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20-08-27 15:15
[MLB] 류 영입 포기 텍사스의 패착, FA·트레이드 모두 실패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2,013  


류현진 영입 포기한 텍사스의 패착, FA·트레이드 모두 실패


[사진] 류현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이상학 기자] 트레이드도, FA 영입도 모두 실패로 돌아갔다. 지난 겨울 FA 류현진(토론토) 영입을 포기한 텍사스 레인저스의 패착이 참혹한 결과로 이어지고 있다. 

텍사스는 26일(이하 한국시간)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전에서 3-10 완패를 당했다. 선발투수 카일 깁슨이 6⅓이닝을 던졌지만, 6피안타(2피홈런) 2볼넷 6탈삼진 7실점으로 무너지며 패전투수가 됐다. 

지난해 11월 FA 자격을 얻어 텍사스와 3년 2800만 달러에 계약한 깁슨은 올 시즌 6경기에서 1승3패 평균자책점 5.73으로 부진하다. 앞서 3년간 미네소타 트윈스에서 3년 연속 두 자릿수 승수를 올렸으나 올해 하락세가 뚜렷하다. 

깁슨에 이어 FA 시장에서 데려온 선발투수 조던 라일스는 더 심각하다. 2년 1600만 달러에 텍사스와 계약한 라일스는 올 시즌 6경기에서 1승3패 평균자책점 9.25로 난타당하고 있다. 한 번도 6이닝 이상 던지지 못할 만큼 선발투수로는 낙제다. 

지난 겨울 텍사스는 류현진에게 관심을 가진 팀 중 하나로 알려졌다. 같은 한국인 선수 추신수가 팀에 류현진 영입을 건의하기도 했다. 그러나 텍사스는 결국 지갑을 열지 않았다. 류현진에게 큰돈을 쓰지 않고 준척급 FA 깁슨과 라일리로 보강 전략을 바꿨다. 

[사진] 조던 라일스(왼쪽)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존 다니엘스 텍사스 단장의 야심작은 FA가 아닌 트레이드였다. 2014, 2017년 아메리칸리그 사이영상에 빛나는 클리블랜드 인디언스 특급 투수 코리 클루버를 지난해 12월 트레이드로 영입한 것이다. 당시 다니엘스 단장은 “선발진이 잘 구성됐다. 충분한 실적과 경력이 있는 선수들이다”고 자신했다. 

그러나 클루버는 지난달 27일 텍사스 데뷔전에서 1이닝 만에 어깨 통증으로 강판됐고, 검사 결과 근육 파열 진단을 받았다. 수술이 필요한 부상은 아니지만 회복에만 최소 4주가 걸려 사실상 시즌 아웃됐다. 지금까지 어깨나 팔꿈치 부상이 없었기에 예측 범주를 벗어난 불운이긴 하다. 

그 결과 텍사스는 팀 평균자책점 전체 26위(5.25)로 처지며 마운드가 무너졌다. 에이스 랜스 린이 7경기 4승 평균자책점 1.59로 고군분투하고 있지만 지난해 최고 시즌을 보낸 마이크 마이너도 6경기 5패 평균자책점 6.75로 부진하다. 5선발인 유망주 콜비 알라드도 4경기 2패 평균자책점 7.82로 성장통을 겪고 있다. 

FA 영입과 트레이드 실패 속에 텍사스는 11승18패, 리그 전체 승률 27위(.379)에 그치고 있다. 최근 10경기 1승9패로 추락이 가속화되고 있다. 결과론이지만 류현진을 데려왔다면 이보다 처참한 성적은 아니었을 것이다. 류현진은 올 시즌 6경기에서 2승1패 평균자책점 3.19로 분전하며 토론토 블루제이스를 5할 승률(14승14패), 아메리칸리그 전체 8위로 가을야구 추격권에 올려놓았다. /waw@osen.co.kr

[사진] 코리 클루버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20-08-27 15:15
   
하얀그리움 20-08-27 15:34
   
추와 함께 있는 그림도 좋았을텐데 아쉽네요
왜안돼 20-08-27 17:06
   
추신수 보면 다시 대형 fa 한국선수 영입하기 힘들었겠죠
진빠 20-08-27 17:49
   
텍사스가 작은 시장도 아닌데

왜들 그러나 몰러.
 
