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12-24 10:26
[MLB] 토론토 향하는 류현진 12만교민들 들썩 시즌권 사자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2,343  


토론토로 향하는 류현진, 12만 교민들도 들썩.."시즌권 사자"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32)이 토론토 블루제이스 유니폼을 입는다. (뉴스1 DB) 2019.12.23/뉴스1

(서울=뉴스1) 나연준 기자 =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32)이 이제는 캐나다 교민들의 응원을 등에 업고 새로운 도전을 시작한다.

MLB.com 등 외신은 앞선 23일(한국시간) 류현진이 토론토 블루제이스와 4년 총액 8000만달러 계약에 합의했다고 보도했다. 구단은 메디컬 테스트 등을 진행한 뒤 류현진과의 계약을 공식 발표할 예정이다.

2013년 메이저리그에 진출한 류현진은 LA 다저스에서 6시즌 동안 54승33패 평균자책점 2.98의 성적을 남겼다. 2019시즌에는 14승5패 평균자책점 2.32를 기록하며 메이저리그 정상급 투수로 떠올랐고 내셔널리그 사이영상 투표에서 2위를 마크했다.

류현진의 미국 적응에는 열정적인 팬들의 응원도 빼놓을 수 없었다. 60만명 이상의 교민이 거주하는 LA에서 뛰는 것은 류현진에게도 든든한 힘이 됐다. 류현진이 등판하는 날에는 많은 교민들이 경기장을 직접 찾아 태극기, 플래카드 등을 들고 뜨거운 응원을 보내기도 했다.

캐나다 토론토에서도 류현진은 교민들의 힘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외교부 자료(2019년 기준)에 따르면 캐나다에는 총 24만1750명의 재외동포가 거주하고 있다. 그 중 절반이 넘는 12만7386명이 토론토 지역에 거주하고 있다. 이들은 류현진에게 든든한 버팀목이 되어줄 것으로 보인다.

류현진의 토론토행 소식이 전해지자 현지 교민 사회에서도 반응이 뜨겁다.

토론토 인근에서 한인 야구 유소년 야구 발전 등에 기여하고 있는 재캐나다 대한야구협회 김성환 사무장은 24일 MBC라디오 '김종배의 시선집중'을 통해 "내심 그렇게 많이 기대하지 않았는데 (류현진이) 토론토로 온다고 해서 반기는 입장이다"고 현지 분위기를 전했다.

김 사무장은 "한인 커뮤니티에서도 난리가 날 것이다. 연간 시즌권을 같이 사자는 얘기들이 나오고 있다. 많이 응원 갈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류현진은 오는 25일 캐나다로 향해 계약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토론토와 정식 계약을 맺으면 류현진은 박찬호(5년 총액 6500만달러·2001년 텍사스)를 넘어 한국인 투수 역대 FA 최대 규모 계약을 경신하게 된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19-12-24 10:26
   
100렙가즈아 19-12-24 19:41
   
한국 교민이 20만이 넘는다고 본거 같은,,,어찌됐던 교민 많이 산다니 다행^^&
 
 
Total 38,63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61786
38475 [MLB] 美 다저스 류 이탈 큰 손실..벨린저 실망스러울수도 (2) 러키가이 03-07 2259
38474 [MLB] [이현우] 김광현 2이닝 2K 무실점! 시범경기 ERA 0.00 (2) 러키가이 03-07 660
38473 [MLB] STL 실트 감독 "김광현, 긍정적 신호 보여줘" (1) 러키가이 03-07 528
38472 [MLB] 美언론 감탄.."류 MLB 1위, 5개 구종 모두 잘 던져" (1) 러키가이 03-07 1364
38471 [MLB] [야구는 구라다] 류현진의 잠옷바람 스트라이크 (2) 러키가이 03-06 1041
38470 [잡담] 김광현 오버페이스 걱정;;; 미국은 장거리 이동때문… (3) 러키가이 03-06 1477
38469 [KBO] 디지털야구박물관 개관. 신비은비 03-05 311
38468 [MLB] 커쇼, 보복구 3이닝 4K 무실점 호투 MLB하이랏 03-05 1397
38467 [MLB] 양현종 보자! ML스카우트 집결, 무르익는 대투수의 꿈 (5) 러키가이 03-05 1163
38466 [잡담] 일본으로 전지훈련간 구단은 복귀하는 것이 맞지 않… (17) 뽐뿌맨 03-03 2668
38465 [MLB] 류 모든 움직임 화제..디애슬레틱 주목 독특한 루틴 (4) 러키가이 03-03 2595
38464 [MLB] (현지해설) 美중계진 극찬 최지만 장사 면모 뽐내 (1) 러키가이 03-03 1937
38463 [MLB] 최지만 홈런 탬파베이 vs 볼티모어 하일라이트 (1) 러키가이 03-03 524
38462 [MLB] [구라다] 류현진이 그레인키 보다 확실히 나은 점 (4) 러키가이 03-02 2971
38461 [잡담] 왜 유독 박사장님만 먹튀소릴 들을까요? (4) JJUN 03-02 1593
38460 [MLB] "오타니 8년간 뭐했나? 투수나 해라!"..장훈 또 쓴소리 (4) 러키가이 03-02 2208
38459 [MLB] "'3억불 투수' 게릿 콜 시범경기 2.2이닝 2삼진(… (3) MLB하이랏 03-01 2099
38458 [MLB] 부활한 다르빗슈 시범경기 2이닝 3삼진(풀 영상) (4) MLB하이랏 03-01 910
38457 [MLB] 저 평가 받는 텍사스 선발 '랜스 린' 시범경기… MLB하이랏 02-29 1060
38456 [MLB] 커쇼 첫 등판 1.2이닝 4k 무실점. 개막전 선발 경쟁(풀 … (2) MLB하이랏 02-29 1276
38455 [MLB] 류현진의 위대했던 2019 전반기 영원히같이 02-29 727
38454 [MLB] 맥스 슈어저 스프링캠프 3이닝 5K 풀 영상 MLB하이랏 02-28 1013
38453 [MLB] 류현진 시범경기 2이닝 2삼진,3피안타 1홈런 (8) 개론학개론 02-28 2460
38452 [MLB] 류 친화력에 반한 토론토 단장 "절로 미소가 지어져" (5) 러키가이 02-27 2395
38451 [MLB] [MLB]`토르` 신더가드 시범경기 등판 2이닝2삼진 MLB하이랏 02-27 546
38450 [MLB] 다나카 시범경기 2실점 2삼진 영상 MLB하이랏 02-27 955
38449 [MLB] 김광현 선발 등판 2이닝 무실점.. (13) 진빠 02-27 183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