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12-05 12:45
[KBO] 류현진의 단호한 '한화 로열티', 결코 립서비스가 아니다
 글쓴이 : yj콜
조회 : 4,641  

 https://sports.news.naver.com/news.nhn?oid=108&aid=0002828193



[★취재석] 류현진의 단호한 '한화 로열티',   결코 립서비스가 아니다




메이저리거 류현진(32·LA 다저스)이  단호하고도 변함없는  '한화 로열티(충성심)'를  과시했다.



류현진은 지난 4일 서울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열린 '2019 조아제약 프로야구대상'에 참석,


특별상을 받았다. 행사 후 취재진을 만난 류현진은 거취와 관련한 질문을 받고


 "마지막에는 당연히 한화로 돌아간다"고 답해 한화 팬들을 설레게 했다..........



........류현진은 지난달 14일 한국으로 돌아왔다. 인천공항 입국 게이트 앞에서


간단하게 열린 기자회견에서 그는 FA 계약 기간에 대해 "3~4년이면 충분하다"고 속내를 드러냈다.


 5년 이상의 장기계약에는 크게 관심이 없다는 뜻이다.



 4일 시상식 발언과 조합해서 뜯어보면 '3~4년'은 한화 복귀를 염두에 둔 숫자로도 풀이된다.



또 류현진은 귀국 일주일도 되지 않아 친정팀 한화를 찾아갔다.


11월 19일 한화가 마무리캠프를 차린 서산 연습경기장을 깜짝 방문했다.


 정민철 단장과 한용덕 감독을 비롯해 여러 동료들과도 인사를 나눴다.


한화를 향한 애정을 공개적으로 과시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왜안돼 19-12-05 12:54
   
정말 댓글대로 신구장 개막전에 류현진 선발이면 멋지겠네요
아라미스 19-12-05 19:15
   
아니 그런데 충성심을 떠나서 류현진은 FA로 간게 아니고
포스팅으로 간거라 애초에 크보오면 무조건 한화복귀죠 ㅋㅋ 오승환도 마찬가지로 그렇게 복귀했고..
     
왜안돼 19-12-05 20:43
   
류현진은 계약후 천문학적인 돈을 벌고 mlb에서 한국 야구 선수 역사를 계속 쓸텐데 계약 끝나면 mlb에 남던지 안되면 메이저리거로 은퇴하는게 더 명예스럽죠
kbo에서 한두시즌 뛰는게 본인한테 무슨 의미가 있을까요
kbo로 온다는건 돈,명예 더 이룰것 없지만 한화에서 마지막을 뛰고 싶다는 이유가 있기 때문에 돌아오는거죠
오승환이야 메이저리거로써 류현진처럼 역사를 쓴것도 아니고 돈도 더 벌어야할 이유가 있으니 돌아온거고요
          
아라미스 19-12-06 19:02
   
포스팅으로 진출한 크보출신이니 선수생활 마무리 친정팀에서 하면 은퇴식도 해주고
그게 보기에도 더 좋은거죠 뭐..
류현진이 메이저리그서 더 잘한건 맞는데 누가보면 메이저리그에서 레전드라도 찍은줄;
               
왜안돼 19-12-06 20:19
   
리그 방어율 1위에요

꿈의 리그라고 생각하는 그 리그에서 모든 투수를 제치고 1위죠

그 정도면 충분히 한국선수가 아니고 미국선수라도 명예스러운겁니다
Republic 19-12-05 20:03
   
북일고출신도  아닌데
뭔 충성이냐 ㅋㅋ

그냥 비지니스관계 유지수준이지
어쩐지 19-12-06 10:19
   
3~4년 정도면 충분하다 = 다저스를 떠나지 않겟다  넓게봐도 서부지구쪽에서 잔류하고 싶다는 생각인듯
사커좀비 19-12-09 11:46
   
이글스 팬도 아닌 사람들이 엄청 말많네..
위에 댓글러 중에 이글스 팬 하나도 없구만...
     
