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10-17 10:22
[MLB] 류 MLB 선수들 투표 '최고 투수' TOP3 선정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1,295  


류현진, MLB 선수들이 투표한 '최고 투수' TOP3 선정


[OSEN=워싱턴 D.C.(미국), 박준형 기자] LA 다저스 선발투수 류현진이 역투하고 있다. /soul1014@osen.co.kr

[OSEN=이상학 기자] 메이저리그 선수들도 인정했다. 류현진(32·LA 다저스)이 선수들이 투표한 뛰어난 투수 최종 후보 3인에 이름을 올렸다. 

메이저리그 선수노조(MLBPA)는 17일(이하 한국시간) 선수들이 직접 뽑은 ‘플레이어스 초이스 어워드’ 최고 투수 후보를 발표했다. 매년 선수노조에서 수여하는 상으로 함께 그라운드를 누빈 선수들의 투표로 선정된다는 점에서 가치가 크다. 

내셔널리그에선 제이콥 디그롬(뉴욕 메츠), 마이크 소로카(애틀랜타)와 함께 류현진이 최종 후보 3인에 올랐다. 사이영상 2연패가 유력한 디그롬, 신인 투수 중 최고 성적을 낸 소로카, 평균자책점 전체 1위 류현진이 선수들에게 최고 투수로 인정받았다. 

류현진은 올해 29경기에서 다저스 팀 내 최다 182⅔이닝을 던지며 14승5패 평균자책점 2.32 탈삼진 163개로 활약했다. 평균자책점 전체 1위로 아시아 선수 최초 기록을 세웠다. 8월 중순까지 1점대 평균자책점을 유지했고, 올스타전 선발투수 영광도 누렸다. 

류현진은 지난 15일 선수노조가 선정한 내셔널리그 올해의 재기상 후보에도 내야수 조쉬 도널드슨(애틀랜타), 투수 소니 그레이(신시내티)와 같이 최종 3인에 이름을 올린 바 있다. 사이영상급 최고 시즌을 보내며 여러 시상식에서 수상 후보로 주목받고 있다. 

한편 아메리칸리그 최고 투수 후보 3인으로는 저스틴 벌랜더, 게릿 콜(이상 휴스턴), 루카스 지올리토(시카고 화이트삭스)가 올랐다. 최종 투표 결과는 다음주 공개된다. 수상자에겐 상금 2만 달러를 자신의 이름으로 원하는 자선단체에 기부할 권리가 주어진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19-10-17 10:22
   
 
 
Total 38,30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54825
38143 [MLB] [스페셜야구] 류현진의 가치와 FA 전술 ① (3) 러키가이 10-30 933
38142 [KBO] 은퇴하는 배영수에게 하늘이 '고생했다, 여기까… ByuL9 10-30 1019
38141 [기타] 이제 슬슬 프리미어12체제로 넘어가야하는건 아닐런… (4) 임펙트 10-29 1026
38140 [MLB] MLB.com "사이영상급 류현진, 시장을 테스트 할 것" (1) 러키가이 10-29 2989
38139 [KBO] 춤 추려고 우승한 팀ㅋㅋㅋ (4) ByuL9 10-27 4198
38138 [KBO] 2019 시즌. 아름다운 최종 순위! 헬로PC 10-27 1018
38137 [KBO] 서울 3개의 구장(동대문,잠실,고척)에서 우승해본 최… (8) ByuL9 10-27 1400
38136 [KBO] 두산은 서울의 자랑 (3) 순둥이 10-26 767
38135 [KBO] 2019 한국 시리즈 두산 우승! (4) 헬로PC 10-26 777
38134 [KBO] 두산 우승? (6) 무릇 10-26 501
38133 [KBO] 두산 우승 축하 !! (2) 국뽕대일뽕 10-26 452
38132 [MLB] 계약 규모보단 과연 어느 팀에서 뛰게될지가 궁금하… (3) miilk 10-26 1043
38131 [잡담] 히어로즈 팬입니다!! (4) 미쳤미쳤어 10-25 893
38130 [KBO] 자 이제 3차전 시작 4분전입니다... (1) 이케몬 10-25 619
38129 [MLB] 류현진 기록 가치는 4년 1억1000만 달러..기준점 되나 (6) 러키가이 10-25 1926
38128 [KBO] [2019 잠실직캠] 사상 초유!!! KS 이틀 연속 끝내기!!! ByuL9 10-25 872
38127 [MLB] 류현진 선수 아빠 됬네요 ㅎㅎㅎ (6) 냐웅이앞발 10-24 2941
38126 [잡담] 류뚱이 워싱턴에 가면 (15) 곰돌이여 10-24 3018
38125 [KBO] 두산 왕조를 이어가고있는 오늘날... (5) 헬로PC 10-23 1034
38124 [KBO] 키움은 오늘도 자멸하며 패배 ㅉㅉ (4) 국뽕대일뽕 10-23 1075
38123 [KBO] 크보는 한국시리즈 거진 결정났네요~ 아라미스 10-23 547
38122 [KBO] 이영준 선수 커브 장착하면.. (1) valentino 10-23 419
38121 [KBO] 송성문 선수 야유ㅋㅋㅋ (2) 봉냥2 10-23 914
38120 [KBO] '빅초이' 최희섭 KIA 복귀…송지만 메인 타격… 황룡 10-23 974
38119 [KBO] 9회 키움 이정후 vs 두산 김재환 스트 비교샷 (5) 국뽕대일뽕 10-23 1005
38118 [MLB] 0% 확률을 깨려는 류현진, QO 역사를 새롭게 쓴다 (1) 러키가이 10-23 1287
38117 [MLB] 기자 (텍사스의 짝사랑) 류, 범가너보다 낫다 (댓글) (2) 러키가이 10-23 94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