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20-09-21 02:41
[MLB] 현지 해설자 "류현진은 제구의 끝판왕.. 커터는 리베라와 달라"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2,041  


현지 해설자 "류현진은 제구의 끝판왕.. 커터는 리베라와 달라"


토론토 블루제이스 에이스 류현진이 20일(한국 시간) 시티즌 뱅크 파크에서 필라델피아 필리스를 상대로 1회 힘차게 공을 뿌리고 있다. 필라델피아AP연합뉴스
[LA=스포츠서울 문상열 전문기자] “류현진은 6이닝에 2실점했다. 보통 날이었으면 승리를 거두기에 충분했지만 오늘은 부족했다.”

토론토 전담방송 스포츠네트 댄 슐맨 캐스터는 20일(한국 시간) 시티즌 뱅크 파크에서 벌어진 필라델피아 필리스전에서 토론토 블루제이스가 1-3으로 패한 뒤 중계를 마무리하면서 내놓은 멘트다. 최근 마운드 붕괴로 무너졌던 토론토는 이날 타선마저 침묵해 2안타 1득점으로 시즌 6연패에 빠졌다.

벅 마르티네스 해설자는 ”류현진은 4회까지 단 1안타만을 내주며 필라델피아 타자들을 공략했다. 그러나 5회 류현진에게 강한 선두타자 제이 브루스에게 반대편 2루타를 시작해 4안타로 2실점한 게 전부다”라며 선두타자 브루스를 출루시킨 게 아쉽다고 지적했다. 좌타자인 브루스는 좌완 류현진으로부터 홈런 2개를 포함해 11타수 4안타로 강한 편이다.

또한 “우수한 선발 투수는 팀이 이길 수 있는 발판을 마련(set the tone)하는 것이다. 류현진은 올시즌 내내 이 역할을 해왔다”고 높이 평가했다. 경기 전망을 하면서는 “최근 8경기 선발 등판에서 1경기를 제외하고 2점 이상을 내준 적이 없다. 이 내용만으로도 류현진은 선발 투수로서 얼마나 우수한지를 알 수 있다”고 덧붙였다.

경기 전 “지난 뉴욕 메츠전에서 초반에 포심패스트볼과 커트패스트볼을 60% 가량 구사하면서 유리한 볼카운트를 유지했다.”면서 필라델피아 필리스전도 포심과 커터가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특히 마르티네스는 필리스전에서 류현진의 커터를 집중적으로 조명했다. “많은 투수들이 커터를 던진다. 뉴욕 양키스의 앤디 페티트, 마리아노 리베라, 시카고 컵스 존 레스터 등이 커터를 주로 구사했다. 그러나 류현진의 커터는 이들과 조금 다르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경기 전 불펜에서 피트 워커 투수코치, 대니 잰슨 포수가 류현진과 함께 포수의 포구 위치 장면을 보고 설명했다. “류현진은 커터를 던질 때 포수가 안쪽에 위치하라는 것이다. 보통 다른 투수들이 커터를 던질 때는 바깥으로 빠져서 포구한다”고 분석했다.

댄 슐맨 캐스터도 “류현진은 제구의 끝판왕(Ultimate command guy)”면서 “제구를 바탕으로 인 & 아웃 업 & 다운으로 타자들의 타이밍을 뻬앗는다”고 동의했다. 류현진은 필리스전에서 3회까지 삼진 6개를 빼앗는 동안 커브 3 커터 2 체인지업 1개로 결정구를 삼았다.

6회 99개 투구를 하기 전 슐맨 캐스터는 “마이애미 말린스전 99개가 최다 투구였다. 99개는 올 토론토 선발 가운데 최다 투구이기도 하다. 류현진은 어떤 상황에서든 좋은 투구를 이어갔다. 오늘도 그런 경기였다”고 칭찬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20-09-21 02:41
   
신서로77 20-09-21 11:14
   
2루타는 어쩔수없다해도 전진수비하다 먹힌타구가 안타되면서 집중력이 순간 흔들림...핸진이도 사람이니..
 
 
Total 39,03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66948
39004 [MLB] 캐나다 언론이 돌아본 2020시즌 "류 믿을만한 에이스" (1) 러키가이 10-22 2085
39003 [MLB] 한국인 최초 WS 안타 MLB SNS에 등장한 최지만 (1) 러키가이 10-22 917
39002 [MLB] 최 대기록에 탬파베이 들썩..한국인 WS 최초 안타 축… (5) 러키가이 10-22 1039
39001 [MLB] 최 한국야수 WS 최초 기록 쏟아내..TB 반격 기여 (1) 러키가이 10-22 461
39000 [MLB] 섬세하지 못한 자, 곧 시리즈를 망친다. 키케가 증명. (2) 짐헨드릭스 10-22 658
38999 [MLB] 다저스 ㅎㅎㅎ (1) Republic 10-22 696
38998 [MLB] 디그롬 1위-류현진 맹추격.. 3년간 ERA, TOP 5는 누구? (1) 러키가이 10-21 1581
38997 [MLB] [선동열] 류현진·매덕스는 타자의 0.045초를 훔친다 (2) 러키가이 10-21 658
38996 [MLB] "류 에이스, 야마구치 워스트" 호평·혹평 2020년 (1) 러키가이 10-21 849
38995 [MLB] 외신 엘리트 류 있었다면 커쇼가 WS 1차전 나왔을까? (1) 러키가이 10-21 714
38994 [KBO] KBO 포스트시즌, 11월 2일 WC 시작…9일부터는 고척돔에… (1) 빠수리 10-20 489
38993 [MLB] 美 최지만 집중 조명 "CS 최고 타율 ·출루율 0.529" (6) 러키가이 10-19 2209
38992 [MLB] (현지해설) 미 인기 야구 프로그램 최지만 환상 수비 러키가이 10-19 2157
38991 [MLB] 토론토에서 2 3선발 구하는데 (6) 호랭이님 10-19 1300
38990 [MLB] 역시 LA 다저스는 젠슨을 뺀게 신의 한수네여 (8) 사이공 10-19 1366
38989 [MLB] 최지만의 야구스타일이 월드시리즈에선 기본이상을 … (22) 짐헨드릭스 10-18 2983
38988 [MLB] 최지만 3타수 2안타 맹활약 한국인 타자 최초 WS (2) 러키가이 10-18 1756
38987 [MLB] 어려운 공 잡고 미소 씨익 최지만 수비에서도 빛났다 (1) 러키가이 10-18 1359
38986 [잡담] 최지만 월드시리즈 진출 했네요 ㅋㅋㅋ (2) 루빈이 10-18 698
38985 [MLB] 템파 월드시리즈 진출 월척이다 10-18 271
38984 [KBO] 한국투수가 160km 던지는건 첨보네요 (18) 큐티 10-17 4013
38983 [MLB] 템파베이 끝내는 끝장승부로 가는군요 (3) 영원히같이 10-17 1239
38982 [MLB] 류현진을 경의의 모습으로 바라보는 메이저리거들 (1) 러키가이 10-16 3356
38981 [MLB] "류, 게릿 콜보다 잘했다..FA 최고 투수" 美 언론 극찬 (1) 러키가이 10-16 1311
38980 [잡담] 이 팀 월시 우승 할거 같아 20세기기사 10-16 1233
38979 [MLB] 최지만 홈런영상 Ji man Choi Homerun (2) 러키가이 10-16 1681
38978 [MLB] 최지만 동점 홈런(냉무) (5) FS6780 10-16 1408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