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20-01-11 03:53
[MLB] 류 공던지기와 피칭 차이 보여준 상징적 투수 극찬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1,837  


"류현진, '공 던지기'와 '피칭'의 차이를 보여 준 상징적 투수" 극찬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33·토론토)이 시속 140㎞대 직구로도 세계 최고 타자들을 줄줄이 아웃시킨 비결을 메이저리그 공식 매체 MLB닷컴이 집중 조명했다.

MLB닷컴은 10일(한국시각) '류현진은 어떻게 강속구 없이 사람들을 놀라게 하는가'라는 제하의 기사에서 "류현진의 성공 요인은 구속을 측정하는 스피드 건이 아니라 박스 스코어 안에서 발견할 수 있다"며 "직구와 체인지업의 조화, 새로 추가된 컷패스트볼(커터) 그리고 수비의 도움이 뒷받침됐다"고 평가했다.

이어 류현진의 직구 평균 구속이 시속 90.7마일(약 146㎞)에 그친다는 점을 지적하면서 "이 수치만으로는 선발 로테이션 한 자리를 채우는 여느 투수와 다를 게 없다고 오해할 수밖에 없다"고 짚은 뒤 "그러나 류현진의 기록을 자세히 들여다보면, 공을 '던지는 것(Throwing)'과 '투구하는 것(Pitching)'의 차이가 무엇인지 확실히 보여주는 상징적 왼손 투수라는 것을 알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이 매체는 또 "스탯캐스트에 따르면, 류현진은 지난해 직구와 체인지업을 나란히 27%씩 던지면서 타자들을 괴롭혔다. 직구와 체인지업의 구속 차가 시속 10.7마일(약 17㎞)이라 타자에게는 더 까다로웠다"며 "2017년부터 추가한 커터를 지난 시즌에 19.4%의 비율로 구사하기 시작하면서 움직임이 좋은 커브, 싱킹패스트볼(싱커)과 균형을 이뤘다. 좌타자에게는 직구와 체인지업, 우타자에게는 커터가 주 무기였다"고 분석했다.

새 포수와의 호흡이 류현진의 투구 능력을 더 끌어올릴 것이라고 내다보기도 했다. 이 매체는 "류현진처럼 스트라이크존 전체를 잘 활용하는 투수는 프레이밍을 잘하는 포수와 함께할 때 더 좋은 결과를 얻기 마련"이라며 "토론토에서는 지난해 골드글러브 후보에 올랐던 대니 잰슨과 수비를 잘하는 리즈 맥과이어가 류현진을 도울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배영은 기자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20-01-11 03:53
   
 
 
Total 38,53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59761
38506 [MLB] 김광현 신인왕 후보될까요? 美 칼럼니스트 그렇다 (7) 러키가이 03-11 1651
38505 [MLB] [TOR]`3이닝 1실점` 야마구치의 자신감 "템포 찾았다" (6) MLB하이랏 03-11 1415
38504 [MLB] 투 피치 조롱받던 김광현 커브로 빅리그 홀렸다 (2) 러키가이 03-11 2493
38503 [MLB] [김식] 말하지 않고 보여준다, 류현진 웨이 (1) 러키가이 03-11 1096
38502 [MLB] 에이스 류 존재감 앳킨스 단장 가을야구 가능할 수도 (2) 러키가이 03-11 1082
38501 [MLB] [NYY]'되찾은 컨디션' 3.1이닝 6K 1실점, 게릿 콜 … MLB하이랏 03-11 441
38500 [MLB] 역시 ERA1위!!..4K 무실점 류!..팬들 박수 갈채 보냈다 러키가이 03-11 878
38499 [MLB] 92마일이면 족했다 류현진은 편안했고 팬들은 들떴다 (1) 러키가이 03-10 1281
38498 [MLB] ML도 이건 통한다! 김광현 네차례 등판 증명 세가지 (4) 러키가이 03-10 851
38497 [MLB] [이현우의 MLB+] 타자의 밸런스를 무너뜨리는 류현진 (2) 러키가이 03-10 648
38496 [MLB] [ATL] '킹' 에르난데스 5이닝 6삼진 영상 MLB하이랏 03-10 356
38495 [MLB] (현지해설) 김광현 4K 세인트루이스 중요 전력 (2) 러키가이 03-10 699
38494 [MLB] [조미예] 무계획 경기 류현진, 기립 박수에 엄지 척 (1) 러키가이 03-10 1336
38493 [MLB] (현지해설) 류, 하이라이트 이적후 첫 승리 무실점 (5) 러키가이 03-10 1641
38492 [MLB] 보는 맛 예측불허 류에 감독-주전 포수 '충격' (1) 러키가이 03-10 1242
38491 [MLB] 캐나다 "류, 지난해 NL ERA 리더다웠다" (1) 러키가이 03-10 1153
38490 [MLB] 감독 싱글벙글 RYU 투구 즐거워..성공 이유 알겠다 (1) 러키가이 03-10 1181
38489 [MLB] 美매체들 김광현 활약 집중조명 4G 무실점 인상적 (2) 러키가이 03-10 674
38488 [MLB] 코리안 좌완 류현진-김광현, 나란히 무실점 승리 (1) 러키가이 03-10 328
38487 [MLB] [STL]김광현 3이닝 4탈삼진 풀영상 (1) MLB하이랏 03-10 2449
38486 [MLB] 오늘자 김광현 유튭 3이닝 무실점 (2) 진빠 03-10 573
38485 [MLB] "이게 에이스지.. 류 가져 행복" TOR 감독 함박웃음 (1) 러키가이 03-10 1652
38484 [MLB] [MIN] 마에다 겐타 4이닝 6K 피칭영상 (1) MLB하이랏 03-09 1486
38483 [잡담] [스크린야구]유희관 타격 개쩌네요 JJUN 03-09 671
38482 [WBC] WBC 예선 인터넷 중계. (2) 신비은비 03-09 549
38481 [MLB] 조시 벨 "진저리난다"..류현진..AL 갔다고? 만세~! (1) 러키가이 03-08 2751
38480 [MLB] [LAD] 데이비드 프라이스 3이닝 7K 피칭 영상 MLB하이랏 03-08 59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