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10-23 12:20
[MLB] 최지만 미국매체선정 탬파베이 올해의팀 동료감투상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615  


최지만, 미국 매체 선정 '탬파베이 올해의 팀 동료 감투상'


탬파베이 최지만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탬파베이 레이스의 최지만(28)은 풀타임 메이저리거가 된 올 시즌 맹활약을 펼쳤다.

정규시즌 127경기에 출전해 타율 0.261, 19홈런, 63타점을 기록하며 탬파베이의 포스트시즌 진출에 힘을 실었다.

지난 8일(한국시간)엔 휴스턴 애스트로스와 아메리칸리그 디비전시리즈 3차전에서 홈런을 터뜨리기도 했다.

실력도 실력이지만, 최지만은 팀 분위기 메이커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올 시즌 특유의 친화력과 흥을 뿜어내며 동료들의 사기를 끌어 올렸다.

과장된 세리머니와 밝은 표정, 거침없는 제스처는 최지만의 트레이드 마크가 됐다.

미국 현지 언론들은 최지만의 활발한 성격이 탬파베이의 올 시즌 성적에 좋은 영향을 미쳤다고 분석한다.

미국 매체 디애슬래틱은 23일 탬파베이 구단의 2019시즌을 결산하며 자체적으로 분야별 수훈선수를 꼽았다.

최지만은 '올해의 팀 동료 감투상'에 이름을 올렸다.

이 매체는 "탬파베이 관중들은 아메리칸리그 디비전시리즈 3, 4차전 홈 경기에서 맹활약을 펼치던 최지만의 이름을 연호했다"며 "최지만은 클럽하우스에서 제 역할을 다 했을 뿐만 아니라 시즌 막판 탬파베이의 핵심 역할을 했다"고 설명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19-10-23 12:24
   
 
 
Total 38,30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54773
38143 [MLB] [스페셜야구] 류현진의 가치와 FA 전술 ① (3) 러키가이 10-30 925
38142 [KBO] 은퇴하는 배영수에게 하늘이 '고생했다, 여기까… ByuL9 10-30 1015
38141 [기타] 이제 슬슬 프리미어12체제로 넘어가야하는건 아닐런… (4) 임펙트 10-29 1023
38140 [MLB] MLB.com "사이영상급 류현진, 시장을 테스트 할 것" (1) 러키가이 10-29 2983
38139 [KBO] 춤 추려고 우승한 팀ㅋㅋㅋ (4) ByuL9 10-27 4187
38138 [KBO] 2019 시즌. 아름다운 최종 순위! 헬로PC 10-27 1013
38137 [KBO] 서울 3개의 구장(동대문,잠실,고척)에서 우승해본 최… (8) ByuL9 10-27 1398
38136 [KBO] 두산은 서울의 자랑 (3) 순둥이 10-26 765
38135 [KBO] 2019 한국 시리즈 두산 우승! (4) 헬로PC 10-26 773
38134 [KBO] 두산 우승? (6) 무릇 10-26 499
38133 [KBO] 두산 우승 축하 !! (2) 국뽕대일뽕 10-26 449
38132 [MLB] 계약 규모보단 과연 어느 팀에서 뛰게될지가 궁금하… (3) miilk 10-26 1041
38131 [잡담] 히어로즈 팬입니다!! (4) 미쳤미쳤어 10-25 890
38130 [KBO] 자 이제 3차전 시작 4분전입니다... (1) 이케몬 10-25 615
38129 [MLB] 류현진 기록 가치는 4년 1억1000만 달러..기준점 되나 (6) 러키가이 10-25 1922
38128 [KBO] [2019 잠실직캠] 사상 초유!!! KS 이틀 연속 끝내기!!! ByuL9 10-25 871
38127 [MLB] 류현진 선수 아빠 됬네요 ㅎㅎㅎ (6) 냐웅이앞발 10-24 2935
38126 [잡담] 류뚱이 워싱턴에 가면 (15) 곰돌이여 10-24 3013
38125 [KBO] 두산 왕조를 이어가고있는 오늘날... (5) 헬로PC 10-23 1032
38124 [KBO] 키움은 오늘도 자멸하며 패배 ㅉㅉ (4) 국뽕대일뽕 10-23 1074
38123 [KBO] 크보는 한국시리즈 거진 결정났네요~ 아라미스 10-23 545
38122 [KBO] 이영준 선수 커브 장착하면.. (1) valentino 10-23 415
38121 [KBO] 송성문 선수 야유ㅋㅋㅋ (2) 봉냥2 10-23 907
38120 [KBO] '빅초이' 최희섭 KIA 복귀…송지만 메인 타격… 황룡 10-23 970
38119 [KBO] 9회 키움 이정후 vs 두산 김재환 스트 비교샷 (5) 국뽕대일뽕 10-23 997
38118 [MLB] 0% 확률을 깨려는 류현진, QO 역사를 새롭게 쓴다 (1) 러키가이 10-23 1282
38117 [MLB] 기자 (텍사스의 짝사랑) 류, 범가너보다 낫다 (댓글) (2) 러키가이 10-23 94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