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20-08-30 15:02
[MLB] 짠물투 김 팀내 ERA 1위..마르티네스 와도 선발 탄탄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1,375  


'짠물 투구' 김광현, 팀내 ERA 1위..마르티네스 와도 선발입지 탄탄


세인트루이스 김공현이 지난 28일(한국시각) 피츠버그전에서 힘차게 공을 던지고 있다. AP연합뉴스

[스포츠조선 노재형 기자]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김광현이 선발 로테이션에 합류한 지 3경기 만에 정상급 선발로 인정받기 시작했다.

김광현은 지난 28일(이하 한국시각) 피츠버그 파이어리츠와의 홈 더블헤더 1차전에서 6이닝 3안타 1볼넷 1실점(비자책점)의 호투를 펼쳤다. 타선의 도움을 받지 못해 승리투수는 되지 못했지만, 2경기 연속 퀄리티스타트 및 비자책 게임을 펼치면서 붙박이 선발로 남은 시즌을 소화할 가능성이 더욱 커졌다.

세인트루이스 마이크 실트 감독은 이날 피츠버그와의 더블헤더를 모두 패한 뒤 "두 경기에서 선발투수들이 모두 잘해줬다. 편안하게 자신감 있게 던졌다"고 했다. 실트 감독은 김광현에 대한 신뢰감을 지난 23일 신시내티 레즈와의 홈게임 직후에도 "기대했던 이닝을 책임감있게 소화했다"고 나타낸 바 있다. 김광현은 당시 6이닝 3안타 무실점의 호투로 메이저리그 데뷔 첫 승을 거둔 바 있다.

김광현은 마무리 투수로 올시즌을 시작했다. 그러나 기존 5선발 카를로스 마르티네스가 코로나바이러스에 감염돼 로테이션에서 제외되면서 김광현에게 선발 기회가 왔다. 지난 18일 시카고 컵스전(3⅔이닝 3안타 1실점), 23일 신시내티전에 이어 28일 피츠버그전서도 인상적인 피칭을 이어감으로써 선발 보직을 유지할 가능성이 높아진 것이다.

마르티네스는 바이러스 감염 후유증을 딛고 최근 불펜피칭을 시작했다. MLB.com은 지난 26일 '마르티네스가 선발투수로의 복귀를 열망하고 있다. 복귀 시 선발 로테이션에 합류할 것'이라고 전했는데, 당시 실트 감독은 "마르티네스가 낮은 단계의 라이브피칭을 하고 있다"고 소개했다.

하지만 마르티네스가 로테이션에 합류한다고 해도 김광현이 밀려날 일은 없다. 세인트루이스 로테이션은 현재 잭 플레허티, 애덤 웨인라이트, 다코타 허드슨, 김광현, 다니엘 폰스 데레온 순이다. 세인트루이스는 코로나 사태로 인해 많은 경기가 취소돼 더블헤더로 편성됐기 때문에 쉬는 날 없이 남은 시즌을 치러야 한다. 마르티네스가 합류해도 선발 6명이 계속해서 필요하다는 이야기다.

게다가 김광현은 실트 감독의 전폭적인 지지를 받고 있다. 5인 로테이션으로 바꾸더라도 탈락 1순위는 아니다. 4경기에서 1승, 1세이브, 평균자책점 1.08을 기록중인 김광현은 팀내 선발투수들 가운데 평균자책점 1위다. 팀이 24경기 밖에 치르지 않은 상황에서 규정이닝을 넘긴 투수는 웨인라이트 밖에 없지만, 김광현의 평균자책점은 주목할 만하다.

웨인라이트(2승, 2.88), 허드슨(2패, 3.32), 플레허티(2승, 1.93), 데레온(3패, 7.82)과 비교하면 선발로 쓰지 않을 이유가 없다. 피안타율 부문서도 김광현은 1할8푼으로 플레허티(0.164)에 이어 2위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20-08-30 15:02
   
 
 
Total 6,22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5977 [MLB] (현지해설) 류 3승! feat.토론토 가장 (6) 러키가이 09-07 2617
5976 [MLB] MLB.com 추신수 05호 홈런 영상 (2) 진빠 09-06 1936
5975 [MLB] 토론토는 한화 이상을 보여주네요. (2) 사이공 09-06 1233
5974 [MLB] (류현진) 어플카메라로 확 바뀐 조미예 기자 ㅋㅋ (4) 러키가이 09-06 2454
5973 [MLB] 류현진에 대한 현지 평가! 국뽕에 살살 녹는다 러키가이 09-06 2200
5972 [MLB] 美SI 류&김 주목 "RYU-광고만큼 훌륭 KK 최저 ERA (1) 러키가이 09-05 1369
5971 [MLB] 류 TOR 역사상 3위 기록.. 로켓 이어 2번째 대업 (1) 러키가이 09-05 1176
5970 [MLB] 오오..류현진 방어율 재 수정 되었네요 굿굿 (3) 늑돌이 09-05 1892
5969 [MLB] 다르빗슈 이러다 사이영상 받을듯.. (11) 순헌철고순 09-05 2576
5968 [MLB] 유튭 추신수 04호 홈런 영상 및 하일라이트 (2) 진빠 09-05 1407
5967 [MLB] 류, 볼티모어전 나머지 실점도 비자책 인정..ERA 2.51 (12) 러키가이 09-05 2267
5966 [MLB] MLB 역사상 첫 진기록.. '충격 데뷔' 김광현 (8) 러키가이 09-04 3149
5965 [MLB] MLB.com "류 대성공"..FA계약 톱10 중간평가 (4) 러키가이 09-04 2662
5964 [MLB] 조미예 토론토 클럽 하우스에서 벌어진 일 복명복창 (5) 러키가이 09-04 2374
5963 [MLB] 외신 "난장판을 청소하는 에이스" 토론토의 류! 러키가이 09-04 1606
5962 [MLB] 토론토 팬들이 현진이기 이팀 싫어 할까봐서 걱정 무… (4) 신서로77 09-03 3988
5961 [MLB] TOR 류 계약 안했다면? PS 경쟁 못했다" 美 언론 (7) 러키가이 09-03 3836
5960 [MLB] 류현진을 향한 현지 반응들.zip 월드클라쓰 이유 러키가이 09-03 3630
5959 [MLB] TOR 트위터 "RYU 108km 커브, 아름답지 않나요?" (3) 러키가이 09-03 3349
5958 [MLB] 67마일 훅' MLB도 인상 깊었던 류현진 슬로우 커브 (3) 러키가이 09-03 2307
5957 [MLB] 최약체 구종인줄 알았던 커브 류의 필살기였다 (4) 러키가이 09-03 1674
5956 [MLB] 파이브 피치, 분석과 연구도 소용없는 류의 매력 (3) 러키가이 09-03 1408
5955 [MLB] 류현진 왜 이적한거에요? (12) 토트트 09-03 2340
5954 [MLB] 옛 사령탑 매팅리도 인정 "류 이해해도 공략 힘들어" (2) 러키가이 09-03 1654
5953 [MLB] 9이닝당 10.05..류, MLB 데뷔 후 가장 높은 탈삼진율 (3) 러키가이 09-03 1943
5952 [MLB] 에이스 계보 류 6G 연속 5이닝↑+1자책↓​..신기록 (1) 러키가이 09-03 1311
5951 [MLB] "가장 에이스" 담당기자, 동료들 실수 삭제한 류 극찬 (1) 러키가이 09-03 197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