Republic 19-12-09 23:27
   
진성 이글스팬이 보기엔
류가 한화구단에  충성심과 애정
어떤 단어가 적절한 표현이라고 보십니까?
이 기사를 굳이 지적하자면
시대에 맞지않는 단어를 선택한 점

류의 권리가 한화에게 있으니 류는 한화에게 충성한다  이런 의도로 로열티 라는 단어를 쓰는게 굳이 따지면 불쾌하죠.

애정이란 단어를 선택했다면 좋지않나봅니다.

위대한 야구선수를  특정구단의 물건인양 갑과을이 연상되는
기사 내용이 아닌가 싶네요.

진성 한화팬은 이런 느낌으로 받아들이지 않는가보네요.
 
 
Total 1,30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304 [KBO] 야구도 안하는 더러운세상 ㅎㅎ,, 히어로즈 청백전 … (3) 진빠 03-24 683
1303 [KBO] KIA 야간경기 포함 자체 평가전 생중계 신비은비 03-22 309
1302 [KBO] 기아 선수단, 사인 요청한 어린이에게 거절 후... (1) 신비은비 03-19 3083
1301 [KBO] KBO는 이제 볼 일 없을 것. (7) 도다리 03-07 1387
1300 [KBO] 디지털야구박물관 개관. 신비은비 03-05 260
1299 [KBO] "ML 진출 전보다 팔꿈치 상태 더 좋다" 오승환의 이유… ppoo1313 02-18 1461
1298 [KBO] 경쟁 열기 후끈한 한화 4·5선발, 누가 주인 될까? ppoo1313 02-18 393
1297 [KBO] 두산베어스 vs 호주 국가대표 (2) ByuL9 02-17 1760
1296 [KBO] KBO 10구단 재무현황과 계열사 의존도.jpg (8) 신비은비 02-11 2919
1295 [KBO] ' KIA 이적' 김한나, "광주에서 봬요!" (1) 황룡 01-21 2343
1294 [KBO] 양현종만 건재…김경문호, 도쿄올림픽서 던질 선발… (7) yj콜 12-28 1501
1293 [KBO] 오지환 4년 40억ㅋㅋ (6) llllllllll 12-20 2370
1292 [KBO] 린드블럼,김광현 MLB 성공적 진출…양현종에 미칠 영… (3) yj콜 12-18 1643
1291 [KBO] 김광현 세인트루이스 메디컬테스트 받으러 출국 (1) 개론학개론 12-17 988
1290 [KBO] 김광현발 ML행 러시, KIA "내년 양현종 도전하면 무조… yj콜 12-10 1185
1289 [KBO] 김재환.. 포스팅으로 메이저 진출시도.. (5) 진빠 12-06 2622
1288 [KBO] 류현진의 단호한 '한화 로열티', 결코 립서비… (9) yj콜 12-05 4642
1287 [KBO] 생각해보면 결국은 시작하기전 예상대로였.. (1) 아라미스 11-17 654
1286 [KBO] 시원하게 끝났네요. 희라미르 11-17 554
1285 [KBO] 반성합니다. (1) 대지사마 11-17 537
1284 [KBO] 이승호 선발인거부터 버리는 경기인데요 (4) 세커 11-16 688
1283 [KBO] 키움 감독 바꿨네요?????헐~~~ (4) 봉냥2 11-04 1271
1282 [KBO] 오재원·오재일, 역대급 웃음벨 치고 갔습니다 / [배… ByuL9 11-02 1309
1281 [KBO] 은퇴하는 배영수에게 하늘이 '고생했다, 여기까… ByuL9 10-30 1117
1280 [KBO] 춤 추려고 우승한 팀ㅋㅋㅋ (4) ByuL9 10-27 4368
1279 [KBO] 2019 시즌. 아름다운 최종 순위! 헬로PC 10-27 1166
1278 [KBO] 서울 3개의 구장(동대문,잠실,고척)에서 우승해본 최… (8) ByuL9 10-27 1553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