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20-08-24 12:42
[MLB] [gif] 86km 던지고, 마운드 뒤에 앉고..괴짜 그레인키 출현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1,748  



[MLB gif] '86km 공 던지고, 마운드 뒤에 앉고'..괴짜 그레인키 출현


마운드 뒤편에 앉은 잭 그레인키(사진=샌디에이고 유니언-트리뷴 트위터)
 
[엠스플뉴스] 
 
잭 그레인키(36·휴스턴 애스트로스)가 '괴짜'다운 면모를 드러내며 이목을 끌었다.
 
그레인키는 8월 24일(이하 한국시간) 펫코 파크에서 열린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의 경기에 선발 등판해 6이닝 4피안타 2볼넷 3실점으로 호투했다. 4경기 연속 퀄리티스타트를 기록한 그레인키는 3-3 상황에서 마운드를 내려오며 승리와는 인연이 없었다.
 
사인을 보내는 잭 그레인키(출처=롭 프리드먼 트위터)
 
이날 경기에서 팀은 패했지만, 그레인키는 많은 주목을 받았다. 3회말 2사에서 그레인키는 1-1 볼카운트 이후 3구째로 53.5마일(약 86㎞) 커브를 던졌다. 이 초슬로우 커브는 정확히 스트라이크 존에 형성됐다. 이후 그레인키는 89.4마일(144㎞) 패스트볼을 던져 루킹 삼진을 잡아냈다. 변칙적인 볼배합으로 그리샴을 처리했다. 
 
초슬로우 커브를 던진 잭 그레인키(출처=롭 프리드먼 트위터)
 
더구나 그레인키는 4회말 진행 도중 독특한 행동을 보여줬다. 구장 직원들이 마운드 정리를 위해 모여서 재정비를 하는 와중에 그레인키는 뒤편에 다리를 꼬고 앉아 그 장면을 지켜보았다. 
 
앉아서 휴식을 취하는 잭 그레인키(출처=롭 프리드먼 트위터)
 
보통 투수들이 가볍게 투구를 하거나 서서 휴식을 취하는 것에 비해 그레인키는 편안하게 앉아서 휴식을 누렸다. 그레인키의 괴짜스러운 면을 확인할 수 있었다.
 
올 시즌 그레인키의 기행은 이뿐만이 아니다. 그레인키는 지난 8일 선발 등판을 마친 뒤 더그아웃에 머물지 않고 홀로 관중석에 앉아 경기를 지켜보았고 지난 13일에는 마운드에서 육성으로 포수에게 사인을 전달하는 장면을 연출했다. '괴짜'라는 별칭이 어울리는 행보를 보여주고 있는 그레인키가 또 어떤 이슈를 생성하여 팬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지 궁금하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20-08-24 17:54
   
 
 
Total 6,20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5957 [MLB] 김하성 1타점 적시타 (1) 사이공 04-04 714
5956 [MLB] 돗자리 깔고 앉은 그레인키 "세상 혼자 사는 듯" (2) 러키가이 04-04 1426
5955 [MLB] [류현진 현지해설] 양키스 개막전 현지 중계진 반응! 러키가이 04-03 1690
5954 [MLB] 야구는 구라다 (3) 러키가이 04-03 579
5953 [MLB] 설마 최지만이가 쯔쯔고에게 밀린건가요? (3) 밀리타 04-02 2157
5952 [MLB] '괴짜 노장' 그레인키, 홀로 완벽했다 (3) 러키가이 04-02 1430
5951 [MLB] [피칭영상] '한국 최초 3년 연속 ML 개막 선발' … MLB하이랏 04-02 1382
5950 [MLB] 양현종은 무조건 메이져 올라가겠네요. (5) 호랭이님 04-02 1856
5949 [MLB] 류·콜은 잘 던졌네..개막전 에이스들 대거 부진 (1) 러키가이 04-02 1291
5948 [MLB] MLB.com 류현진 첫경기 삼진 하일라이트 (6) 진빠 04-02 1589
5947 [MLB] 일문일답] 선발 류현진 "야수도 불펜도 100점 내 투구… (1) 러키가이 04-02 1169
5946 [MLB] 팔색조 류현진 MLB 최고 투수 게릿 콜한테도 안 밀렸… (3) 러키가이 04-02 1031
5945 [MLB] 류현진 호투에 신난 토론토 "우리 에이스, 견고했어" (2) 러키가이 04-02 1607
5944 [MLB] 류 호투+그리칙 결승타 토론토 개막전 양키스 1점차 … (1) 러키가이 04-02 583
5943 [MLB] 박수 받은 류현진, 분노한 게릿 콜..무승부에도 극과 … (2) 러키가이 04-02 1123
5942 [MLB] 실투는 아쉬웠지만..1년 전과 달랐던 류현진의 개막… (1) 러키가이 04-02 640
5941 [MLB] 스포ㅇㅇ 이 매국노 돈에 미친종자들 (6) 카카로니 04-02 854
5940 [MLB] ㅋㅋㅋㅋ나이서 욕받이 모면성공 카카로니 04-02 353
5939 [MLB] 5 1/3 2실점.. (2) andyou 04-02 692
5938 [MLB] 앙 고로띠~~2:2 토론토 동점 카카로니 04-02 292
5937 [MLB] 피홈런..ㅠ.ㅠ andyou 04-02 430
5936 [MLB] 악! 카카로니 04-02 226
5935 [MLB] 류현진 지금까지는 정말 좋네요.. andyou 04-02 352
5934 [MLB] 류현진 중계 새벽 2시인데 유료중계인가요? (5) 아키라짱 04-01 2318
5933 [MLB] "류현진이 4등급이라고?" 美 전문매체 선발 랭킹에 팬… (9) 러키가이 04-01 1998
5932 [MLB] '5G 타율 3할, 출루율 4할' 김하성, 적응기 끝이… (2) 흩어진낙엽 03-30 1270
5931 [MLB] 야구는 구라다 / 류현진 vs 하퍼 1.3㎏ 배트의 괴력 (1) 러키가이 03-29 85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