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20-09-05 16:08
[MLB] 오오..류현진 방어율 재 수정 되었네요 굿굿
 글쓴이 : 늑돌이
조회 : 1,841  

토론토 블루제이스 투수 류현진이 일주일의 기다림 끝에 억울한 자책점을 보상받았다.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에 따르면 류현진의 평균자책점은 4일(한국시간)까지 2.72였으나 5일 2.51로 바뀌었다. 그 결과 류현진은 올해 8경기에서 3승1패 43이닝 14실점(12자책점) 평균자책점 2.51을 기록 중이다.

류현진은 최근 평균자책점이 2번이나 정정됐다. 류현진은 지난달 29일 볼티모어전에서 2-0으로 앞선 6회 2사 만루 위기에서 라이언 마운틴캐슬을 땅볼로 유도했다. 그러나 3루수의 악송구를 1루수가 제대로 잡지 못하는 사이 주자 2명이 홈으로 들어왔다.

이 기록이 2타점 내야안타가 되면서 류현진은 6이닝 2실점으로 경기를 마무리했고 토론토 구단은 바로 메이저리그 사무국 기록팀에 기록 정정을 요청했다. 메이저리그는 선수 대신 구단이 대표로 기록팀에 '기록 오기'를 바꿔달라고 요청할 수 있다. 류현진도 당시 "구단이 해결해줄 것"이라고 밝혔다.

기록은 한 차례 수정됐다. 바로 다음날인 그달 30일 기록이 3.16에서 2.92로 바뀌었다. 내야안타로 인한 실점은 그대로 인정됐지만 2루주자는 원히트 원에러로 비자책점이 됐고 류현진의 평균자책점은 당시 3.16에서 2.92로 바뀌었다.

그리고 이달 5일 수정된 게임노트에 따르면 이 타구가 내야안타가 아닌 3루수 송구 실책으로 바뀌었다. 이에 따라 3루주자 득점도 류현진의 비자책점이 됐다. 이에 따라 당시 류현진의 성적은 6이닝 2실점 비자책점으로 수정됐다.

류현진의 지난달 성적은 더 좋아졌다. 류현진은 7월 2경기에서 4⅔이닝 3실점, 4⅓이닝 5실점으로 부진했으나 8월 5경기에서 2승무패 평균자책점 0.96을 기록하게 됐다. 기록 정정으로 인해 당초 월간 평균자책점이 1.29에서 더 떨어져 류현진의 화려한 8월 성적을 뒷받침했다.

스포티비뉴스=고유라 기자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자금성 20-09-05 19:50
   
기록원이 재택근무중이었다는데
아마 맥주 마시면서 기록했던듯;;
andyou 20-09-05 20:11
   
이건 너무나 당연한것..
늦게나마 정정되어서 다행입니다.
위즈 20-09-05 22:21
   
첫 2경기 자책점이 아쉽군요..
 
 
Total 39,03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66902
38949 [MLB] 류현진, "AL서 가장 어려운 공 던지는 투수" (1) 러키가이 10-08 1205
38948 [MLB] [이현우] 류, 타구 지표로 본 MLB 최고 투수 선정 (1) 러키가이 10-08 495
38947 [KBO] 아니... 오랜만에 한국와서 야구봤는데 kt순위가... 희라미르 10-08 564
38946 [MLB] 보물 류 A+, 디 애슬레틱 선정 토론토 최고 평점 (2) 러키가이 10-08 973
38945 [MLB] 류현진, 포브스 선정 '올해의 AL투수 선정' (2) 러키가이 10-08 1074
38944 [MLB] ML 최초 진기록 도전 류 사이영상 NL 2위→AL 2위 (2) 러키가이 10-07 1670
38943 [MLB] MLB.com 주가 치솟는 김, 2021년 STL 확실한 선발 (2) 러키가이 10-07 1114
38942 [MLB] 최, 세번째 타석도 볼넷 사사구로만 3출루 [ALDS2] (1) 러키가이 10-07 642
38941 [MLB] MLB.com 최지만 콜상대 홈런 영상~! (2) 진빠 10-07 1241
38940 [MLB] 최지만 날아다니네요ㅋ (1) llllllllll 10-06 2058
38939 [MLB] 최지만 홈런쳤네요. (1) 김본좌 10-06 1752
38938 [MLB] 최지만선수 콜앞에 너무 실실쪼개다 (4) 맨오브스댕 10-06 2559
38937 [MLB] [야구는 구라다] 큰 경기에 강한 투수는 없다 (3) 러키가이 10-05 795
38936 [MLB] 류, 2021년에는 외롭지 않을 수 있을까 [페이오프피치] (2) 러키가이 10-05 942
38935 [MLB] '류현진 효과' 맛본 TOR, FA 영입 의지 드러내 (1) 러키가이 10-05 1230
38934 [MLB] "류 계약 적중.. AL 사이영 2위-MVP 7위" 美 칼럼니스트 (1) 러키가이 10-05 720
38933 [MLB] MLB 대진표 확정..류-김 떨어지고 최지만만 남았다 (1) 러키가이 10-03 2199
38932 [MLB] [조미예] 최지만이 말하는 선배 류현진과의 만남 (1) 러키가이 10-03 934
38931 [MLB] 류현진이 내 그럴줄 알았다 (18) a문OO 10-01 5384
38930 [KBO] 라면과 치킨 사이..KBO 외인들이 빠져든 한류 야식은? (3) 러키가이 10-01 2365
38929 [KBO] 꼴찌싸움도 치열하네요 (5) 백전백패 09-30 1307
38928 [MLB] 건강한 류, 카드는 최후의 보루, 토론토 선택은 최선 (3) 러키가이 09-30 2774
38927 [기타] 독일야구리그 인기가 점점 늘어나네요. (2) 신비은비 09-30 1427
38926 [MLB] 류 가을야구 2차전에 등판하는 '진짜' 이유 (10) 러키가이 09-29 2925
38925 [MLB] [구라다] 김 감히 몰리나 사인을 세번이나 거부 (1) 러키가이 09-29 1627
38924 [MLB] KK 2014년 자신을 푸대접해서 이제야 세인트에서 넘나… (6) 대기행렬 09-29 1202
38923 [MLB] 휴식 보장+변칙 오프너 토론토 류 2차전 이유 (1) 러키가이 09-29 657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