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11-20 19:08
[MLB] 미네소타 지역 매체도 류현진(32) 영입을 강력 추천
 글쓴이 : 태권부인
조회 : 5,321  

미네소타 지역지 '브링미더뉴스'는 20일(한국시간) "이름값을 지우고 실력만 냉정하게 따지면 류현진이 매디슨 범가너, 잭 휠러보다 낫다"고 분석했다.

이번 FA 시장 선발투수 최대어로 손꼽히는 게릿 콜과 스티븐 스트라스버그를 제외하면 류현진이 최고라는 평가다.

현지 미디어는 저 둘을 제외하고 류현진과 범가너, 휠러, 댈러스 카이클, 제이키 오도리지 등을 '2티어' 선발투수로 분류한다. 미네소타 트윈스는 특급 1명 대신 준척급 2명을 잡는다는 전략으로 이번 스토브리그에 들어왔다.

미네소타 트윈스는 일단 오도리지를 눌러 앉혔다. 오도리지가 트윈스의 퀄리파잉 오퍼를 수락했다. 트윈스는 남은 2티어 선발 요원 중 1명만 영입하면 큰 숙제를 하나 해결하는 셈이다.

'브링미더뉴스'는 이 중 류현진을 영입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 매체는 류현진을 2년 3200만 달러, 휠러를 4년 6800만 달러, 범가너를 4년 6400만 달러로 추측했다.

즉, 가성비 측면에서 류현진이 경제적이라는 뜻이다.

이 매체는 "류현진이 3인방 중에 최고다. 올해 평균자책점 챔피언이다. 내구성에 물음표가 붙지만 올해 182⅔이닝을 던졌다. 아직 32세다"라 설명했다.

이어서 "물론 30경기 이상 나올 수 있을 것 같지는 않지만 10월(포스트시즌)에 던져 줄 수 있다면 상관 없다. 짧은 기간으로 계약한다면 실패할 확률도 거의 없다"고 주장했다.

또한 "이렇게 류현진을 잡으면 3000만 달러를 아낄 수 있다. 범가너와 휠러는 퀄리파잉 오퍼를 거절하고 나와 지명권 손실도 감수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한편 '메이저리그 트레이드루머스(MTR)'은 류현진을 3년 5400만 달러, 휠러를 5년 1억 달러, 범가너를 4년 7200만 달러 규모로 예측했다. 류현진은 지난 14일 귀국하며 최소 3년 이상의 계약을 바란다고 개인적인 의견을 밝힌 바 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태권부인 19-11-20 19:11
   
마치 3200에 충분히 잡을 것 처럼......솔직히 2년 3200이면 mlb전구단이 노려볼 가격인데다 LA에서도 놔줄리 없음. 아무리 부상이력 따진다해도 평자 1위인 선수를 2년 3200에 노린다는 거 자체가 도둑놈 심보~
한데 미국언론보면 올시즌 실력대비 류현진 몸값을 너무 저평가 하는듯 하내요~ 1억까진 그렇다쳐도 단년계약 연 2천만 정도의 실력은 보여준 것 같은데 말이죠~
     
야코 19-11-20 19:33
   
그러게요
텍사시에겐 미안하긴하지만 호구가되어주면 좋겠네요 ㅎ
BOOOO 19-11-20 23:02
   
이런기사는 구단에서 간볼려고 흘리는거져..
저게 최대금액이 아니라..최소금액일겁니다..
저기서 옵션걸어놓고 협상하겠져..
     
강하늘바다 19-11-23 20:59
   
최소금액도 아님. 그냥 언플용 희망사항. 최소금액이라고 할려면 어느정도는 현실적인 가격으로 나와야지 누가 2년 계약을 해줍니까?
예전 추신수 때도 어디서 총액 4800만 인가 어쩌구 기사났을 때 다들 어이없어 했던 기억남
어쩐지 19-11-21 01:47
   
이런뉴스가  자주나오는 이유가 8월 한달동안 삽질한게  너무 커서그러죠 누가봐도  체력적 한계를

느꼈을거임  실력은 인정하지만  위험부담이  크다는게 아쉽.....
아나콘다 19-11-21 10:28
   
3년 7000
4년 8000

거어 확실시
whoami 19-11-21 10:54
   
누가 사주해서 기사 내던 어차피 구단들 입장에선 자꾸 이런 기사들이 나가주면 시장가격 내려서 이익이죠.
천원짜리 자꾸 오백원이라고 하면 결국 한 7백원선에서 팔릴거니. 암묵적인 동조랄까?
콜은 어차피 부자구단에 데려갈거기에 콜에 대해선 가격논란 없지만
실제 사올만한 수준급 선수에 대해선 이런 저런 문제점 부각해서 가격 낮아지면 유리한거죠. 
계약 시점을 늦추면서 콜이 늦게 팔려나가고 스벅도 워싱턴과 연장계약하는 그림으로 가면,
시간이 촉박해지면 전력 보강이 늦어지고 자칫 놓칠수 있는 분위기가 만들어지면
나머지 선수들은 자연히 몸값 상승하겠죠. 기다리면서 저들이 원하는 가격에서 계약 안해주면 됩니다.
beebee 19-11-21 11:59
   
