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20-09-21 02:41
[MLB] 현지 해설자 "류현진은 제구의 끝판왕.. 커터는 리베라와 달라"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2,037  


현지 해설자 "류현진은 제구의 끝판왕.. 커터는 리베라와 달라"


토론토 블루제이스 에이스 류현진이 20일(한국 시간) 시티즌 뱅크 파크에서 필라델피아 필리스를 상대로 1회 힘차게 공을 뿌리고 있다. 필라델피아AP연합뉴스
[LA=스포츠서울 문상열 전문기자] “류현진은 6이닝에 2실점했다. 보통 날이었으면 승리를 거두기에 충분했지만 오늘은 부족했다.”

토론토 전담방송 스포츠네트 댄 슐맨 캐스터는 20일(한국 시간) 시티즌 뱅크 파크에서 벌어진 필라델피아 필리스전에서 토론토 블루제이스가 1-3으로 패한 뒤 중계를 마무리하면서 내놓은 멘트다. 최근 마운드 붕괴로 무너졌던 토론토는 이날 타선마저 침묵해 2안타 1득점으로 시즌 6연패에 빠졌다.

벅 마르티네스 해설자는 ”류현진은 4회까지 단 1안타만을 내주며 필라델피아 타자들을 공략했다. 그러나 5회 류현진에게 강한 선두타자 제이 브루스에게 반대편 2루타를 시작해 4안타로 2실점한 게 전부다”라며 선두타자 브루스를 출루시킨 게 아쉽다고 지적했다. 좌타자인 브루스는 좌완 류현진으로부터 홈런 2개를 포함해 11타수 4안타로 강한 편이다.

또한 “우수한 선발 투수는 팀이 이길 수 있는 발판을 마련(set the tone)하는 것이다. 류현진은 올시즌 내내 이 역할을 해왔다”고 높이 평가했다. 경기 전망을 하면서는 “최근 8경기 선발 등판에서 1경기를 제외하고 2점 이상을 내준 적이 없다. 이 내용만으로도 류현진은 선발 투수로서 얼마나 우수한지를 알 수 있다”고 덧붙였다.

경기 전 “지난 뉴욕 메츠전에서 초반에 포심패스트볼과 커트패스트볼을 60% 가량 구사하면서 유리한 볼카운트를 유지했다.”면서 필라델피아 필리스전도 포심과 커터가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특히 마르티네스는 필리스전에서 류현진의 커터를 집중적으로 조명했다. “많은 투수들이 커터를 던진다. 뉴욕 양키스의 앤디 페티트, 마리아노 리베라, 시카고 컵스 존 레스터 등이 커터를 주로 구사했다. 그러나 류현진의 커터는 이들과 조금 다르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경기 전 불펜에서 피트 워커 투수코치, 대니 잰슨 포수가 류현진과 함께 포수의 포구 위치 장면을 보고 설명했다. “류현진은 커터를 던질 때 포수가 안쪽에 위치하라는 것이다. 보통 다른 투수들이 커터를 던질 때는 바깥으로 빠져서 포구한다”고 분석했다.

댄 슐맨 캐스터도 “류현진은 제구의 끝판왕(Ultimate command guy)”면서 “제구를 바탕으로 인 & 아웃 업 & 다운으로 타자들의 타이밍을 뻬앗는다”고 동의했다. 류현진은 필리스전에서 3회까지 삼진 6개를 빼앗는 동안 커브 3 커터 2 체인지업 1개로 결정구를 삼았다.

6회 99개 투구를 하기 전 슐맨 캐스터는 “마이애미 말린스전 99개가 최다 투구였다. 99개는 올 토론토 선발 가운데 최다 투구이기도 하다. 류현진은 어떤 상황에서든 좋은 투구를 이어갔다. 오늘도 그런 경기였다”고 칭찬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20-09-21 02:41
   
신서로77 20-09-21 11:14
   
2루타는 어쩔수없다해도 전진수비하다 먹힌타구가 안타되면서 집중력이 순간 흔들림...핸진이도 사람이니..
 
 
Total 39,03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66890
39030 [KBO] 두산 오스카 22:11 27
39029 [잡담] 다저스 우승! (9) 아딜라미 10-28 2238
39028 [MLB] [구라다] '돌'버츠의 각성, 세번의 명석함 (2) 러키가이 10-27 1778
39027 [잡담] '메릴 켈리 동료' 아티 르위키, KBO 온다…SK행 … (1) 빠수리 10-26 1591
39026 [MLB] 9회말 끝내기에 탬파베이 SNS도 흥분 '키보드 난타… (1) 러키가이 10-26 2741
39025 [MLB] 넘어진 주자, 공 흘린 포수, 백업 안 한 투수..코미디 … (1) 러키가이 10-26 935
39024 [MLB] 놓치고 빠지고 안보면 후회할 월드시리즈 혼돈의10초 러키가이 10-25 1032
39023 [MLB] 감독 WAR 있다면?.. 로버츠 감독 상식 밖 선택 [WS 4] (5) 러키가이 10-25 748
39022 [MLB] 공 흘리고 주자 넘어지고 송구는~슬랩스틱 코미디 (1) 러키가이 10-25 552
39021 [MLB] 美 투수 교체 실수 인정한 로버츠, 우승 못하면 경질 (3) 러키가이 10-25 876
39020 [잡담] 다저스라는 팀 Republic 10-25 563
39019 [잡담] 젠슨나온거 보고 수정아빠 10-25 569
39018 [잡담] 다저스는 져도 참 더럽게 짐. (9) 째이스 10-25 1845
39017 [MLB] 돌버츠 뚝심있네 (2) 사이공 10-25 699
39016 [MLB] 다저스 패배 이유 (5) 강시 10-25 1205
39015 [MLB] 충격 그 자체네 (3) Republic 10-25 1095
39014 [MLB] 명불허전 돌버츠..ㅋㅋ (3) 메시짱 10-25 1116
39013 [MLB] 와 승부조작도 저렇게는 못 이기겠다. (2) 인터라이 10-25 1035
39012 [MLB] 감독 손 놓았다고 했더니 이겼네 뭐꼬이떡밥 10-25 517
39011 [잡담] 템파 감독은 손 놓은듯 뭐꼬이떡밥 10-25 688
39010 [잡담] 도루해라~~ 째이스 10-25 163
39009 [MLB] 오늘 인정할 수 밖에 없네 (2) Republic 10-25 721
39008 [MLB] 역시 분식왕 바에즈 사이공 10-25 320
39007 [MLB] '타석 침묵' 최지만, 수비에서 존재감 과시 [WS (3) 러키가이 10-24 1563
39006 [MLB] gif 카메라가 있는걸 알때마다..여전히 유쾌한 최지만 (1) 러키가이 10-24 1048
39005 [MLB] 탬파베이, 2차전과 동일 라인업..최지만 4번 1루수 [WS3 (1) 달토 10-24 747
39004 [MLB] 캐나다 언론이 돌아본 2020시즌 "류 믿을만한 에이스" (1) 러키가이 10-22 207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