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20-05-01 19:06
[MLB] 류 홈런 농담이 실제로..가장 특별했던 순간 캐스터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3,149  

"류현진 홈런, 농담이 실제로..가장 특별했던 순간" 다저스 캐스터


[OSEN=LA(미국 캘리포니아주),박준형 기자] 류현진이 동점 솔로 홈런을 치고 있다. / soul1014@osen.co.kr

[OSEN=이상학 기자] LA 다저스 전담 캐스터가 꼽은 최고의 순간은 ‘베이브 류스’ 류현진(33.토론토)의 홈런이었다.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MLB.com’은 30일(이하 한국시간) 다저스 중계 채널 스포츠넷 LA의 캐스터인 조 데이비스(33)가 꼽은 최고의 순간을 전했다. 데이비스는 지난 2017년부터 빈 스컬리의 후임으로 다저스 중계를 전담하고 있다. 

데이비스는 다저스에서 2017~2018년 2년 연속 월드시리즈를 중계했고, 2018년 5월 멕시코에서 팀 노히터 경기 마이크도 잡았다. 이 기간 급성장한 코디 벨린저의 활약도 생생하게 전했지만 그가 꼽은 가장 기억에 남는 순간은 지난해 류현진의 홈런이었다. 

MLB.com은 ‘데이비스의 기억에 가장 남는 콜은 다저스가 시즌 100승째를 거둔 지난해 9월23일 콜로라도 로키스전이다. MVP로 도약한 벨린저의 시즌 두 번째 만루 홈런이 있었지만, 데이비스가 기억하는 콜은 5회 안토니오 센자텔라의 강속구를 받아친 류현진의 배트 플립과 메이저리그 데뷔 첫 홈런이었다’고 설명했다. 당시 류현진은 0-1로 뒤진 5회말 선두타자로 나와 중월 솔로 홈런을 터뜨렸다. 

데이비스는 “지난 몇 년간 믿을 수 없는 순간들이 정말 많았지만 가장 특별하고 재미있었던 것은 류현진의 홈런이었다”며 “화려한 콜은 아니었지만 (해설가) 오렐 허샤이저와 시즌 내내 농담으로 류현진 홈런을 얘기했다. 류현진이 홈런 하나는 칠 것이라고 예상했다. 타격 연습에서 그의 스윙을 보면서 농담을 하고는 했는데 실제로 그런 일이 일어났다”고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했다. 

[OSEN=LA(미국 캘리포니아주),박준형 기자]5회말 선두타자로 나선 류현진이 동점 솔로 홈런을 치고 있다. / soul1014@osen.co.kr

이어 데이비스는 류현진 홈런 순간을 떠올리며 “허샤이저와 둘 다 일어서서 하이파이브를 한 것은 그때 뿐이다. 실제로 그런 일이 일어난 것에 믿을 수 없었다”며 “매일 타격 훈련을 보는 사람들이라면 그의 거대한 스윙을 볼 수 있었다. 홈런을 때릴 수 있는 능력이 있다고 생각했지만 실제 홈런을 치기 전까지 얼마나 믿었는지는 모르겠다”고 돌아봤다. 

류현진은 이에 앞서 5월26일 피츠버그 파이어리츠전 원정경기에서 담장을 때리는 홈런성 2루타를 터뜨린 바 있다. 당시 스포츠넷 LA가 아닌 폭스스포츠 전국중계를 했던 데이비스는 “타구가 넘어가지 않아 기뻤다”며 “허샤이저와 함께 방송하지 않았더라면 (류현진의 홈런도) 그 정도로 특별하진 않았을 것이다. 정말 시즌 내내 허샤이저와 류현진의 홈런에 대해 농담을 나눴다”고 덧붙였다. 

