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11-16 22:46
[잡담] 국거박 대형 선풍기 박병호좀 그만 써라..
 글쓴이 : 메시짱
조회 : 1,921  

2군 가야할 선수를 왜 국대 4번타자로 주구장창 사용하냐?

한방만 믿고 계속 써서 기회때마다 다 날려먹고 진짜 뭐하는 짓이냐?

이미 박병호는 몸쪽 붙이면 아무것도 못하고 헛스윙하거나 플라이볼 밖에 못친다는게

상대투수에게 다 파악된 선수인데 뭘 기대하고 자꾸 기용하냐? 

차라리 강백호를 4번 타자에 써라..박병호 이건 괜히 국거박이 아니다..

2군가야할 선수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메시짱 19-11-16 22:49
   
암튼 김경문 감독아..박병호는 이승엽이 아니다. 계속 기회준다고 보답하는 선수가 아니야.
한국 기회마다 다 끊어먹는 스파이나 다름없다. 제발 박병호 벤치에 앉히고
1번 이정후 2번 김현수 3번 김재환 4번 강백호로 가라.. 박병호만 보면 암걸릴거 같다..
알개구리 19-11-16 22:55
   
벙호야  춥다..선풍기좀 꺼라...ㅡ.ㅡ
     
달빛총사장 19-11-16 23:35
   
곧 겨울인데 장사구만~ ㅎㄷㄷ
할게없음 19-11-16 22:59
   
박병호는 이미 표정도 굳었고 이미 멘탈상 되돌아 올 수 없는 강을 건넌거 같음 보내주는게 맞을듯. 리그라도 잘하라고..
설혀로즈 19-11-16 23:08
   
계속 기용하는 코칭스탭이 잘못이지...
아라미스 19-11-16 23:23
   
박병호가 날린 찬스만해도 산더미.. 그런데 결승에서 홈런치면 모든게 용서되는게 거포 ㅋㅋ
세커 19-11-16 23:41
   
박병호는 이승엽처럼 활약한 전례가 없는데 왜 계속 기용을 하는건지
캡틴하록 19-11-17 00:07
   
과거 우리네 경기엔 타자 중 이승엽,추신수,이대호같은 해결사가 항상 있었는데.이번 대표팀은 타격 1위 양의지도 별로고.박뱅도.최정도.김현수가 해결해줄 것도 아니고 안습.
내일은 박뱅 한방 쳐줄려나.
태촌 19-11-17 04:30
   
김경문의 한계에요.
좋게 믿음의 야구로 포장되기도 하지만,,,,그건 100게임 넘게 시즌을 소화할 때나 통할 수 있는 수법이죠.
계속 끊임없이 기회를 주면 될성부른 선수는 당연히 언젠간 터지게 되고, 그럴 자질이 없는 선수도 그렇게 기회를 받으면 어떻게든 기량이 늘기 마련이고....
그렇게 진짜 많은 기회를 부여 받았는데도 삽푸고 있으면 다른 방법을 그때서야 찾아보는게 가능하지만
단기전에서는 진짜 바보같은 방법이죠.
그래서 결국은 단기전에서 김성근한테 번번이 깨지면서 최고의 감독 반열에 올라가는데 번번이 실패했죠.
벤투가 포루투갈에서부터 지금의 스타일을 못버리고 당시 정점을 찍은 후부터 똑같은 스타일로 번번이 실패만 거듭하는것처럼
김경문도 스타일을 절대 못버려요 ㅋㅋㅋ
좋아하는 감독이지만,,,,그런 사람이죠 ㅋ
 
 
Total 39,09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68308
39066 [KBO] NC 두산 둘 다 잘 하네요 (1) 라울7 11-17 880
39065 [MLB] 트레이너가 말하는 류현진의 비밀..메이저리그 훈련 (1) 러키가이 11-17 1080
39064 [MLB] MLB.com 황당 전망 2021 AL, 동부 토론토 서부 시애틀 우… (4) 러키가이 11-16 1892
39063 [KBO] 두산팬분들 중에 엔씨가 압도적이어서.. 걱정되는분… (3) 이케몬의혼 11-16 713
39062 [KBO] 창단 첫 우승의 NC냐? 두산의 2연패냐? 재미난 승부네… (2) 승리자여 11-16 378
39061 [KBO] 바꿔보고싶은 룰.. (2) 여름좋아 11-16 329
39060 [잡담] 네이버 댓글 왜 없엤는지.. (4) 여름좋아 11-16 411
39059 [KBO] 두산 대 엔씨 재밌는 경기네요 (3) 이도토리 11-15 471
39058 [MLB] 류현진 플레이는 마에스트(명연주자) (3) 러키가이 11-15 790
39057 [KBO] 두산 유희관 아쉽네.. (5) 킹크림슨 11-13 1656
39056 [MLB] G.O.A.T 류.. 사이영상 실패에도 동료·팬 응원 물결 (3) 러키가이 11-12 1549
39055 [MLB] 정말 대단한 첫시즌 토론토 SNS 류 사이영상 3위 축하 (3) 러키가이 11-12 1020
39054 [KBO] 벼랑 끝의 크트와 1승만 남은 두산 과연 오늘은? (1) 라울7 11-12 417
39053 [KBO] 크트가 이길 줄 알았는데 (4) 라울7 11-11 819
39052 [잡담] 고수님께 질문 있습니다. (3) 일우신 11-11 243
39051 [MLB] 류 짝 찾기 광폭 행보..단장 "대부분 FA 투수와 대화 (1) 러키가이 11-11 868
39050 [MLB] 류 때문에 큰맘 먹은 토론토 대형 FA 영입 눈독 (2) 러키가이 11-11 886
39049 [KBO] 구관이 명관(?) (1) 라울7 11-10 520
39048 [KBO] 오늘 KT VS 두산 1차전 승리는?? (2) 라울7 11-09 536
39047 [MLB] AL 사이영상 류, 마에다보다 위 美 CBS스포츠 예상 (1) 러키가이 11-09 1282
39046 [MLB] 1이닝에 6안타(3루타 3개, 2루타 1개, 단타 2개) 맞고도 … (6) 부엉이Z 11-07 1946
39045 [KBO] 자 준플이겻고 이제 플옵이다...가즈아.. 이케몬의혼 11-06 659
39044 [KBO] 공식 KBO 160k/m 찍은 경기 (2) nakani 11-05 2963
39043 [MLB] 최지만 29세 미국 영주권 획득 (15) 카카로니 11-04 4167
39042 [KBO] 올해 가을야구는 kt랑 엔씨만 제대로 하는 듯... 어부사시사 11-04 540
39041 [KBO] 두번째 FA 이대호 얼마에 계약할까요??? (3) 승리자여 11-04 1071
39040 [MLB] 누가 류현진의 역대급 QO 성공 사례 길을 걸을까 (1) 러키가이 11-03 173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