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11-17 13:59
[잡담] 야알못인 제가 아는 박병호는 만능타자였는데요.
 글쓴이 : 봄소식
조회 : 844  

야구 잘 모르지만요. 박병호가 메이저리그 갔을 때는 경기 다 챙겨봤거든요.
친구가 넥센 팬이라서 넥센 경기도 몇 경기 챙겨봤고요.  
박병호 직구 변화구 다 잘치더라고요. 단, 154이상의 빠른 볼을 못쳐서 메이저리그에서 성공 못하고 한국 돌아왔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어제 일본전 보면서 박병호 못치는 것 보고 좀 의아했습니다.
실력이 줄었나? 전성기가 지난건가? 그냥 시즌 기간이 아니니 컨디션 난조인건가?
어쨌든 박병호가 메이저리그에 진출을 시도할 정도의 클래스 있는 선수이니 오늘은 기대해 보렵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Republic 19-11-17 14:34
   
쉽게 설명하자면 ..
이런겁니다 .

박병호는 양학용선수
이런 유형은 하위 클래스에선 양학용으로 강력해보이지만
상위 클래스에선 전혀 안 통한다  뭐 이런건데
박병호는  검증을 마친 선수잔아요 . 

 메이저리그가 아니라 aaa에서도 안 통한다는게 검증이 된 상태인데
이번 일본 국대가 1군 에이스급 몇명이 빠진 상태라지만
일본 리그는 평균 aaa에  국대 평균은 4a이고 더구나 
박병호 약점은 다 아는 상태라서  4번 타자로 국제대회에서 뛴다는건
좀 그렇습니다 .

하지만
오늘 박병호가 히어로가 될 수 있는 가능성 1이라도 있는게 야구잖아요 .
응원하는 수 밖에 ..
     
봄소식 19-11-17 16:31
   
그런 점이 있었군요... 국제대회에서는 하위타선으로 기용하는 것이 더 좋을 수 있겠군요.
크레모아 19-11-17 15:24
   
박병호의 특징은 찬스에 약하고 멘탈이 약하다입니다.
루상에 선수가 나가 있거나, 반드시 점수가 필요한 싯점에 헛방을 잘 날립니다.
영양가 없는 안타 많이 치고, 솔로 홈런만 많이 날리면 뭐 합니까?
필요할때 한 방을 못 치는 안타까운 선수입니다.
     
봄소식 19-11-17 16:31
   
노력파라는 건 알고 있었는데, 멘탈이 강한 건 아니었군요..
당나귀 19-11-17 16:24
   
능력이 아니라 4번 자리에 있다보니 스윙이 너무 커요. 큰거 노리는게 보이니까 상대 배터리가 대응하기 쉽죠.
단기전엔 3번자리나 5번 자리도 좋아보여요.
상황에 따라 코픽트하게 대응해야할겁니다.
     
봄소식 19-11-17 16:32
   
마음을 비우고 정확히 맞춘다는 생각으로 스윙을 해야 좋은 결과가 있겠군요.
     
아라미스 19-11-17 17:45
   
4번 자리에 있어서 스윙이 큰게 아니라 원래 스윙이 큰 거포유형입니다.
그래서 크보에서 장타율 1위구요.. 생소한 투수상대로는 더더욱 힘을 못쓰는 타입이라.. 흠..
조으다 19-11-17 16:28
   
제가 보는 박병호의 가장큰 단점은 게스히팅이라고 생각합니다.
     
봄소식 19-11-17 16:33
   
구종을 예상해서 노려치는 스타일이라는 말씀이겠죠? 수싸움에서 이겨야 하는 스타일이군요.
유T 19-11-17 18:42
   
154 이상이 아니라 150 이상 공을 못침
 
 
Total 39,08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68246
39062 [KBO] 창단 첫 우승의 NC냐? 두산의 2연패냐? 재미난 승부네… (2) 승리자여 11-16 376
39061 [KBO] 바꿔보고싶은 룰.. (2) 여름좋아 11-16 324
39060 [잡담] 네이버 댓글 왜 없엤는지.. (4) 여름좋아 11-16 408
39059 [KBO] 두산 대 엔씨 재밌는 경기네요 (3) 이도토리 11-15 465
39058 [MLB] 류현진 플레이는 마에스트(명연주자) (3) 러키가이 11-15 785
39057 [KBO] 두산 유희관 아쉽네.. (5) 킹크림슨 11-13 1651
39056 [MLB] G.O.A.T 류.. 사이영상 실패에도 동료·팬 응원 물결 (3) 러키가이 11-12 1545
39055 [MLB] 정말 대단한 첫시즌 토론토 SNS 류 사이영상 3위 축하 (3) 러키가이 11-12 1016
39054 [KBO] 벼랑 끝의 크트와 1승만 남은 두산 과연 오늘은? (1) 라울7 11-12 416
39053 [KBO] 크트가 이길 줄 알았는데 (4) 라울7 11-11 818
39052 [잡담] 고수님께 질문 있습니다. (3) 일우신 11-11 242
39051 [MLB] 류 짝 찾기 광폭 행보..단장 "대부분 FA 투수와 대화 (1) 러키가이 11-11 867
39050 [MLB] 류 때문에 큰맘 먹은 토론토 대형 FA 영입 눈독 (2) 러키가이 11-11 884
39049 [KBO] 구관이 명관(?) (1) 라울7 11-10 520
39048 [KBO] 오늘 KT VS 두산 1차전 승리는?? (2) 라울7 11-09 536
39047 [MLB] AL 사이영상 류, 마에다보다 위 美 CBS스포츠 예상 (1) 러키가이 11-09 1280
39046 [MLB] 1이닝에 6안타(3루타 3개, 2루타 1개, 단타 2개) 맞고도 … (6) 부엉이Z 11-07 1944
39045 [KBO] 자 준플이겻고 이제 플옵이다...가즈아.. 이케몬의혼 11-06 655
39044 [KBO] 공식 KBO 160k/m 찍은 경기 (2) nakani 11-05 2959
39043 [MLB] 최지만 29세 미국 영주권 획득 (15) 카카로니 11-04 4164
39042 [KBO] 올해 가을야구는 kt랑 엔씨만 제대로 하는 듯... 어부사시사 11-04 538
39041 [KBO] 두번째 FA 이대호 얼마에 계약할까요??? (3) 승리자여 11-04 1064
39040 [MLB] 누가 류현진의 역대급 QO 성공 사례 길을 걸을까 (1) 러키가이 11-03 1733
39039 [MLB] 류 계약 첫 시즌 대단..사이영 자격 TOR 담당기자 (2) 러키가이 11-03 840
39038 [MLB] 몬스터 시즌 토론토 SNS통해 류 사이영상 후보 축하 … (1) 러키가이 11-03 516
39037 [MLB] [이현우의 MLB+] 김하성의 예상 몸값이 681억인 이유 (2) 러키가이 11-03 560
39036 [MLB] 아시아 야구 경사..류현진·마에다·다르빗슈 CY 최종 … (1) 러키가이 11-03 613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