모든 것이 … (1) 흩어진낙엽 03-19 2296
39237 [MLB] 야구는 구라다 앗, 사인 미스...류 러키가이 03-17 1276
39236 [MLB] 몬토요 감독 "류현진 속구가 살아있다, 체인지업 훌… (1) 러키가이 03-16 3112
39235 [MLB] 류 완벽투 본 현지 기자 "아마 토론토 감독이 이렇게 … (1) 러키가이 03-16 2813
39234 [MLB] 해설자 평가 완급조절 피칭 투구 속임수가 뛰어나다 (1) 러키가이 03-16 1289
39233 [기타] 축구 한일전 반대 국민청원 (2) 너울 03-12 2111
39232 [MLB] 김하성 잘 될 수 있을런지.. (4) miilk 03-12 1836
39231 [KBO] '찐 고교특급'의 등장 (5) 큐티 03-11 2323
39230 [KBO] 키움 이정후 선수 MLB진출 가능성 있을까요? (22) 드라이워터 03-10 2255
39229 [KBO] KBO 예비 슈퍼스타들 (5) 큐티 03-09 1079
39228 [MLB] 바우어가 바윈가 이놈 더럽게 깝치네 (1) 자유인3 03-07 1510
39227 [MLB] 토론토 포수 류 '피칭의 장인' 전 감독도 극찬 (1) 러키가이 03-06 2434
39226 [잡담] 추신수는 (5) 명품구씨 03-06 1571
39225 [KBO] 신세계 재창단이 아니고 인수한거죠? (1) 레드민 03-05 1146
39224 [KBO] 에스에스지 랜더스 확정!! (11) 허민 03-05 1044
39223 [KBO] 키움 광속구 듀오 154km 쾅쾅 (8) 큐티 03-05 1203
39222 [MLB] ML 수비 능력자! SD코치들 김하성 환상 수비에 엄지척 (2) 러키가이 03-05 1042
39221 [MLB] 자로가자~ 카카로니 03-04 58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