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20-09-03 16:32
[MLB] 최약체 구종인줄 알았던 커브 류의 필살기였다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1,697  


최약체 구종인줄 알았던 '커브', 류현진의 필살기였다


ⓒAFPBBNews = News1

[스포츠한국 이재호 기자] 류현진(토론토 블루제이스)이 최약체 구종인줄로만 알았던 커브로 마이애미 말린스 타선을 잡아내는 허를 찌르는 필살기를 쓰며 호투했다.

류현진은 3일(한국시각) 오전 7시 40분 미국 플로리다주 마이애미 말린스 파크에서 열린 2020 메이저리그 마이애미 말린스와의 원정 경기에 선발 출격해 6회까지 99구를 던져 1실점 5피안타 2볼넷 8탈삼진으로 막았다. 팀이 2-1로 앞선 7회말을 앞두고 교체돼 시즌 3승요건도 갖췄다.

2회 1사 2,3루의 위기를 연속 삼진으로 잡는 등 타선이 어이없는 주루사와 수비실책에도 무실점으로 막던 류현진은 5회 2사후 3연속 안타를 주며 첫 실점을 했다. 6회에는 선두타자 2루타를 내줬음에도 끝내 10개의 공으로 무실점으로 막으며 이날 경기를 마쳤다.

올시즌 류현진은 브룩스베이스볼에 따르면 전체 공 중 체인지업 28.42%, 패스트볼 25.62%, 커터 21.58%, 싱커 12.58%, 커브 11.80% 비율로 5개구종을 던져왔다. 즉 커브는 구사율이 가장 낮았던 공. 하지만 의외로 커브는 1할3푼3리의 피안타율과 2할의 장타율로 모든 구종 중 가장 좋았던 구종이었다. 통산 류현진은 커브에 2할6리의 피안타율로 전체 구종의 피안타율 중 가장 낮은 피안타율을 보여 왔었다.

체인지업이나 커터에 가려서 그렇지 커브가 긁히는 날에는 류현진에게 있어 비장의 무기가 됐던 허를 찌르는 구종이던 커브가 이날 폭발한 것이다.

특히 1,2회 삼진 3개 중 커브로 삼진을 3개나 잡았고 2회 1사 2,3루 위기에서 체인지업으로 잡은 후 2사에서 4구 중 커브만 두 개를 던져 끝내 삼진을 잡아낸 점은 이날 류현진이 커브에 얼마나 자신이 있었는지 알 수 있는 장면이었다.

이날 류현진은 99개의 공 중 고작 12개의 커브밖에 던지지 않았다. 하지만 허구연 MBC 해설위원 역시 "커브공을 12개밖에 던지지 않았지만 매우 좋았다"고 칭찬할 정도로 결정적이었다.

결국 이날 경기 초반 위기를 커브로 벗어난 류현진은 6이닝 1실점 호투를 해내며 승리투수 요건도 갖출 수 있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20-09-03 16:33
   
사커좀비 20-09-03 21:22
   
그립을 보면.. 너클 커브네요...
낙차가 상당히 크죠...
통상 커브는 릴리즈포인트도 가장 뒤에 있고...
타석에서 보면.. 붕~샷 하는 느낌이라 알아채기 쉬운데...
류현진은 릴리즈포인트가 직구나 다른 구종들과 크게 차이가 안나는데...
그게 아마.. 너클커브를 장착한 이유이지 않을까 추측해 봅니다..
     
빨간단무지 20-09-04 03:03
   
그립은 너클커브랑 거의 흡사한데 제가 알기로는 류현진 선수가 말하기를 너클 커브 그립처럼 잡지만 손톱으로 찍어 잡아 던지지 않는다고 한 걸로 알고 있습니다.

보통 이런식으로 그립은 비슷하지만 검지를 완전 접어 찍어 누르듯 던지지 않는 커브를 스파이크 커브라 부르는 걸로 알고 있습니다.

