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20-10-18 13:15
[MLB] 최지만 3타수 2안타 맹활약 한국인 타자 최초 WS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1,875  


탬파베이 레이스 최지만 3타수 2안타 맹활약, 휴스턴 상대 ALCS 7차전서 극적 승리..최지만, 한국인 타자 최초 'WS 무대 선다'


ALCS 7차전서 안타 치는 최지만 [AP=연합뉴스]
ALCS 7차전서 안타 치는 최지만
[AP=연합뉴스]
최지만(29·탬파베이 레이스)이 한국인 타자 최초로 미국프로야구 월드시리즈(WS·7전 4승제) 무대에 선다.

탬파베이는 18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의 펫코파크에서 열린 아메리칸리그 챔피언십시리즈(ALCS·7전 4승제) 7차전에서 휴스턴 애스트로스를 4-2로 제압했다.

탬파베이는 ALCS 1∼3차전 승리 후 3연패로 최종전으로 끌려갔지만, 7차전에서 승리하며 2008년 이후 12년 만에 월드시리즈 진출에 성공했다.

1998년 창단한 탬파베이는 역대 첫 월드시리즈 우승에 도전한다.

'공공의 적' 휴스턴은 포스트시즌 3연패 뒤 4연승으로 다음 라운드에 진출하는 '리버스 스윕'에 도전했으나 실패했다.

휴스턴은 월드시리즈에서 우승한 2017년과 그 이듬해에 전자 장비를 사용해 상대 팀 사인을 훔쳐본 것으로 드러나 메이저리그의 악당 팀으로 낙인찍혔고, 탬파베이에 응징을 당했다.

탬파베이 1루수 최지만은 한국인 역대 4번째로 월드시리즈 무대를 밟는다. 타자로서는 한국인 최초다.

앞서 2001년 김병현(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 2009년 박찬호(필라델피아 필리스), 2018년 류현진(로스앤젤레스 다저스) 등 월드시리즈에 진출한 한국인 선수는 모두 투수였다.

최지만은 김병현을 이어 한국인 두 번째 월드시리즈 우승 반지를 노린다.

랜디 아로사레나(오른쪽) 홈런 축하해주는 최지만 [AP=연합뉴스]
랜디 아로사레나(오른쪽) 홈런 축하해주는 최지만
[AP=연합뉴스]

최지만은 이날 5번 타자 겸 1루수로 선발 출전, 3타수 2안타 1볼넷 1득점으로 맹활약했다.

탬파베이는 1회말 랜디 아로사레나의 선제 2점 중월 홈런으로 기선을 제압했다. 아로사레나의 올 시즌 포스트시즌 7호, ALCS 4호 홈런이다.

쿠바 출신 아로사레나는 메이저리그 포스트시즌 역대 신인 최다 홈런 새역사를 썼다. 메이저리그의 한해 포스트시즌 최다 홈런은 2002년 배리 본즈, 2004년 카를로스 벨트란, 2011년 넬슨 크루스 등 거포들이 세운 8홈런이다.

아로사레나는 올해 포스트시즌에서 20안타를 기록했다. 1개를 추가했더라면 1996년 데릭 지터가 세운 역대 신인 한 시즌 포스트시즌 최다 안타(21개) 타이도 기록할 수 있었다.

최지만은 이후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볼넷으로 출루했지만, 다음 타자 윌리 아다메스가 삼진으로 잡혀 이닝이 끝났다.

탬파베이는 2회말 마이크 주니노의 좌중월 솔로포로 3-0으로 앞서나갔다.

최지만은 3회말 2사 1루에서 좌익수 뜬공으로 물러났다.

탬파베이는 6회말 최지만의 득점으로 4-0으로 달아났다.

선두타자로 나와 중전 안타를 치고 나간 최지만은 아다메스의 볼넷에 2루, 조이 웬들의 우익수 뜬공에 3루로 이동했고, 주니노의 희생플라이에 홈을 밟아 득점했다.

휴스턴은 8회초 2사 만루에서 카를로스 코레아의 우전 적시타에 2점 추격했다. 최지만 8회말 좌전 안타로 이날 경기 세 번째 출루에 성공했다. 이후 아다메스의 볼넷에 2루에 진루한 뒤 대주자 마이크 브로소로 교체됐다.

다음 타자 웬들이 병살타로 잡히면서 탬파베이는 추가 득점에 실패했지만, 9회초 휴스턴의 추격을 막아내며 2020년 아메리칸리그 챔피언에 올랐다.

