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11-17 00:05
[잡담] 한국 투수 얼마나 소비한 건가요?
 글쓴이 : 봄소식
조회 : 3,576  

야구를 잘 몰라서 잘아시는 분께 질문합니다.
오늘 한일전에서 한국 투수 소비 많았나요? 내일 던질 투수 충분할까요?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뭐꼬이떡밥 19-11-17 00:07
   
그까이꺼 대충 하는거쥬...

남에게 잘보이고 싶은 사람은 열심히 할것이고
여의도야왕 19-11-17 00:08
   
오늘 나온 투수들은 전부 국대에서 2진급 투수들이에요. 필승조 투수들은 전부 내일 내려고 아꼈네요. 오늘은 주전투수들은 한명도 안나왔습니다.
     
봄소식 19-11-17 00:16
   
답변 감사합니다. 그렇군요!
필합 19-11-17 00:22
   
내일은 양현종 조상우 둘로 끝내야죠
어쩐지 19-11-17 00:38
   
햐 간만에 야계 대박이네  역쉬 한왜전인가
나만바라바 19-11-17 01:25
   
오늘은 분위기만 본거죠.
빈밥통 19-11-17 01:54
   
소비랄것도 없어요 다 잣밥들 나와서 두들겨 맞기용이라
     
봄소식 19-11-17 02:22
   
답변 감사합니다. 내일이 본게임이군요.
          
야코 19-11-17 07:53
   
일본도 마찬갖임요
야구아제 19-11-17 04:22
   
내일이 올해 야구 끝입니다. 소진이랄 것도 없지 않나 싶기도 합니다.

내일은 그리고 선발이 6~7회까진 버텨줘야 합니다. 물론 아니다 싶으면 빠른 교체를 하겠지만요.
큐티 19-11-17 07:58
   
제기억으론 양현종이 일본전에서 던지는건 첨인것 같은데, 과연 통할지 기대도 되고 걱정도 되네요.
딱 6회까지 2점 이내로만 끊어주면 술술 잘풀릴것 같은데..
     
ParisSG 19-11-17 13:46
   
2009 한일 야구 챔피언십에서 요미우리 상대로 던진적은 있습니다.
5와 2/3이닝 1실점
큐티 19-11-17 08:10
   
어제 휴식취한 필승조.

양현종, 김광현, 차우찬, 하재훈, 이영하, 원종현, 조상우
캡틴하록 19-11-17 13:24
   
자자~! 어제는 최정예 멤버가 아니었습니다~~!라는 게 두 팀의 계획이니//
오늘 경기는 어찌될지,,타격에 달려잇지 않을지,,
 
 
Total 39,16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70804
39107 [MLB] MLB에서 오직 3명.. 류현진의 전성기, 생각보다 위대하… (1) 러키가이 12-11 1043
39106 [NPB] 로하스 일본건으로 되새겨보면 (1) 라인하르트 12-11 931
39105 [KBO] 로하스 드디어 일본가네... (4) 아딜라미 12-09 2436
39104 [KBO] 양의지도 깜짝 놀란 사라진 60억원, 선수협은 찾을 수… (4) 축구love 12-09 1891
39103 [MLB] MLB.com이 돌아본 대형 계약 "류현진 2020시즌은 완벽했… (2) 러키가이 12-06 1817
39102 [MLB] ‘사이영상 2위’ 다르빗슈 삼진 모음 (6) MLB하이랏 12-05 1806
39101 [MLB] “김하성, 너무 고평가 아닌가?” 팬 질문에 美통계… (2) 여름좋아 12-05 2252
39100 [KBO] 솔직히 스포츠 종목들중 제일 쓰레기가 많은 종목… (9) 트렌드 12-04 1487
39099 [KBO] 삼성 신인 하나 장난 아니네요. (5) 인왕 12-04 1965
39098 [WBC] [고전] 2006 WBC 일본전 8회초 이승엽 투런홈런.swf (1) 철미니 12-04 641
39097 [KBO] 이대호가 데려온 사무총장 ‘갑질’로 퇴사한 직원.. (10) 문제적남자 12-04 2647
39096 [기타] [고전] 2008 베이징올림픽 야구 결승전 9회 일본방송 ve… (5) 철미니 12-03 903
39095 [MLB] 류현진 기자협회 토론토 지부 선정 올해의 투수 차지 (2) 러키가이 12-03 777
39094 [MLB] 美언론 극찬 류현진 스타일 아무나 할수있는게 아냐 (1) 러키가이 12-03 1357
39093 [MLB] AL 사이영 3위 "류현진" 삼진 하이라이트 MLB하이랏 12-02 1124
39092 [MLB] 팬그래프 "류현진은 '천재'" (1) 러키가이 12-02 1402
39091 [MLB] "류현진, 4년 886억원 계약은 헐값" 토론토 기자 극찬 (2) 러키가이 12-02 1510
39090 [잡담] 비 야구팬이 본 한화부진 (2) Republic 12-02 662
39089 [KBO] 기자들의 양심. (4) 그럴껄 12-01 1415
39088 [MLB] [조미예] 해설 위원들의 현장 취재는? -김병현 편- (1) 러키가이 12-01 665
39087 [MLB] 김광현 2020년 아웃 하이라이트 MLB하이랏 11-30 557
39086 [KBO] 이글스 팬이 본 이글스의 부진... (7) 사커좀비 11-30 793
39085 [KBO] 2021시즌 한화는... (1) 프로스포츠 11-29 739
39084 [MLB] 역대 최악 FA 계약 순위에서 박찬호, 추신수 빠졌다 (1) 러키가이 11-29 1206
39083 [MLB] TEX의 한국 사랑?ㅋ "김하성 모든 것 텍사스에 적합" (3) 러키가이 11-29 1347
39082 [잡담] 박찬호 전성기 시절 구위 (영상) (2) 샌디프리즈 11-29 1206
39081 [잡담] 제 주변에 친구들도 NC팬으로 (7) 영원히같이 11-26 1377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