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12-20 05:40
[MLB] 김광현 인센티브 계약 공개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2,132  



25경기 선발이면 보너스 12억.. 김광현 인센티브 계약 공개




▲ 2년간 인센티브 300만 달러가 걸린 김광현 ⓒ세인트루이스 인스타그램

[스포티비뉴스=김태우 기자] 메이저리그(MLB) 도전의 무대로 세인트루이스를 선택한 김광현(31)이 ‘보너스 사냥’에 나선다. 선발 25경기에 출전할 경우 100만 달러(약 12억 원)의 부수입까지 올릴 수 있다.

AP통신은 20일(한국시간) 김광현의 인센티브 세부 내용을 보도했다. 김광현은 18일 세인트루이스와 2년 총액 1100만 달러(약 128억 원)에 계약한 뒤 공식 기자회견까지 마쳤다. 1100만 달러 중 보장 금액은 800만 달러(약 93억 원), 인센티브는 2년 총액 300만 달러(약 35억 원)다.

인센티브 달성 조건은 흥미롭다. 세인트루이스는 특이하게 선발과 불펜 양쪽 모두에 인센티브를 걸었다. AP통신의 보도에 따르면 김광현의 선발 인센티브는 연간 총 100만 달러다. 선발 15경기에 출전했을 때 30만 달러(약 3억5000만 원), 20경기에 출전했을 때 30만 달러, 그리고 25경기에 출전했을 때 40만 달러(약 4억6000만 원)를 각각 받는다. 25경기에 나가면 합계 100만 달러다.

남은 50만 달러(약 5억8000만 원) 인센티브는 불펜에 걸렸다. 김광현은 세이브 등과 무관하게 40경기의 마지막을 책임질 경우 50만 달러를 받는다. 다만 이는 쉽지 않아 보인다. 김광현이 중간으로 간다고 해도 1이닝 이상을 책임지는 왼손 롱릴리프나 셋업맨이 될 가능성이 높다. 현실적으로 노려볼 것은 결국 선발 인센티브다.

메이저리그 선발투수들은 한 시즌을 꾸준하게 소화할 경우 대개 30~33경기 정도에 나간다. 이를 생각하면 김광현의 선발 인센티브는 그렇게 빡빡한 편이 아니다. 부상 없이 정상적인 선발 로테이션만 돌아도 비교적 손쉽게 100만 달러를 추가 확보할 수 있다. 김광현이 실력으로 로테이션을 지키는 일만 남은 셈이다.

양쪽 조건을 모두 채우기는 사실상 불가능해 인센티브는 명목상만 최대 150만 달러다. 한편 부수 조항도 있었다. 김광현은 트레이드될 경우 25만 달러(약 3억 원)를 받으며, 또한 계약이 끝나고 FA 자격을 얻을 경우에도 25만 달러를 받는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19-12-20 05:40
   
왜안돼 19-12-20 12:27
   
쌩뚱맞게 중간계투 옵션도 아니고 왠 마무리 옵션인가요

그래도 보장금액이 높고 선발 옵션도 있으니 좋은 계약은 변함없네요
 
 
Total 38,90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65327
38824 [MLB] (현지해설) 류 3승! feat.토론토 가장 (6) 러키가이 09-07 2440
38823 [MLB] MLB.com 추신수 05호 홈런 영상 (2) 진빠 09-06 1804
38822 [KBO] 엘지펜인데요 방금 롯데 유니폼 보고 배에 우유 쏟은… (1) 빅터리 09-06 895
38821 [MLB] 토론토는 한화 이상을 보여주네요. (2) 사이공 09-06 1118
38820 [MLB] (류현진) 어플카메라로 확 바뀐 조미예 기자 ㅋㅋ (4) 러키가이 09-06 2337
38819 [MLB] 류현진에 대한 현지 평가! 국뽕에 살살 녹는다 러키가이 09-06 2080
38818 [MLB] 美SI 류&김 주목 "RYU-광고만큼 훌륭 KK 최저 ERA (1) 러키가이 09-05 1263
38817 [MLB] 류 TOR 역사상 3위 기록.. 로켓 이어 2번째 대업 (1) 러키가이 09-05 1060
38816 [MLB] 오오..류현진 방어율 재 수정 되었네요 굿굿 (3) 늑돌이 09-05 1763
38815 [MLB] 다르빗슈 이러다 사이영상 받을듯.. (11) 순헌철고순 09-05 2428
38814 [MLB] 유튭 추신수 04호 홈런 영상 및 하일라이트 (2) 진빠 09-05 1292
38813 [MLB] 류, 볼티모어전 나머지 실점도 비자책 인정..ERA 2.51 (12) 러키가이 09-05 2152
38812 [기타] 바하마 출신의 메이저리거를 알아보자. 신비은비 09-05 397
38811 [MLB] MLB 역사상 첫 진기록.. '충격 데뷔' 김광현 (8) 러키가이 09-04 3004
38810 [MLB] MLB.com "류 대성공"..FA계약 톱10 중간평가 (4) 러키가이 09-04 2548
38809 [MLB] 조미예 토론토 클럽 하우스에서 벌어진 일 복명복창 (5) 러키가이 09-04 2166
38808 [잡담] 미라클 매츠 주역 톰 시버 코로나 합병증으로 사망 수월경화 09-04 565
38807 [MLB] 외신 "난장판을 청소하는 에이스" 토론토의 류! 러키가이 09-04 1461
38806 [MLB] 토론토 팬들이 현진이기 이팀 싫어 할까봐서 걱정 무… (4) 신서로77 09-03 3850
38805 [MLB] TOR 류 계약 안했다면? PS 경쟁 못했다" 美 언론 (7) 러키가이 09-03 3722
38804 [MLB] 류현진을 향한 현지 반응들.zip 월드클라쓰 이유 러키가이 09-03 3487
38803 [MLB] TOR 트위터 "RYU 108km 커브, 아름답지 않나요?" (3) 러키가이 09-03 3210
38802 [MLB] 67마일 훅' MLB도 인상 깊었던 류현진 슬로우 커브 (3) 러키가이 09-03 2185
38801 [MLB] 최약체 구종인줄 알았던 커브 류의 필살기였다 (4) 러키가이 09-03 1572
38800 [MLB] 파이브 피치, 분석과 연구도 소용없는 류의 매력 (3) 러키가이 09-03 1295
38799 [MLB] 류현진 왜 이적한거에요? (12) 토트트 09-03 2222
38798 [MLB] 옛 사령탑 매팅리도 인정 "류 이해해도 공략 힘들어" (2) 러키가이 09-03 152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