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20-08-27 15:15
[MLB] 류 영입 포기 텍사스의 패착, FA·트레이드 모두 실패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1,964  


류현진 영입 포기한 텍사스의 패착, FA·트레이드 모두 실패


[사진] 류현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이상학 기자] 트레이드도, FA 영입도 모두 실패로 돌아갔다. 지난 겨울 FA 류현진(토론토) 영입을 포기한 텍사스 레인저스의 패착이 참혹한 결과로 이어지고 있다. 

텍사스는 26일(이하 한국시간)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전에서 3-10 완패를 당했다. 선발투수 카일 깁슨이 6⅓이닝을 던졌지만, 6피안타(2피홈런) 2볼넷 6탈삼진 7실점으로 무너지며 패전투수가 됐다. 

지난해 11월 FA 자격을 얻어 텍사스와 3년 2800만 달러에 계약한 깁슨은 올 시즌 6경기에서 1승3패 평균자책점 5.73으로 부진하다. 앞서 3년간 미네소타 트윈스에서 3년 연속 두 자릿수 승수를 올렸으나 올해 하락세가 뚜렷하다. 

깁슨에 이어 FA 시장에서 데려온 선발투수 조던 라일스는 더 심각하다. 2년 1600만 달러에 텍사스와 계약한 라일스는 올 시즌 6경기에서 1승3패 평균자책점 9.25로 난타당하고 있다. 한 번도 6이닝 이상 던지지 못할 만큼 선발투수로는 낙제다. 

지난 겨울 텍사스는 류현진에게 관심을 가진 팀 중 하나로 알려졌다. 같은 한국인 선수 추신수가 팀에 류현진 영입을 건의하기도 했다. 그러나 텍사스는 결국 지갑을 열지 않았다. 류현진에게 큰돈을 쓰지 않고 준척급 FA 깁슨과 라일리로 보강 전략을 바꿨다. 

[사진] 조던 라일스(왼쪽)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존 다니엘스 텍사스 단장의 야심작은 FA가 아닌 트레이드였다. 2014, 2017년 아메리칸리그 사이영상에 빛나는 클리블랜드 인디언스 특급 투수 코리 클루버를 지난해 12월 트레이드로 영입한 것이다. 당시 다니엘스 단장은 “선발진이 잘 구성됐다. 충분한 실적과 경력이 있는 선수들이다”고 자신했다. 

그러나 클루버는 지난달 27일 텍사스 데뷔전에서 1이닝 만에 어깨 통증으로 강판됐고, 검사 결과 근육 파열 진단을 받았다. 수술이 필요한 부상은 아니지만 회복에만 최소 4주가 걸려 사실상 시즌 아웃됐다. 지금까지 어깨나 팔꿈치 부상이 없었기에 예측 범주를 벗어난 불운이긴 하다. 

그 결과 텍사스는 팀 평균자책점 전체 26위(5.25)로 처지며 마운드가 무너졌다. 에이스 랜스 린이 7경기 4승 평균자책점 1.59로 고군분투하고 있지만 지난해 최고 시즌을 보낸 마이크 마이너도 6경기 5패 평균자책점 6.75로 부진하다. 5선발인 유망주 콜비 알라드도 4경기 2패 평균자책점 7.82로 성장통을 겪고 있다. 

FA 영입과 트레이드 실패 속에 텍사스는 11승18패, 리그 전체 승률 27위(.379)에 그치고 있다. 최근 10경기 1승9패로 추락이 가속화되고 있다. 결과론이지만 류현진을 데려왔다면 이보다 처참한 성적은 아니었을 것이다. 류현진은 올 시즌 6경기에서 2승1패 평균자책점 3.19로 분전하며 토론토 블루제이스를 5할 승률(14승14패), 아메리칸리그 전체 8위로 가을야구 추격권에 올려놓았다. /waw@osen.co.kr

[사진] 코리 클루버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20-08-27 15:15
   
하얀그리움 20-08-27 15:34
   
추와 함께 있는 그림도 좋았을텐데 아쉽네요
왜안돼 20-08-27 17:06
   
추신수 보면 다시 대형 fa 한국선수 영입하기 힘들었겠죠
진빠 20-08-27 17:49
   
텍사스가 작은 시장도 아닌데

왜들 그러나 몰러.
 
 
Total 39,02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66840
38867 [MLB] {류현진} 내일 등판에 따른 ERA 테이블 (1) 아리스 09-19 1352
38866 [MLB] 오타니, 4G 연속 결장... 日언론 "사실상 전력외" (17) 루빈이 09-19 2689
38865 [KBO] 사이클링히트 (2) llllllllll 09-18 1056
38864 [기타] 폴란드 야구리그 Barons Wrocław 우승 신비은비 09-17 482
38863 [MLB] Stolen Base'를 왜 '도루(盜壘)'라고 말할까 (6) 러키가이 09-17 936
38862 [잡담] 추신수 나이도 벌써 38살이네요...완전 노장... (6) 스컬리더 09-17 1820
38861 [MLB] 류-김 극찬 美 "한국 팬들, 활약보며 황홀감 느낄 것" (2) 러키가이 09-16 3598
38860 [MLB] 김광현의 평균자책점 0.63, 이래도 '행운'인 가 (1) 빠수리 09-16 2813
38859 [MLB] (현지해설) 감정을 읽어낼 수 없는 선수입니다' … 러키가이 09-16 2865
38858 [MLB] [현지언론] MLB.com... 김광현을 집중 조명하다! (2) 러키가이 09-16 2434
38857 [기타] [유럽야구뉴스] 리투아니아 야구리그 Utena Titanai 우승 신비은비 09-15 289
38856 [MLB] 현지에서 김광현 KK라고 불르는 이유가 설마 (9) 조니조니뎁 09-15 2596
38855 [기타] 9월 11일 독일야구리그 하이라이트. 신비은비 09-15 301
38854 [MLB] 오늘 시즌이 끝난다면..ML 가을야구 대진표는 이렇습… (1) 러키가이 09-15 1353
38853 [MLB] Rookie of the Year?" 김, 메이저리그 역사를 다시썼다 (2) 러키가이 09-15 1739
38852 [MLB] 다져쓰는 역시 돌버츠 감독이 문제네요.. (4) 쟈이쟈이 09-15 2287
38851 [MLB] MLB.com 김광현 오늘자 피칭 하일라이트. (3) 진빠 09-15 4214
38850 [MLB] 김광현 사이영 주기 싫어서 일까요? (15) 비전 09-15 4778
38849 [MLB] 김광현 대단합니다. (1) 토왜참살 09-15 2301
38848 [MLB] {김광현} 내일 등판에 따른 ERA 테이블 (2) 아리스 09-14 2408
38847 [MLB] 류현진 아메리칸 리그 평균자책점 순위 (변동) (2) 러키가이 09-14 2767
38846 [MLB] 조미예 이런대우 처음 토론토가 에이스 류 대하는법 (1) 러키가이 09-14 2061
38845 [MLB] MLB.com 류현진 04승 하일라이트 영상 (2) 진빠 09-14 1407
38844 [MLB] 우리 에이스 대단" 반가움 나타낸 토론토 SNS (1) 러키가이 09-14 2886
38843 [MLB] MLB.com "류 최고, 안타 8개 내줘도 경기 통제" (1) 러키가이 09-14 2298
38842 [MLB] '체인지업 15%' 류, 주 무기 버려도 6이닝 1실점 (1) 러키가이 09-14 1367
38841 [MLB] 류4승 6이닝1실점 7K 하이라이트 vs 뉴욕 메츠 (3) 러키가이 09-14 239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