다저스 시절 류현진은 경기 전 타격 훈련 때마다 큼지막한 타구를 날리며 ‘거포’ 본능을 뽐냈다. 그의 평소 모습을 자주 본 다저스 중계진이 농담처럼 말한 게 실제로 일어나면서 몹시 흥분했다. 다저스 레전드 투수 출신인 허샤이저는 4일 뒤 다저스 분장 파티 때 류현진의 별명 ‘베이브 류’에 맞춰 아기 얼굴 마스크, 기저귀를 차고 99번 유니폼을 입은 채 배트를 든 모습으로 분장해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waw@osen.co.kr

[OSEN=LA(미국 캘리포니아주),박준형 기자]경기종료 후 인터뷰에서 류현진이 홈런볼을 가지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20-05-01 19:06
   
지팡이천사 20-05-02 01:45
   
 
 
Total 6,18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6185 [MLB] [MLB클래식] 비운의 천재, 마이애미 에이스 호세 페르… MLB하이랏 05-27 440
6184 [MLB] [MLB클래식] "명예의 전당 확정적" 사바시아 BOS 8이닝 … MLB하이랏 05-24 736
6183 [MLB] 이게 야구.gif (3) 러키가이 05-23 3385
6182 [MLB] [MLB클래식] 폭포수 커브의 주인공 '배리지토' … (1) MLB하이랏 05-22 1209
6181 [MLB] 류현진♥배지현 부부, 17일 득녀 "산모·아이 모두 건… (6) MR100 05-19 2840
6180 [MLB] [MLB클래식] 너클볼러 'R.A 디키' 8이닝 11삼진 … (1) MLB하이랏 05-17 877
6179 [MLB] [MLB 클래식] 박찬호 에인절스 전 5.2이닝 4삼진 3실점 … MLB하이랏 05-15 918
6178 [MLB] [MLB클래식]]사이영 수상자 "카이클" 9이닝 12삼진 완… MLB하이랏 05-14 1374
6177 [MLB] 한국야구사 처음 류-추 동반 '팀 최고 연봉자' (1) 러키가이 05-12 1389
6176 [MLB] 메이저리그 7월4일 재개 (10) TTTTTTT 05-12 2321
6175 [MLB] [MLB 클래식] 신시내티 "쟈니 쿠에토" 9이닝 12K 완봉승 MLB하이랏 05-10 1399
6174 [MLB] [MLB클래식] 패드로 마르티네즈 양키스전 9이닝 17K MLB하이랏 05-06 829
6173 [MLB] 미국 ESPN KBO 빠던 분석, 미국서 인기팀 NC 다이노스 (1) 러키가이 05-06 4030
6172 [MLB] KBO리그 생중계 ESPN, 간판 캐스터-해설위원 대거 투입… (2) 러키가이 05-05 2731
6171 [MLB] KBO리그, 美 스포츠뉴스 사이트 메인 장식 '세상이… (1) 러키가이 05-05 2537
6170 [MLB] "집에서 KBO 생중계 합니다" 흥분한 ESPN 베테랑 캐스터 (3) 러키가이 05-05 3033
6169 [MLB] 야후스포츠 "메이저리그, KBO리그 개막서 배워야 한다 (1) 러키가이 05-03 1983
6168 [MLB] 류 홈런 농담이 실제로..가장 특별했던 순간 캐스터 (2) 러키가이 05-01 3150
6167 [MLB] [야구는 구라다] 5월, 류현진이 매덕스를 소환한 달 (1) 러키가이 05-01 729
6166 [MLB] 미국 ESPN, 한국 프로야구 중계할 듯.."협상 성사 직전" (9) 러키가이 04-27 3013
6165 [MLB] 美 언론 "추신수, 완벽한 타격 기술 보유자" 극찬 (19) 러키가이 04-26 3143
6164 [MLB] 알고보니 개쓰레기? (2) 스랜트 04-25 2276
6163 [MLB] 개막도 안한 ML 야구장, 주차장은 자동차로 가득? (2) 러키가이 04-16 3606
6162 [MLB] 류 우리와 잘 맞는다! TOR 사장이 직접 말한 승부수 배… (2) 러키가이 04-12 2263
6161 [MLB] MLB.com "류 광고의 왕..커쇼 대역 라면광고 최고" (3) 러키가이 04-10 2745
6160 [MLB] 기상천외 거리두기 훈련..SUV 끌기에 막대기 타격훈련 (1) 러키가이 04-08 2428
6159 [MLB] [미국 매체보도] ‘한국에서 해답를 찾자’미국 매체… 러키가이 04-08 2617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