 
Total 6,21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5973 [MLB] 美 RYU 존재감 에이스 그이상 달라진 토론토 대표선수 (2) 러키가이 09-07 2233
5972 [MLB] 美 매체 "PS 진출 노리는 토론토, 류현진 활약 결정적" (1) 러키가이 09-07 1218
5971 [MLB] (현지해설) 류 3승! feat.토론토 가장 (6) 러키가이 09-07 2627
5970 [MLB] MLB.com 추신수 05호 홈런 영상 (2) 진빠 09-06 1939
5969 [MLB] 토론토는 한화 이상을 보여주네요. (2) 사이공 09-06 1235
5968 [MLB] (류현진) 어플카메라로 확 바뀐 조미예 기자 ㅋㅋ (4) 러키가이 09-06 2456
5967 [MLB] 류현진에 대한 현지 평가! 국뽕에 살살 녹는다 러키가이 09-06 2202
5966 [MLB] 美SI 류&김 주목 "RYU-광고만큼 훌륭 KK 최저 ERA (1) 러키가이 09-05 1373
5965 [MLB] 류 TOR 역사상 3위 기록.. 로켓 이어 2번째 대업 (1) 러키가이 09-05 1180
5964 [MLB] 오오..류현진 방어율 재 수정 되었네요 굿굿 (3) 늑돌이 09-05 1893
5963 [MLB] 다르빗슈 이러다 사이영상 받을듯.. (11) 순헌철고순 09-05 2581
5962 [MLB] 유튭 추신수 04호 홈런 영상 및 하일라이트 (2) 진빠 09-05 1411
5961 [MLB] 류, 볼티모어전 나머지 실점도 비자책 인정..ERA 2.51 (12) 러키가이 09-05 2272
5960 [MLB] MLB 역사상 첫 진기록.. '충격 데뷔' 김광현 (8) 러키가이 09-04 3155
5959 [MLB] MLB.com "류 대성공"..FA계약 톱10 중간평가 (4) 러키가이 09-04 2665
5958 [MLB] 조미예 토론토 클럽 하우스에서 벌어진 일 복명복창 (5) 러키가이 09-04 2378
5957 [MLB] 외신 "난장판을 청소하는 에이스" 토론토의 류! 러키가이 09-04 1610
5956 [MLB] 토론토 팬들이 현진이기 이팀 싫어 할까봐서 걱정 무… (4) 신서로77 09-03 3991
5955 [MLB] TOR 류 계약 안했다면? PS 경쟁 못했다" 美 언론 (7) 러키가이 09-03 3841
5954 [MLB] 류현진을 향한 현지 반응들.zip 월드클라쓰 이유 러키가이 09-03 3633
5953 [MLB] TOR 트위터 "RYU 108km 커브, 아름답지 않나요?" (3) 러키가이 09-03 3351
5952 [MLB] 67마일 훅' MLB도 인상 깊었던 류현진 슬로우 커브 (3) 러키가이 09-03 2311
5951 [MLB] 최약체 구종인줄 알았던 커브 류의 필살기였다 (4) 러키가이 09-03 1677
5950 [MLB] 파이브 피치, 분석과 연구도 소용없는 류의 매력 (3) 러키가이 09-03 1410
5949 [MLB] 류현진 왜 이적한거에요? (12) 토트트 09-03 2341
5948 [MLB] 옛 사령탑 매팅리도 인정 "류 이해해도 공략 힘들어" (2) 러키가이 09-03 1656
5947 [MLB] 9이닝당 10.05..류, MLB 데뷔 후 가장 높은 탈삼진율 (3) 러키가이 09-03 194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