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11-14 10:16
[잡담] 류현진 사이영상 2위 대만 반응 번역할까 했는데
 글쓴이 : 달의영혼
조회 : 2,122  

아시아 최초의 사이영 2위였다는 왕젠민과 다르빗슈보다 한수 아래라고 폄하하면서

방어율 1점대라도 디그롬을 넘기는 힘들었을거나는 등

류현진은 거품이고 사이영상의 이름을 더럽히지 않아서 다행이라는 등

류현진은 정말 사이영상을 타려고 했던거냐??라면서 비아냥 거리는 등

도저히 혈압올라서 포기했습니다...

한국 대표팀이 대만에게 진 여파가 이렇게 크군요...

마지막 댓글이 압권이었는데

"KBO에서도 3류로 통하는 김광현 말고 메이저 5선발인 류현진을 털었으면 더 흥분되지 않았을까?"였습니다

류현진이 메이저 5선발이었다는걸 처음 알게 되었네요^^ 올 시즌 1선발인줄 알고 있었는데...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웅컁컁컁 19-11-14 10:17
   
그제 대만에게 진 영향이 크네요.
철미니 19-11-14 11:51
   
게시글 내용만 봐도 혈압 오르네요 ㅋㅋㅋ
미쿠 19-11-14 13:23
   
원래 머만은 야구가 국기인 나라라 모든 인재풀을 야구에다 몰빵하는 나라 아닙니까
반면에 우리는 야구말고도 모든 종목에서 고루 인재가 나오니 (손흥민,김연경,정현 등등)
그런 점을 위안 삼아야죠. 웃긴건 그렇게 대단하신 왕서방도 1위표 1장 못받았는데
류의 위업이 새삼 자랑스럽게 느껴지네요.
아라미스 19-11-14 13:35
   
냅두세요 원래 대만애들이 한국에 열폭 심함 ㅋㅋ
wohehehe 19-11-14 20:13
   
대만 반응은 볼때는 화가나는데 얼마 못감.. 잔챙이들이라..
나이트 19-11-15 01:30
   
뭐가 화나요. 야구선수들 그런말 들을만하죠. 이번은  도망자 류 가 받을 상을 아니었음.
당나귀맨 19-11-15 22:11
   
올려주세요 뭐 쟤네들 혐한하는 거 한두번이에요? 저것들이 원래 겉으로는 친근한척하나 속마음은 뭔지 잘 모르잖아요? 속에 품고있었던 혐한 버튼을 이제서야 켰는데 지금이 기회 아니겠어요?
 
 
Total 38,93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65630
38931 [MLB] 류현진이 내 그럴줄 알았다 (3) a문OO 10-01 792
38930 [KBO] 라면과 치킨 사이..KBO 외인들이 빠져든 한류 야식은? (3) 러키가이 10-01 1077
38929 [KBO] 꼴찌싸움도 치열하네요 (2) 백전백패 09-30 911
38928 [MLB] 건강한 류, 카드는 최후의 보루, 토론토 선택은 최선 (3) 러키가이 09-30 2329
38927 [기타] 독일야구리그 인기가 점점 늘어나네요. (2) 신비은비 09-30 1066
38926 [MLB] 류 가을야구 2차전에 등판하는 '진짜' 이유 (10) 러키가이 09-29 2632
38925 [MLB] [구라다] 김 감히 몰리나 사인을 세번이나 거부 (1) 러키가이 09-29 1388
38924 [MLB] KK 2014년 자신을 푸대접해서 이제야 세인트에서 넘나… (6) 대기행렬 09-29 1020
38923 [MLB] 휴식 보장+변칙 오프너 토론토 류 2차전 이유 (1) 러키가이 09-29 524
38922 [MLB] '강강 대신 강약?' 류 2차전 등판 시나리오 (1) 러키가이 09-29 1194
38921 [MLB] MLB시즌 결산]활짝 웃은 류·김..추·최 '아쉬움' (2) 러키가이 09-28 1280
38920 [MLB] 추신수의 번트 안타 계획된 작별인사 [현장스케치] (2) 러키가이 09-28 1364
38919 [MLB] 2020 MLB 포스트시즌 대진 확정.. STL-MIL 막차 탑승 (1) 러키가이 09-28 587
38918 [MLB] 탬파로~ 토론토 SNS 홍보 포스터에 드러난 류 위상 (1) 러키가이 09-28 1132
38917 [MLB] 美 매체, 김광현 PS 2선발 예상하는 세 가지 이유 (1) 러키가이 09-28 664
38916 [MLB] ML 외면받았던 김 비공식 ML ERA 1위가 되다 (1) 러키가이 09-28 877
38915 [MLB] ERA 4위 류 먹튀 위기서 韓 FA 첫해 잔혹사 끊다 (1) 러키가이 09-28 1052
38914 [KBO] 이대호의 폭풍질주 (5) 크롸롸 09-27 1767
38913 [MLB] 내일 마이애미가 양키스를 잡을수 있을지.. 서클포스 09-27 948
38912 [MLB] 현지 캐스터의 증언 류 없이 PS도 없다! 댄 슐먼 (1) 러키가이 09-27 1988
38911 [MLB] 게레로 주니어, 'RYU 코치님, 살살해주세요' (1) 러키가이 09-27 2078
38910 [MLB] 류 162경기였다면 WAR 7.0 박-추 넘을 기회 놓쳤나 (2) 러키가이 09-27 789
38909 [MLB] 류현진 WAR 투수 2위..美 매체 "비버, 압도적이지 않네? (1) 러키가이 09-27 1419
38908 [잡담] 양키스와 블루제이스 가 승패 동률이면 누가 2위 되… (6) 서클포스 09-26 2218
38907 [MLB] 마이애미 말린스 17년만에 가을야구 진출 ㅠ_ㅠ (3) kwindK 09-26 875
38906 [MLB] 커쇼·디그롬 그리고 류..메이저리그 ERA 현역 3대장 (6) 러키가이 09-26 2545
38905 [MLB] 美 34%→100% 가장 놀라운 토론토 류 퍼포먼스로 가능 (1) 러키가이 09-26 244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