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10-17 15:57
[MLB] 선수들도 인정 류 재기상 후보에 최고투수상 3인에도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1,796  


선수들도 인정했다..류현진, 재기상 후보에 이어 '최고투수상' 3인에도


LA 다저스 류현진.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동료 선수들도 최고의 한 시즌을 보낸 류현진(32ㆍLA 다저스)의 성공적인 재기를 인정하는 분위기다.

류현진은 메이저리그 선수노조(MLBPA)가 주관하고 현역 선수들이 직접 뽑는 내셔널리그 최고 투수상 최종 후보 3인에 이름을 올렸다. MLBPA는 17일(한국시간) 홈페이지 등을 통해 "류현진과 마이크 소로카(애틀랜타), 제이컵 디그롬(뉴욕 메츠)이 내셔널리그 최고 투수상 후보가 됐다"고 밝혔다. MLBPA는 "류현진은 미국 진출 6년 만에 LA 다저스의 내셔널리그 정규시즌 승률 1위를 이끌었고, 14승 5패 평균자책점 2.32의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고 소개했다. 이어 "류현진은 메이저리그 전체 평균자책점 1위에 올랐고, 9이닝 단 1.2개의 볼넷만 허용하는 등 정교한 제구력을 선보였다"며 "그는 이런 성적을 바탕으로 내셔널리그 올스타전 선발 투수로 뽑히기도 했다"고 화려한 시즌 성적을 되짚었다.

디그롬은 올 시즌 11승 8패 평균자책점 2.43을 기록하며 사이영상 2연패에 근접해 있다. 메이저리그 2년차인 소로카도 13승 4패 평균자책점 2.68의 뛰어난 성적을 거뒀다. 아메리칸리그 최고의 투수상은 저스틴 벌랜더, 게릿 콜(이상 휴스턴), 루카스 지올리토(시카고 화이트삭스)가 최종 후보 3인으로 뽑혔다.

류현진은 이틀 전 MLBPA가 발표한 재기상 후보 최종 3인에도 이름을 올렸다. 여기엔 애틀랜타의 내야수 조시 도널드슨, 신시내티의 우완투수 소니 그레이가 후보에 포함됐다. 역시 현역 선수들의 투표로 결정되는 것으로 의미 있는 상이다. 한 시즌 동안 직접 맞붙었거나 함께 뛰었던 선수들의 눈에도 류현진의 활약은 특별했던 것이다. MLBPA 최고 투수상과 재기상 투표 모두 9월 중순에 이뤄졌다. 수상자는 다음 주에 발표한다. 수상자에게는 상금 2만달러를 본인이 선정한 자선단체에 기부할 수 있는 권리를 준다.

한편 LA 다저스 소식을 다루는 'LA스포츠 허브'는 이날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얻는 류현진에 대해 "류현진의 몸값으로 4~5년에 1억~1억2,500만 달러가 가능하다"고 전망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19-10-17 15:57
   
어쩐지 19-10-18 14:01
   
방숭이 언론은 이 재기상에 왜 다르빗슈가 안들어있냐고 난리든데 ㅋㅋㅋㅋ
 
 
Total 38,30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54797
38143 [MLB] [스페셜야구] 류현진의 가치와 FA 전술 ① (3) 러키가이 10-30 931
38142 [KBO] 은퇴하는 배영수에게 하늘이 '고생했다, 여기까… ByuL9 10-30 1018
38141 [기타] 이제 슬슬 프리미어12체제로 넘어가야하는건 아닐런… (4) 임펙트 10-29 1025
38140 [MLB] MLB.com "사이영상급 류현진, 시장을 테스트 할 것" (1) 러키가이 10-29 2984
38139 [KBO] 춤 추려고 우승한 팀ㅋㅋㅋ (4) ByuL9 10-27 4191
38138 [KBO] 2019 시즌. 아름다운 최종 순위! 헬로PC 10-27 1016
38137 [KBO] 서울 3개의 구장(동대문,잠실,고척)에서 우승해본 최… (8) ByuL9 10-27 1398
38136 [KBO] 두산은 서울의 자랑 (3) 순둥이 10-26 766
38135 [KBO] 2019 한국 시리즈 두산 우승! (4) 헬로PC 10-26 776
38134 [KBO] 두산 우승? (6) 무릇 10-26 499
38133 [KBO] 두산 우승 축하 !! (2) 국뽕대일뽕 10-26 451
38132 [MLB] 계약 규모보단 과연 어느 팀에서 뛰게될지가 궁금하… (3) miilk 10-26 1043
38131 [잡담] 히어로즈 팬입니다!! (4) 미쳤미쳤어 10-25 892
38130 [KBO] 자 이제 3차전 시작 4분전입니다... (1) 이케몬 10-25 616
38129 [MLB] 류현진 기록 가치는 4년 1억1000만 달러..기준점 되나 (6) 러키가이 10-25 1925
38128 [KBO] [2019 잠실직캠] 사상 초유!!! KS 이틀 연속 끝내기!!! ByuL9 10-25 872
38127 [MLB] 류현진 선수 아빠 됬네요 ㅎㅎㅎ (6) 냐웅이앞발 10-24 2937
38126 [잡담] 류뚱이 워싱턴에 가면 (15) 곰돌이여 10-24 3016
38125 [KBO] 두산 왕조를 이어가고있는 오늘날... (5) 헬로PC 10-23 1033
38124 [KBO] 키움은 오늘도 자멸하며 패배 ㅉㅉ (4) 국뽕대일뽕 10-23 1075
38123 [KBO] 크보는 한국시리즈 거진 결정났네요~ 아라미스 10-23 545
38122 [KBO] 이영준 선수 커브 장착하면.. (1) valentino 10-23 416
38121 [KBO] 송성문 선수 야유ㅋㅋㅋ (2) 봉냥2 10-23 909
38120 [KBO] '빅초이' 최희섭 KIA 복귀…송지만 메인 타격… 황룡 10-23 972
38119 [KBO] 9회 키움 이정후 vs 두산 김재환 스트 비교샷 (5) 국뽕대일뽕 10-23 1002
38118 [MLB] 0% 확률을 깨려는 류현진, QO 역사를 새롭게 쓴다 (1) 러키가이 10-23 1283
38117 [MLB] 기자 (텍사스의 짝사랑) 류, 범가너보다 낫다 (댓글) (2) 러키가이 10-23 94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