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20-08-27 18:38
[MLB] 류 트레이드 절대 불가" 美 예상한 토론토의 매물은?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1,948  


"류현진 트레이드 절대 불가" 美가 예상한 토론토의 매물은?


▲ 팀의 에이스로 좋은 활약을 펼치고 있는 류현진

[스포티비뉴스=김태우 기자] 트레이드 마감시한이 이제 코앞으로 다가옴에 따라 메이저리그(MLB) 30개 구단의 계산도 분주해지고 있다. 포스트시즌을 노릴 만한 위치인 토론토 또한 마찬가지다.

토론토는 27일(한국시간) 현재 15승14패(.517)를 기록, 아메리칸리그 동부지구 3위를 달리고 있다. 아직 절반 정도가 남긴 했지만 어쨌든 지난 시즌 승률(.414)보다는 좋은 편. 다만 아메리칸리그에만 토론토보다 승률이 좋은 팀이 7팀이나 있는 만큼 진출 자체를 확실시할 수 있는 상황은 아니다. 그래서 트레이드 마감시한 전략이 애매하다.

달려보자고 생각한다면 팀에 즉시 도움이 될 만한 자원들을 사와야 하고, 내년을 보자고 생각한다면 현재 주축 자원들을 내놓고 내년을 위한 자원을 사와야 한다. 미 스포츠전문매체 ‘디 애슬레틱’은 27일(한국시간) 이런 점을 들어 토론토의 트레이드 마감시한 전략이 굉장히 복잡하다고 분석했다.

‘바이어’든 ‘셀러’든, 그래도 핵심적인 선수들은 내놓지 않을 것이라는 전망은 분명하다. ‘디 애슬레틱’은 토론토에서 7명의 선수는 절대 트레이드 시장에 나오지 않을 것이라 예상했다. 각자 이유가 있는데 류현진(33)은 에이스로서 팀을 이끌어가야 하는 자원이기 때문에 트레이드 시장에 나올 리가 없다고 전망했다.

‘디 애슬레틱’은 “토론토는 2023년까지 로테이션의 에이스 몫을 기대하며 지난겨울 류현진에게 4년 8000만 달러를 지불했다”면서 “현재까지 그는 그 몫을 잘해내고 있다. 올 시즌 팀의 최고 선발투수”라고 호평했다.

류현진은 시즌 6경기에서 31이닝을 던지며 2승1패 평균자책점 3.19라는 준수한 성적을 거두고 있다. 토론토가 4년, 최소 2~3년 정도는 에이스가 될 것이라 기대하고 영입한 선수이기도 하다. 지금 성적만 봐도 내놓을 이유가 없고, 앞으로를 생각해도 내놓을 이유가 없는 셈이다.

올 시즌 부상과 부침이 있기는 하지만 류현진과 더불어 로테이션을 지탱할 베테랑 두 투수(태너 로어크·체이스 앤더슨)도 트레이드 시장에 나오지 않을 것으로 봤다. 두 선수는 단년 계약이거나 구단이 옵션을 가지고 있는 선수들로 금전적인 부담이 그렇게 크지 않다. 팀 최고 투수 유망주인 네이트 피어슨은 당연히 보호 선수로 묶였다. 토론토는 피어슨을 2026년까지 보유할 수 있다.

야수 쪽에서는 역시 ‘젊은 3대장’ 보 비솃, 블라미디르 게레로 주니어, 케반 비지오가 뽑혔다. 세 선수는 팀 미래의 핵심이자, 토론토가 2025년까지 보유할 수 있는 선수들로 아직 여유가 있다. 다만 돌려 말하면, 7명의 선수 외에는 상황에 따라 시장에 나올 수 있다는 분석이다.

