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20-01-12 06:02
[MLB] 텍사스 훈련장에 등장한 강정호, 추신수와 한솥밥 먹나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2,392  


텍사스 훈련장에 등장한 강정호, 추신수와 한솥밥 먹나


[OSEN=알링턴(미국 텍사스주), 이상학 기자] 2016년 강정호-추신수 /youngrae@osen.co.kr

[OSEN=이상학 기자] FA 신분 강정호(33)가 텍사스 레인저스에서 추신수(38)와 한 팀을 이룰까. 

강정호는 11일(이하 한국시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훈련 영상을 올렸다. 실내 훈련장에서 가볍게 티배팅하는 모습을 찍었다. 영상 외에 별도의 글은 없다. 야구공과 팔근육 이모티콘을 달아 훈련 중인 근황을 전했다. 

영상에서 주목할 부분은 장소다. 강정호가 훈련한 곳은 텍사스주 댈러스에 위치한 레인저스 구단 유스아카데미 실내 훈련장으로 겨울에 텍사스 선수들이 개인 훈련을 하는 곳이다. 티배팅하는 강정호의 영상 뒤편을 보면 텍사스 선수들의 사진, 홈구장 ‘글로브 라이프’ 문구가 적힌 현수막이 걸려있다. 텍사스 구단 로고도 반쯤 나타나 있다. 

[사진] 강정호가 11일 공개한 훈련 영상 캡처

지난해 8월 피츠버그 파이어리츠에서 방출된 강정호는 같은 달 밀워키 브루어스와 마이너 팀에서 훈련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밀워키와 리그 계약을 앞두고 있었으나 비자 문제로 불발됐고, 이후 새로운 팀과 관련한 흔한 루머도 없다. 어느덧 스프링캠프도 한 달여 앞으로 다가왔다. 텍사스 훈련장에 모습을 드러낸 것이 계약을 의미하는 건 아니지만 충분히 기대를 갖게 만든다. 

텍사스는 3루 핫코너가 약점이다. 지난 2018년을 끝으로 애드리안 벨트레가 은퇴했고, 지난해 확실한 주전 3루수 없이 치렀다. 아스드루발 카브레라, 로건 포사이드, 아이재아 키너-팔레파 등이 번갈아가며 3루를 맡았지만 벨트레의 공백을 메우지 못했다. 

현재도 3루수 자원은 키너-팔레파, 닉 솔락 정도뿐이다. FA 시장에서 특급 3루수 조쉬 도널드슨 영입을 노리고 있지만 뚜렷한 진척이 없다. 지난 2015~2016년 피츠버그에서 2년간 주전 3루수로 활약한 강정호를 뎁스 보강용으로 데려올 가능성은 충분하다. 

만약 강정호가 텍사스 유니폼을 입는다면 같은 한국인 선수 추신수와도 한솥밥을 먹을 수 있다. 지금까지 한국인 타자 2명이 메이저리그에서 같은 팀을 이룬 적은 없었다. 박찬호부터 한국인 선수와 인연이 남다른 텍사스가 강정호에게도 기회를 줄지 주목된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20-01-12 06:03
   
왜안돼 20-01-12 07:37
   
작년에 밀워키랑도 비자 문제때문에 계약 못하지 않았나요

강정호는 실력보다도 비자 문제가 결국 발목잡아 미국은 쉽지 않겠네요
아모르 20-01-12 08:31
   
미국시민권자랑  결혼하지않았나요?  그럼 비자문제는 없을거에요
 
 
Total 38,44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58367
38446 [MLB] '미네소타 데뷔전' 마에다 켄타, 시범경기 첫 … MLB하이랏 02-25 576
38445 [MLB] [야구는 구라다] 32세 루키를 향한 몰리나의 쓰담쓰담 (1) 러키가이 02-24 857
38444 [MLB] Felix Hernandez's Braves debut MLB하이랏 02-23 417
38443 [MLB] '별명대로 KK' 김광현,'완벽했던 MLB 첫 등… (3) MLB하이랏 02-23 1308
38442 [MLB] KBO 출신 주요 투수 MLB 시범경기 데뷔전 성적 (2) 러키가이 02-23 665
38441 [MLB] MLB.com 김광현 첫 피칭 영상 (4) 진빠 02-23 785
38440 [잡담] 김광현 1이닝 2k (1) akaJD 02-23 517
38439 [MLB] 최악의 데뷔시즌 "기쿠치 유세이" 삼진모음 MLB하이랏 02-22 1132
38438 [MLB] 美칼럼니스트 "류 2년간 최고투수.. 8000만도 싸다" (4) 러키가이 02-21 2870
38437 [MLB] "쟤가 ERA 1위래" 류, 토론토 훈련장서 경외의 대상 (4) 러키가이 02-20 3141
38436 [기타] 2019년 유럽야구구단 TOP 50 (2) 신비은비 02-19 1133
38435 [MLB] [구라다] 토론토 에이스..류, (영화주인공 같은) 할 선… 러키가이 02-18 2068
38434 [KBO] "ML 진출 전보다 팔꿈치 상태 더 좋다" 오승환의 이유… ppoo1313 02-18 1280
38433 [KBO] 경쟁 열기 후끈한 한화 4·5선발, 누가 주인 될까? ppoo1313 02-18 294
38432 [KBO] 두산베어스 vs 호주 국가대표 (2) ByuL9 02-17 1614
38431 [MLB] 차세대 사이영 후보 "마이크 소로카" 19시즌 삼진 모… (1) MLB하이랏 02-15 1866
38430 [MLB] 아시아 최다승기록 깨는거 가능할지 (2) 더러운퍼기 02-14 1981
38429 [MLB] [조미예] 류 불펜 피칭 본 김선우 위원 감탄 "역시" (4) 러키가이 02-14 2513
38428 [MLB] 김광현 세인트루이스 첫 불펜피칭 직캠 | 이현우 (1) 진빠 02-13 2028
38427 [MLB] 토론토 투수코치 "류 가까이서 보다니..체인지업 기… (3) 러키가이 02-12 4757
38426 [KBO] KBO 10구단 재무현황과 계열사 의존도.jpg (8) 신비은비 02-11 2791
38425 [MLB] [LAD] 아직은 건재한 클레이튼 커쇼 19시즌 삼진 모음 (2) MLB하이랏 02-08 2233
38424 [MLB] MLB.com "류현진 계약 후 토론토는 황홀.. 한계 없다" (5) 러키가이 02-07 4053
38423 [MLB] 류현진 기대하는 토론토감독 "우리는 에이스를 가졌… yj콜 02-07 1896
38422 [MLB] 아싸 토론토, 류현진 영입으로 '인싸' 되나 (1) 러키가이 02-07 1535
38421 [MLB] 마에다 해방되었네요. (2) 쥐로군 02-05 4746
38420 [MLB] 美매체 "류, 과소평가 말라..최고의 선발투수 중 한명 (5) 러키가이 02-05 3567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