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20-01-10 07:47
[MLB] 美칼럼니스트 류 전담 트레이너 김병곤 코치 주목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1,792  


美칼럼니스트, '류현진 전담 트레이너' 김병곤 코치 주목


"다른 토론토 선수들도 돌볼 것"

토론토 블루제이스 류현진. (뉴스1 DB) /뉴스1

(서울=뉴스1) 정명의 기자 = 류현진(33·토론토 블루제이스)의 새로운 '전담 트레이너' 김병곤 코치(48)를 향해 현지 매체에서도 관심을 드러냈다.

미국 온라인 매체 팬사이디드의 칼럼니스트 크리스 핸더슨은 10일(한국시간) '류현진이 토론토에 보너스를 제공한다'라는 제목의 칼럼을 기고했다. '보너스'는 곧 류현진을 전담할 김병곤 코치를 이른다.

김병곤 코치는 LG 트윈스 트레이닝 코치 출신으로 올 시즌 류현진의 전담 트레이너를 맡았다. 2019시즌 류현진의 성공을 이끌었던 김용일(54) 코치가 LG에 복귀하면서 김병곤 코치가 배턴을 이어받았다.

김병곤 코치는 2001년부터 2011년까지 LG에 몸담았고, 이후 건강운동관리센터를 운영하며 개인적으로 활동했다. 2014년 인천아시안게임, 2015년 프리미어12, 2017년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 등 대표팀의 일원으로도 활약했다.

핸더슨은 "새로운 토론토의 에이스가 메디컬 전문가와 동행한다. 이는 토론토에도 나쁘지 않을 것"이라며 "류현진이 고용하는 김병곤 코치는 다른 토론토 선수들도 함께 돌볼 것"이라고 또 다른 칼럼니스트 제이슨 리의 트위터를 인용했다.

이어 핸더슨은 류현진의 부상 이력을 언급하며 "김병곤 코치는 류현진이 건강하게 그라운드에 설 수 있도록 도울 것"이라고 전망했다.

핸더슨이 가장 주목한 점은 김병곤 코치가 토론토의 다른 선수들에게 미칠 영향이다. 그는 "토론토는 지난 몇 시즌 동안 선수들의 부상을 다루는 데 어려움을 겪었으며 수석 트레이너를 교체하기도 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류현진은 지난 시즌 건강했고, 믿을 수 없을만큼 효과적인 투구를 했다"며 "이런 점을 고려할 때 류현진은 자신을 위한 시스템을 찾았다고 볼 수 있다. 또한 팀의 새 에이스를 맡고 있는 김병곤 코치가 토론토의 훈련 스태프에 포함되는 것도 어렵지 않을 것"이라고 평가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20-01-10 07:47
   
 
 
Total 38,66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63671
38394 [MLB] 류 친화력에 반한 토론토 단장 "절로 미소가 지어져" (5) 러키가이 02-27 2434
38393 [MLB] [MLB]`토르` 신더가드 시범경기 등판 2이닝2삼진 MLB하이랏 02-27 575
38392 [MLB] 다나카 시범경기 2실점 2삼진 영상 MLB하이랏 02-27 977
38391 [MLB] 김광현 선발 등판 2이닝 무실점.. (13) 진빠 02-27 1867
38390 [MLB] 류 일정 노터치..투수코치도 당연 인정한 특별 대우 (1) 러키가이 02-27 1141
38389 [MLB] 현지 호평일색 김광현 선발향한 발걸음 "타격도 좋네 (2) 러키가이 02-26 2055
38388 [MLB] '미네소타 데뷔전' 마에다 켄타, 시범경기 첫 … (1) MLB하이랏 02-25 2051
38387 [MLB] [야구는 구라다] 32세 루키를 향한 몰리나의 쓰담쓰담 (1) 러키가이 02-24 1514
38386 [MLB] Felix Hernandez's Braves debut MLB하이랏 02-23 637
38385 [MLB] '별명대로 KK' 김광현,'완벽했던 MLB 첫 등… (3) MLB하이랏 02-23 1838
38384 [MLB] KBO 출신 주요 투수 MLB 시범경기 데뷔전 성적 (2) 러키가이 02-23 1046
38383 [MLB] MLB.com 김광현 첫 피칭 영상 (4) 진빠 02-23 1174
38382 [잡담] 김광현 1이닝 2k (1) akaJD 02-23 767
38381 [MLB] 최악의 데뷔시즌 "기쿠치 유세이" 삼진모음 MLB하이랏 02-22 1484
38380 [MLB] 美칼럼니스트 "류 2년간 최고투수.. 8000만도 싸다" (4) 러키가이 02-21 3315
38379 [MLB] "쟤가 ERA 1위래" 류, 토론토 훈련장서 경외의 대상 (4) 러키가이 02-20 3671
38378 [기타] 2019년 유럽야구구단 TOP 50 (2) 신비은비 02-19 1420
38377 [MLB] [구라다] 토론토 에이스..류, (영화주인공 같은) 할 선… 러키가이 02-18 2409
38376 [KBO] "ML 진출 전보다 팔꿈치 상태 더 좋다" 오승환의 이유… ppoo1313 02-18 1553
38375 [KBO] 경쟁 열기 후끈한 한화 4·5선발, 누가 주인 될까? ppoo1313 02-18 461
38374 [KBO] 두산베어스 vs 호주 국가대표 (2) ByuL9 02-17 1857
38373 [MLB] 차세대 사이영 후보 "마이크 소로카" 19시즌 삼진 모… (1) MLB하이랏 02-15 2090
38372 [MLB] 아시아 최다승기록 깨는거 가능할지 (2) 더러운퍼기 02-14 2238
38371 [MLB] [조미예] 류 불펜 피칭 본 김선우 위원 감탄 "역시" (4) 러키가이 02-14 2877
38370 [MLB] 김광현 세인트루이스 첫 불펜피칭 직캠 | 이현우 (1) 진빠 02-13 2243
38369 [MLB] 토론토 투수코치 "류 가까이서 보다니..체인지업 기… (3) 러키가이 02-12 5119
38368 [KBO] KBO 10구단 재무현황과 계열사 의존도.jpg (8) 신비은비 02-11 3069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