‘디 애슬레틱’은 랜달 그리칙, 테오스카 에르난데스, 야마구치 tbs은 가능성은 있지만 아마도 이적하지 않을 것으로 봤다. 만약 토론토가 즉시 전력감을 수집하는 ‘바이어’가 된다면 루르데스 구리엘 주니어, 그리고 포수 두 명 중 하나(대니 잰슨·리즈 맥과이어)는 시장에 나올 수도 있다고 봤다. 반대로 ‘셀러’가 된다면 트래비스 쇼, 앤서니 배스, A.J 콜 등을 매물로 협상을 진행할 가능성이 있다고 내다봤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20-08-27 18:38
   
 
 
Total 38,99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66512
38836 [MLB] 최지만4번 탬파베이 ML역사상 첫 좌타자9명 라인업 (2) 러키가이 09-12 1713
38835 [MLB] 에이스 류 있는 토론토, 누가 막을 수 있나 외신 호평 (3) 러키가이 09-12 2051
38834 [MLB] 야구에서 감독을 왜 매니저(Manager)라 말할까 (5) 러키가이 09-11 1074
38833 [MLB] 美매체의 호평 "NL→AL 류현진, 감탄할만한 성공" (3) 러키가이 09-11 2077
38832 [기타] 9월 12일 독일야구 인터넷 중계 (2) 신비은비 09-09 644
38831 [MLB] (종합) 류 양키스전 직구 평균 구속 143km..시즌 최저 (2) 러키가이 09-08 3555
38830 [잡담] 오늘 아침에 류 경기보는데 시작전 류 표정이~~~ (4) 러키가이 09-08 2661
38829 [잡담] 포수가 리드 이상하게하네 (10) 늑대화남 09-08 2836
38828 [MLB] 류 7월이후 무패-반짝이는 홈 ERA 美베팅사이트 호평 (1) 러키가이 09-07 1566
38827 [MLB] {류현진} 내일 등판에 따른 ERA 테이블 (5) 아리스 09-07 1510
38826 [MLB] 美 RYU 존재감 에이스 그이상 달라진 토론토 대표선수 (2) 러키가이 09-07 2136
38825 [MLB] 美 매체 "PS 진출 노리는 토론토, 류현진 활약 결정적" (1) 러키가이 09-07 1135
38824 [MLB] (현지해설) 류 3승! feat.토론토 가장 (6) 러키가이 09-07 2522
38823 [MLB] MLB.com 추신수 05호 홈런 영상 (2) 진빠 09-06 1865
38822 [KBO] 엘지펜인데요 방금 롯데 유니폼 보고 배에 우유 쏟은… (1) 빅터리 09-06 972
38821 [MLB] 토론토는 한화 이상을 보여주네요. (2) 사이공 09-06 1165
38820 [MLB] (류현진) 어플카메라로 확 바뀐 조미예 기자 ㅋㅋ (4) 러키가이 09-06 2390
38819 [MLB] 류현진에 대한 현지 평가! 국뽕에 살살 녹는다 러키가이 09-06 2139
38818 [MLB] 美SI 류&김 주목 "RYU-광고만큼 훌륭 KK 최저 ERA (1) 러키가이 09-05 1310
38817 [MLB] 류 TOR 역사상 3위 기록.. 로켓 이어 2번째 대업 (1) 러키가이 09-05 1121
38816 [MLB] 오오..류현진 방어율 재 수정 되었네요 굿굿 (3) 늑돌이 09-05 1830
38815 [MLB] 다르빗슈 이러다 사이영상 받을듯.. (11) 순헌철고순 09-05 2503
38814 [MLB] 유튭 추신수 04호 홈런 영상 및 하일라이트 (2) 진빠 09-05 1351
38813 [MLB] 류, 볼티모어전 나머지 실점도 비자책 인정..ERA 2.51 (12) 러키가이 09-05 2209
38812 [기타] 바하마 출신의 메이저리거를 알아보자. 신비은비 09-05 456
38811 [MLB] MLB 역사상 첫 진기록.. '충격 데뷔' 김광현 (8) 러키가이 09-04 3070
38810 [MLB] MLB.com "류 대성공"..FA계약 톱10 중간평가 (4) 러키가이 09-04 2608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