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20-09-25 18:38
[MLB] 토론토 매체 "류 없는 토론토, 5할 승률도 못 했어"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751  


'승률 75%' 토론토 매체 "류현진 없는 토론토, 5할 승률도 못 했어"


[스포탈코리아] 김동윤 기자=토론토 블루제이스가 지난겨울 류현진(33)을 영입하지 않았다면 9월 말 아메리칸리그 포스트시즌 진출팀은 달라졌을지도 모른다.

토론토는 25일(한국 시간) 미국 뉴욕주 버펄로, 샬렌 필드에서 뉴욕 양키스를 상대로 4-1로 승리하면서 남은 경기 결과에 상관없이 4년 만의 포스트시즌 진출을 확정 지었다.

승리의 1등 공신은 단연 양키스 강타선을 상대로 7이닝 무실점, 5피안타 2볼넷 4탈삼진을 기록한 류현진이었다. 오늘 승리로 류현진은 토론토 이적 첫 시즌을 12경기 5승 2패, 67이닝 72탈삼진, 평균자책점 2.69로 마치게 됐다. 류현진 개인의 승수는 5승에 그쳤지만 토론토는 류현진이 나선 경기에서 조금 더 집중력을 발휘했다.

캐나다 매체 토론토 선은 "오늘 밤 류현진은 믿을 수 없는 활약을 펼쳤다. 토론토는 류현진이 등판한 12경기에서 9승을 거뒀고, 그가 출전하지 않은 경기에서 5할을 밑돌았다"면서 류현진의 영향력을 주목했다.

류현진은 시즌 전체 5분의 1에 해당하는 12번의 경기에 부상 없이 모두 출전했다. 영입 당시 류현진의 부상 이력을 우려했던 다수의 매체 예상과는 정반대의 결과. 당시 토론토 구단만이 류현진에 대한 믿음을 보이며 철저한 관리를 약속했고, 투구 수를 철저히 관리해준 토론토는 류현진이 나선 12번의 경기에서 9번의 승리하면서 성공을 거뒀다. 류현진이 나서지 않았을 때 토론토의 승률은 46.6%에 불과했다.

류현진의 영향력을 주목한 것은 이 곳만이 아니었다.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MLB.COM 역시 토론토의 포스트시즌 진출을 가능케 했던 핵심 요소들을 언급하면서 "류현진은 토론토 구단이 그에게 바랐던 모든 것을 1년 만에 보여줬다. 포스트시즌 진출까지 성공하면서 적기에 정점을 찍은 모습을 보여줬다"고 말했다. 이어 "대부분 포스트시즌을 첫 경험하는 토론토 선수단에서 류현진이 LA 다저스 시절 경험했던 포스트시즌 경험은 좀 더 특별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포스트시즌에서 1승의 가치는 정규 시즌의 1승보다 좀 더 크다고 평가받는다. 지금의 토론토처럼 류현진 외에 확실한 선발 투수가 없는 팀의 경우 확실한 1승 카드는 무엇보다 값지다. 실력과 경험까지 모두 겸비한 류현진의 영향력은 포스트시즌에서 더욱 커질 것으로 보인다.

사진=토론토 블루제이스 공식 SNS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20-09-25 18:38
   
 
 
Total 39,02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66841
39002 [MLB] 최 대기록에 탬파베이 들썩..한국인 WS 최초 안타 축… (5) 러키가이 10-22 1024
39001 [MLB] 최 한국야수 WS 최초 기록 쏟아내..TB 반격 기여 (1) 러키가이 10-22 450
39000 [MLB] 섬세하지 못한 자, 곧 시리즈를 망친다. 키케가 증명. (2) 짐헨드릭스 10-22 646
38999 [MLB] 다저스 ㅎㅎㅎ (1) Republic 10-22 683
38998 [MLB] 디그롬 1위-류현진 맹추격.. 3년간 ERA, TOP 5는 누구? (1) 러키가이 10-21 1565
38997 [MLB] [선동열] 류현진·매덕스는 타자의 0.045초를 훔친다 (2) 러키가이 10-21 640
38996 [MLB] "류 에이스, 야마구치 워스트" 호평·혹평 2020년 (1) 러키가이 10-21 831
38995 [MLB] 외신 엘리트 류 있었다면 커쇼가 WS 1차전 나왔을까? (1) 러키가이 10-21 701
38994 [KBO] KBO 포스트시즌, 11월 2일 WC 시작…9일부터는 고척돔에… (1) 빠수리 10-20 476
38993 [MLB] 美 최지만 집중 조명 "CS 최고 타율 ·출루율 0.529" (6) 러키가이 10-19 2203
38992 [MLB] (현지해설) 미 인기 야구 프로그램 최지만 환상 수비 러키가이 10-19 2154
38991 [MLB] 토론토에서 2 3선발 구하는데 (6) 호랭이님 10-19 1296
38990 [MLB] 역시 LA 다저스는 젠슨을 뺀게 신의 한수네여 (8) 사이공 10-19 1363
38989 [MLB] 최지만의 야구스타일이 월드시리즈에선 기본이상을 … (22) 짐헨드릭스 10-18 2980
38988 [MLB] 최지만 3타수 2안타 맹활약 한국인 타자 최초 WS (2) 러키가이 10-18 1752
38987 [MLB] 어려운 공 잡고 미소 씨익 최지만 수비에서도 빛났다 (1) 러키가이 10-18 1354
38986 [잡담] 최지만 월드시리즈 진출 했네요 ㅋㅋㅋ (2) 루빈이 10-18 690
38985 [MLB] 템파 월드시리즈 진출 월척이다 10-18 267
38984 [KBO] 한국투수가 160km 던지는건 첨보네요 (18) 큐티 10-17 4003
38983 [MLB] 템파베이 끝내는 끝장승부로 가는군요 (3) 영원히같이 10-17 1235
38982 [MLB] 류현진을 경의의 모습으로 바라보는 메이저리거들 (1) 러키가이 10-16 3347
38981 [MLB] "류, 게릿 콜보다 잘했다..FA 최고 투수" 美 언론 극찬 (1) 러키가이 10-16 1306
38980 [잡담] 이 팀 월시 우승 할거 같아 20세기기사 10-16 1223
38979 [MLB] 최지만 홈런영상 Ji man Choi Homerun (2) 러키가이 10-16 1671
38978 [MLB] 최지만 동점 홈런(냉무) (5) FS6780 10-16 1399
38977 [MLB] 설레발치면 안되겠군요 호랭이님 10-16 463
38976 [MLB] 템파베이가 잘해줘서 고맙네요 (2) 호랭이님 10-14 1857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