탬파베이 선발투수 찰리 모턴은 5⅔이닝 2피안타 1볼넷 6탈삼진 무실점으로 휴스턴 타선을 꽁꽁 묶었다.

휴스턴 선발 랜스 매컬러스 주니어는 3⅔이닝 2피홈런 3실점으로 일찍 무너졌다.

KBO리그 롯데 자이언츠에서 뛰었던 브룩스 레일리는 휴스턴의 두 번째 투수로 나와 ⅓이닝 1탈삼진 무실점을 기록했다.

탬파베이의 월드시리즈 상대는 19일 내셔널리그 챔피언십시리즈(NLCS) 7차전에서 정해진다.

이날 NLCS 6차전에서는 다저스가 워커 뷸러의 역투로 애틀랜타 브레이브스를 3-1로 꺾으면서 시리즈 전적 3승 3패 균형을 맞췄다.

다저스와 애틀랜타 중 19일 7차전 승자가 탬파베이와 월드시리즈 우승 반지를 두고 맞대결한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20-10-18 13:15
   
째이스 20-10-18 13:44
   
선구안 좋아서 공 많이 던지게 하고....  수비도 좋고...

장타력 좋고... ㅎㅎㅎ
 
 
Total 39,16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71119
39084 [MLB] 역대 최악 FA 계약 순위에서 박찬호, 추신수 빠졌다 (1) 러키가이 11-29 1215
39083 [MLB] TEX의 한국 사랑?ㅋ "김하성 모든 것 텍사스에 적합" (3) 러키가이 11-29 1350
39082 [잡담] 박찬호 전성기 시절 구위 (영상) (2) 샌디프리즈 11-29 1217
39081 [잡담] 제 주변에 친구들도 NC팬으로 (7) 영원히같이 11-26 1387
39080 [KBO] 히어로즈가 허민때매 망가진게 아니죠. (3) 신비은비 11-26 1070
39079 [MLB] "류현진, 대박 쳤다" LAD '전직 올스타' 선정.. (1) 러키가이 11-26 2982
39078 [KBO] 꼴데의 미래를 내다보는 눈 (1) llllllllll 11-25 1065
39077 [잡담] We are the champions! [NC 다이노스 팬들께] (1) 수퍼밀가루 11-25 904
39076 [KBO] NC우승 눈물나네요 (6) 키움 11-24 1470
39075 [KBO] NC 창단 첫 우승 (3) 날백 11-24 1250
39074 [잡담] 2스트라잌 3볼에서 투수교체 가능한가요? (2) 윤리방정식 11-24 696
39073 [MLB] 스넬 영입전 본격화..토론토, 류·스넬 원투펀치 가능… (1) 러키가이 11-24 405
39072 [MLB] 미국도 반한 최지만 수비 올해의 장면 TOP 100 선정 (1) 러키가이 11-24 933
39071 [KBO] 리퍼트 전 대사의 못 말리는 두산 사랑 "KS 하루에 2경… (4) 여름좋아 11-22 2485
39070 [MLB] 30홈런 때렸던 선수도 짐쌌다..최지만은 괜찮을까 (1) 러키가이 11-21 2091
39069 [KBO] 4차전은 NC가 가져가네요. llllllllll 11-21 586
39068 [MLB] fa 다나카가 토론토 행? 블레이크스넬도 가능할까? (2) 호랭이님 11-18 3081
39067 [KBO] 개인적으로는 오늘 MVP 나성범 라울7 11-17 939
39066 [KBO] NC 두산 둘 다 잘 하네요 (1) 라울7 11-17 979
39065 [MLB] 트레이너가 말하는 류현진의 비밀..메이저리그 훈련 (1) 러키가이 11-17 1214
39064 [MLB] MLB.com 황당 전망 2021 AL, 동부 토론토 서부 시애틀 우… (4) 러키가이 11-16 1990
39063 [KBO] 두산팬분들 중에 엔씨가 압도적이어서.. 걱정되는분… (3) 이케몬의혼 11-16 799
39062 [KBO] 창단 첫 우승의 NC냐? 두산의 2연패냐? 재미난 승부네… (2) 승리자여 11-16 454
39061 [KBO] 바꿔보고싶은 룰.. (2) 여름좋아 11-16 401
39060 [잡담] 네이버 댓글 왜 없엤는지.. (4) 여름좋아 11-16 510
39059 [KBO] 두산 대 엔씨 재밌는 경기네요 (3) 이도토리 11-15 558
39058 [MLB] 류현진 플레이는 마에스트(명연주자) (3) 러키가이 11-15 87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