류현진도 입국 때 인터뷰 보면 미국에서 4년정도 던지다가 한화 복귀해서 한화에서 선수생활 마무리 하고 싶은 생각인거 같은데....
뭐꼬이떡밥 19-11-21 13:19
   
참나....

그 돈이면 오클렌드도 잡겠다....

저런 개념이니 만년 하위권이지
오스카 19-11-23 10:24
   
힌트!

트윈스
환승역 19-11-26 08:51
   
보라스가 알아서 올려줄테니 일단 던져보는건가
 
 
Total 6,16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5951 [MLB] 스트라스버그, 7년 2억 4500만$에 워싱턴과 재계약 (2) 러키가이 12-10 529
5950 [MLB] 4개팀으로 압축? 류현진, FA 종착역이 보인다 (3) 러키가이 12-03 3009
5949 [MLB] 美저명기자 "류 베스트5 선발..올MLB팀 들어가야" (2) 러키가이 12-03 1433
5948 [MLB] "추신수, 내년 트레이드 마감 시한 안에 거래될 것" ML… (8) 러키가이 12-01 2886
5947 [MLB] "강정호, 싸고 위험도 낮아"..애틀랜타 매체 영입 주… (3) 러키가이 12-01 2452
5946 [MLB] 美매체 "선발 필요한 ATL, 1순위는 범가너..류현진도 … 러키가이 12-01 1017
5945 [MLB] "미네소타 와라" 발델리 감독 구애, 류현진 응답할까 (1) 러키가이 12-01 1146
5944 [MLB] "류현진,에인절스와 3년 5700만달러" 美 매체 예상 (13) yj콜 11-29 5830
5943 [MLB] 강정호, 29일 美서 결혼..신부는 5살 연하 재미교포 대… (7) 러키가이 11-27 4875
5942 [MLB] 류현진 양키스와 연결.."가장 과소평가 된 투수" (2) 러키가이 11-26 2946
5941 [MLB] 美매체 투표 "CIN에 가장 필요한 FA는 그레고리우스, … (1) 러키가이 11-26 1608
5940 [MLB] 김광현, MLB 포스팅 절차 밟는 중..뉴욕 언론 "메츠, 관… (2) 러키가이 11-26 1325
5939 [MLB] 9수생 커트 실링 이번엔 통할까 (4) 러키가이 11-26 1532
5938 [MLB] 류현진, 올MLB팀 투표 유일한 아시아인..역대 최초 도… 러키가이 11-26 784
5937 [MLB] "TEX, 류현진과 연간 2000만 달러 3~4년 계약해야" 美언… (2) 러키가이 11-26 798
5936 [MLB] 美언론 "김광현, 5선발 또는 스윙맨 역할이 적합" (1) 러키가이 11-26 576
5935 [MLB] 7년 계약 끝나는 추신수-다나카, 내년 후 팀별 FA 최대… (1) 러키가이 11-26 791
5934 [MLB] 미네소타 지역 매체도 류현진(32) 영입을 강력 추천 (11) 태권부인 11-20 5322
5933 [MLB] 류현진 사인 공은 OK-종이는 NO..빅리거는 사인도 달라 (2) 러키가이 11-20 2669
5932 [MLB] MLB.com "류현진, 단장 미팅서 충분한 관심 받았다" (1) 러키가이 11-19 3482
5931 [MLB] LA언론 류 SD 이적설에 화들짝 "그레인키 사례 잊어선 … (2) 러키가이 11-19 2910
5930 [MLB] [MLB gif] '이게 그 쓰레기통?' 美 누리꾼, 사인… 김님 11-18 2522
5929 [MLB] 개인적으로 찾아보니까 일본반응 별로 나쁘진 않네… miilk 11-15 1916
5928 [MLB] 류현진 귀국 인터뷰 큐티 11-14 726
5927 [MLB] 류현진 싸이영 2위된거 일본반응 궁금한데 ㅋㅋㅋ (4) 여기야주모 11-14 1985
5926 [MLB] 류현진.. 아시아인 역대최초 1위 사이영상 한 표 받았… (2) 아라미스 11-14 1816
5925 [MLB] 2019 NL리그 사이영 수상자 (1) 어쩐지 11-14 1127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