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20-09-25 10:45
[MLB] 토론토 4-1 8회 역전 만루홈런 당하기 직전 모습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3,710  


슈퍼맨 그리칙, 슈퍼세이브로 류현진 5승-토론토 리드 지켜냈다


[스포탈코리아] 김동윤 기자=슈퍼맨 랜달 그리칙이 환상적인 수비로 팀을 위기에서 구해냈다.

25일(한국 시간) 미국 뉴욕주 버펄로, 샬렌 필드에서 열린 뉴욕 양키스와의 경기에서 4번 타자 겸 중견수로 선발 출전한 그리칙이 8회 환상적인 수비로 팀의 리드와 류현진의 5승 요건을 지켜냈다.

에이스 류현진이 7이닝 무실점, 5피안타 2볼넷 4탈삼진 완벽투를 펼치고 내려간 뒤 8회 앤서니 배스가 마운드에 올랐다. 선두 타자 루크 보이트를 초구 뜬 공으로 잘 잡아낸 배스는 급격히 제구가 흔들리며, 애런 힉스와 지안카를로 스탠튼에게 연속 볼넷을 허용했다.

이어 2사 1, 3루 상황에서 지오 어셸라가 1타점 적시타를 기록했고, 배스가 클린트 프레이저에게도 볼넷을 내주며 토론토는 2사 만루 역전 위기에 몰렸다.

찰리 몬토요 토론토 감독은 이 상황을 승부처로 판단해 마무리 라파엘 돌리스를 올렸고, 양키스 역시 한 방이 있는 개리 산체스를 대타로 투입해 승부를 이어갔다.

산체스는 돌리스의 4구째 공을 받아쳐 중앙 담장을 향하는 큼지막한 타구를 만들어냈고, 여기서 중견수 그리칙이 완벽한 타이밍에 점프 캐치를 성공하며 팀을 위기에서 구해냈다.

토론토 구단 공식 SNS는 이 장면을 바로 올리면서 환상적인 그리칙의 수비에 놀라움을 표현했다.

사진=토론토 블루제이스 공식 SNS 캡처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20-09-25 10:45
   
하이누라네 20-09-25 11:15
   
이거 넘어갔을때의 류현진 표정이 그려진다.
한화 시절에는 매 등판때마다 보던건데.ㅋㅋ
     
뽐뿌맨 20-09-25 13:50
   
아마도....  무표정
수정아빠 20-09-25 13:04
   
생각만해도 아찔..ㅋ
 
 
Total 39,21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72910
38942 [MLB] 최, 세번째 타석도 볼넷 사사구로만 3출루 [ALDS2] (1) 러키가이 10-07 776
38941 [MLB] MLB.com 최지만 콜상대 홈런 영상~! (2) 진빠 10-07 1386
38940 [MLB] 최지만 날아다니네요ㅋ (1) llllllllll 10-06 2182
38939 [MLB] 최지만 홈런쳤네요. (1) 김본좌 10-06 1884
38938 [MLB] 최지만선수 콜앞에 너무 실실쪼개다 (4) 맨오브스댕 10-06 2720
38937 [MLB] [야구는 구라다] 큰 경기에 강한 투수는 없다 (3) 러키가이 10-05 1002
38936 [MLB] 류, 2021년에는 외롭지 않을 수 있을까 [페이오프피치] (2) 러키가이 10-05 1070
38935 [MLB] '류현진 효과' 맛본 TOR, FA 영입 의지 드러내 (1) 러키가이 10-05 1376
38934 [MLB] "류 계약 적중.. AL 사이영 2위-MVP 7위" 美 칼럼니스트 (1) 러키가이 10-05 862
38933 [MLB] MLB 대진표 확정..류-김 떨어지고 최지만만 남았다 (1) 러키가이 10-03 2382
38932 [MLB] [조미예] 최지만이 말하는 선배 류현진과의 만남 (1) 러키가이 10-03 1090
38931 [MLB] 류현진이 내 그럴줄 알았다 (18) a문OO 10-01 5539
38930 [KBO] 라면과 치킨 사이..KBO 외인들이 빠져든 한류 야식은? (3) 러키가이 10-01 2520
38929 [KBO] 꼴찌싸움도 치열하네요 (5) 백전백패 09-30 1435
38928 [MLB] 건강한 류, 카드는 최후의 보루, 토론토 선택은 최선 (3) 러키가이 09-30 2929
38927 [기타] 독일야구리그 인기가 점점 늘어나네요. (2) 신비은비 09-30 1540
38926 [MLB] 류 가을야구 2차전에 등판하는 '진짜' 이유 (10) 러키가이 09-29 3093
38925 [MLB] [구라다] 김 감히 몰리나 사인을 세번이나 거부 (1) 러키가이 09-29 1862
38924 [MLB] KK 2014년 자신을 푸대접해서 이제야 세인트에서 넘나… (6) 대기행렬 09-29 1431
38923 [MLB] 휴식 보장+변칙 오프너 토론토 류 2차전 이유 (1) 러키가이 09-29 784
38922 [MLB] '강강 대신 강약?' 류 2차전 등판 시나리오 (1) 러키가이 09-29 1462
38921 [MLB] MLB시즌 결산]활짝 웃은 류·김..추·최 '아쉬움' (2) 러키가이 09-28 1559
38920 [MLB] 추신수의 번트 안타 계획된 작별인사 [현장스케치] (2) 러키가이 09-28 1621
38919 [MLB] 2020 MLB 포스트시즌 대진 확정.. STL-MIL 막차 탑승 (1) 러키가이 09-28 876
38918 [MLB] 탬파로~ 토론토 SNS 홍보 포스터에 드러난 류 위상 (1) 러키가이 09-28 1378
38917 [MLB] 美 매체, 김광현 PS 2선발 예상하는 세 가지 이유 (1) 러키가이 09-28 907
38916 [MLB] ML 외면받았던 김 비공식 ML ERA 1위가 되다 (1) 러키가이 09-28 1112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