커브의 떠오르는 듯한 느낌을 없애고 회전수를 비약적으로 늘린 변형 커브죠. 다저스 때부터 간간히 던진 걸로 아는데 이번 경기에서는 제대로 들어가더군요.
진빠 20-09-04 04:53
   
현진이 첸졉던지기 전엔 커브가 주무기였던 걸로 격하삼.
 
 
Total 6,19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5956 [MLB] 오타니, 4G 연속 결장... 日언론 "사실상 전력외" (17) 루빈이 09-19 2805
5955 [MLB] Stolen Base'를 왜 '도루(盜壘)'라고 말할까 (6) 러키가이 09-17 1065
5954 [MLB] 류-김 극찬 美 "한국 팬들, 활약보며 황홀감 느낄 것" (2) 러키가이 09-16 3734
5953 [MLB] 김광현의 평균자책점 0.63, 이래도 '행운'인 가 (1) 빠수리 09-16 2945
5952 [MLB] (현지해설) 감정을 읽어낼 수 없는 선수입니다' … 러키가이 09-16 2979
5951 [MLB] [현지언론] MLB.com... 김광현을 집중 조명하다! (2) 러키가이 09-16 2536
5950 [MLB] 현지에서 김광현 KK라고 불르는 이유가 설마 (9) 조니조니뎁 09-15 2717
5949 [MLB] 오늘 시즌이 끝난다면..ML 가을야구 대진표는 이렇습… (1) 러키가이 09-15 1481
5948 [MLB] Rookie of the Year?" 김, 메이저리그 역사를 다시썼다 (2) 러키가이 09-15 1857
5947 [MLB] 다져쓰는 역시 돌버츠 감독이 문제네요.. (4) 쟈이쟈이 09-15 2373
5946 [MLB] MLB.com 김광현 오늘자 피칭 하일라이트. (3) 진빠 09-15 4306
5945 [MLB] 김광현 사이영 주기 싫어서 일까요? (15) 비전 09-15 4856
5944 [MLB] 김광현 대단합니다. (1) 토왜참살 09-15 2376
5943 [MLB] {김광현} 내일 등판에 따른 ERA 테이블 (2) 아리스 09-14 2501
5942 [MLB] 류현진 아메리칸 리그 평균자책점 순위 (변동) (2) 러키가이 09-14 2848
5941 [MLB] 조미예 이런대우 처음 토론토가 에이스 류 대하는법 (1) 러키가이 09-14 2186
5940 [MLB] MLB.com 류현진 04승 하일라이트 영상 (2) 진빠 09-14 1503
5939 [MLB] 우리 에이스 대단" 반가움 나타낸 토론토 SNS (1) 러키가이 09-14 3034
5938 [MLB] MLB.com "류 최고, 안타 8개 내줘도 경기 통제" (1) 러키가이 09-14 2397
5937 [MLB] '체인지업 15%' 류, 주 무기 버려도 6이닝 1실점 (1) 러키가이 09-14 1443
5936 [MLB] 류4승 6이닝1실점 7K 하이라이트 vs 뉴욕 메츠 (3) 러키가이 09-14 2478
5935 [MLB] {류현진} 내일 등판에 따른 ERA 테이블 (2) 아리스 09-13 1995
5934 [MLB] "토론토, 류 영입이 PS 신호탄..대단한 활약" 美 언론 (1) 러키가이 09-13 1844
5933 [MLB] 아메리칸 리그 평균자책점 순위.jpg (9월12일 기준) 러키가이 09-13 1020
5932 [MLB] 최지만4번 탬파베이 ML역사상 첫 좌타자9명 라인업 (2) 러키가이 09-12 1813
5931 [MLB] 에이스 류 있는 토론토, 누가 막을 수 있나 외신 호평 (3) 러키가이 09-12 2173
5930 [MLB] 야구에서 감독을 왜 매니저(Manager)라 말할까 (5) 러키가이 09-11 123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