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12-29 05:39
[MLB] 보라스 "류현진 원한 팀 다저스 포함 3~4개 더 있었다"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4,922  


보라스, "류현진 원한 팀, 다저스 포함 3~4개 더 있었다"


[OSEN=로스앤젤레스(미국 캘리포니아주), 최규한 기자] 류현진(오른쪽)과 에이전트인 스캇 보라스가 대화를 나누고 있다. /dreamer@osen.co.kr

[OSEN=이상학 기자] “다른 3~4개 팀도 강한 관심을 보였다”. 

류현진(32)이 토론토 블루제이스에 입단한 28일(이하 한국시간) 캐나다 온타리오주 로저스센터에는 에이전트 스캇 보라스(67)도 있었다. 토론토 마크 샤피로 사장, 로스 앳킨스 단장, 찰리 몬토요 감독과 함께 동석했다. 

이 자리에서 보라스는 계약 비하인드 스토리도 밝혔다. 캐나다 스포츠전문채널 ‘스포츠넷’에 따르면 보라스는 “류현진에게 강한 관심을 보인 팀이 3~4개 있었다”며 그 중에는 전 소속팀 LA 다저스도 포함돼 있었다고 밝혔다. 

보라스는 다저스 외에 다른 팀은 구체적으로 밝히지 않았지만 LA 에인절스와 미네소타 트윈스가 류현진에게 지속적인 관심을 나타낸 팀으로 알려졌다. 토론토 입단 직전에는 샌디에이고 파드리스, 필라델피아 필리스 등의 참전도 거론됐다. 

하지만 영입전 승자는 4년 8000만 달러를 제시한 토론토였다. 보라스는 “앳킨스 단장이 매주 전화를 걸어와 진정성을 보여줬다. 한국으로 돌아간 류현진에게 매주 토론토가 전화한 사실을 알려줬다. 구체적인 제안이 오면서 류현진도 토론토와 친숙해진 것 같다”며 “계속된 구애와 일관성이 류현진에게 정말 중요하게 작용했다”고 말했다. 

보도에 따르면 토론토 수뇌부는 11월부터 류현진에게 쭉 관심을 표현했다. 보라스의 또 다른 FA 고객이었던 게릿 콜(뉴욕 양키스), 마이크 무스타커스(신시내티) 관련 연락을 포함해 9~10차례 전화통화 및 만남을 가졌다. 태너 로어크, 야마구치 슌 등 FA 투수들과 계약한 뒤에도 류현진에 대한 관심을 재확인시켰다. 

앳킨스 단장은 “우린 투수를 보강해야 했다. 류현진은 알면 알수록 좋은 투수란 것을 알 수 있었다. 좋은 커맨드로 4가지 구종을 스트라이크존에 활용하는 능력이 뛰어나다”며 “부상의 위험성을 감수하지 않는 FA 계약은 없다. 우리 팀에 놀라운 재능을 추가했다”고 밝혔다. 

류현진도 입단식에서 “토론토는 시즌 후 처음부터 마지마까지 나를 원했다. 나를 첫 번째로 생각해준 팀”이라며 “지금까지 나를 믿고 바라봐준 토론토를 위해 앞으로 갚아야 한다. 그런 마음으로 (내년 시즌) 준비 잘하겠다”고 밝혔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19-12-29 05:40
   
Dongdongpa 19-12-31 15:00
   
글면 모해 결국 저 돈 이상으로 오퍼한 팀은 없었다는 거 아녀?
딴건 몰라도 커미션쟁이인 보라스한테는 돈이 최고였지머
YELLOWTAIL 20-01-01 12:28
   
토론토로 가면 이제 야구장에서 보기는 힙들겠네
매번 다저스가면 볼수 있었던 류현진을 이제는 볼수 없겠군 ㅠ.ㅠ
류현진 경기보러 캐나다 까지 가기는 좀 그렇구 이제 티비로만 봐야겠군
 
 
Total 38,53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59573
38477 [잡담] 롯데 자이언츠 김원중, 윤성빈, 서준원 주연 영화 『… (1) 신비은비 03-07 542
38476 [MLB] [MIL]'두산출신' 밀워키 린드블럼, SF 전 4이닝 5… MLB하이랏 03-07 961
38475 [MLB] 美 다저스 류 이탈 큰 손실..벨린저 실망스러울수도 (2) 러키가이 03-07 2182
38474 [MLB] [이현우] 김광현 2이닝 2K 무실점! 시범경기 ERA 0.00 (2) 러키가이 03-07 605
38473 [MLB] STL 실트 감독 "김광현, 긍정적 신호 보여줘" (1) 러키가이 03-07 484
38472 [MLB] 美언론 감탄.."류 MLB 1위, 5개 구종 모두 잘 던져" (1) 러키가이 03-07 1311
38471 [MLB] [야구는 구라다] 류현진의 잠옷바람 스트라이크 (2) 러키가이 03-06 964
38470 [잡담] 김광현 오버페이스 걱정;;; 미국은 장거리 이동때문… (3) 러키가이 03-06 1426
38469 [KBO] 디지털야구박물관 개관. 신비은비 03-05 253
38468 [MLB] 커쇼, 보복구 3이닝 4K 무실점 호투 MLB하이랏 03-05 1340
38467 [MLB] 양현종 보자! ML스카우트 집결, 무르익는 대투수의 꿈 (5) 러키가이 03-05 1094
38466 [잡담] 일본으로 전지훈련간 구단은 복귀하는 것이 맞지 않… (17) 뽐뿌맨 03-03 2606
38465 [MLB] 류 모든 움직임 화제..디애슬레틱 주목 독특한 루틴 (4) 러키가이 03-03 2512
38464 [MLB] (현지해설) 美중계진 극찬 최지만 장사 면모 뽐내 (1) 러키가이 03-03 1881
38463 [MLB] 최지만 홈런 탬파베이 vs 볼티모어 하일라이트 (1) 러키가이 03-03 482
38462 [MLB] [구라다] 류현진이 그레인키 보다 확실히 나은 점 (4) 러키가이 03-02 2884
38461 [잡담] 왜 유독 박사장님만 먹튀소릴 들을까요? (4) JJUN 03-02 1517
38460 [MLB] "오타니 8년간 뭐했나? 투수나 해라!"..장훈 또 쓴소리 (4) 러키가이 03-02 2140
38459 [MLB] "'3억불 투수' 게릿 콜 시범경기 2.2이닝 2삼진(… (3) MLB하이랏 03-01 2052
38458 [MLB] 부활한 다르빗슈 시범경기 2이닝 3삼진(풀 영상) (4) MLB하이랏 03-01 860
38457 [MLB] 저 평가 받는 텍사스 선발 '랜스 린' 시범경기… MLB하이랏 02-29 1010
38456 [MLB] 커쇼 첫 등판 1.2이닝 4k 무실점. 개막전 선발 경쟁(풀 … (2) MLB하이랏 02-29 1212
38455 [MLB] 류현진의 위대했던 2019 전반기 영원히같이 02-29 674
38454 [MLB] 맥스 슈어저 스프링캠프 3이닝 5K 풀 영상 MLB하이랏 02-28 964
38453 [MLB] 류현진 시범경기 2이닝 2삼진,3피안타 1홈런 (8) 개론학개론 02-28 2413
38452 [MLB] 류 친화력에 반한 토론토 단장 "절로 미소가 지어져" (5) 러키가이 02-27 2323
38451 [MLB] [MLB]`토르` 신더가드 시범경기 등판 2이닝2삼진 MLB하이랏 02-27 49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