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10-17 10:22
[MLB] 류 MLB 선수들 투표 '최고 투수' TOP3 선정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1,401  


류현진, MLB 선수들이 투표한 '최고 투수' TOP3 선정


[OSEN=워싱턴 D.C.(미국), 박준형 기자] LA 다저스 선발투수 류현진이 역투하고 있다. /soul1014@osen.co.kr

[OSEN=이상학 기자] 메이저리그 선수들도 인정했다. 류현진(32·LA 다저스)이 선수들이 투표한 뛰어난 투수 최종 후보 3인에 이름을 올렸다. 

메이저리그 선수노조(MLBPA)는 17일(이하 한국시간) 선수들이 직접 뽑은 ‘플레이어스 초이스 어워드’ 최고 투수 후보를 발표했다. 매년 선수노조에서 수여하는 상으로 함께 그라운드를 누빈 선수들의 투표로 선정된다는 점에서 가치가 크다. 

내셔널리그에선 제이콥 디그롬(뉴욕 메츠), 마이크 소로카(애틀랜타)와 함께 류현진이 최종 후보 3인에 올랐다. 사이영상 2연패가 유력한 디그롬, 신인 투수 중 최고 성적을 낸 소로카, 평균자책점 전체 1위 류현진이 선수들에게 최고 투수로 인정받았다. 

류현진은 올해 29경기에서 다저스 팀 내 최다 182⅔이닝을 던지며 14승5패 평균자책점 2.32 탈삼진 163개로 활약했다. 평균자책점 전체 1위로 아시아 선수 최초 기록을 세웠다. 8월 중순까지 1점대 평균자책점을 유지했고, 올스타전 선발투수 영광도 누렸다. 

류현진은 지난 15일 선수노조가 선정한 내셔널리그 올해의 재기상 후보에도 내야수 조쉬 도널드슨(애틀랜타), 투수 소니 그레이(신시내티)와 같이 최종 3인에 이름을 올린 바 있다. 사이영상급 최고 시즌을 보내며 여러 시상식에서 수상 후보로 주목받고 있다. 

한편 아메리칸리그 최고 투수 후보 3인으로는 저스틴 벌랜더, 게릿 콜(이상 휴스턴), 루카스 지올리토(시카고 화이트삭스)가 올랐다. 최종 투표 결과는 다음주 공개된다. 수상자에겐 상금 2만 달러를 자신의 이름으로 원하는 자선단체에 기부할 권리가 주어진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19-10-17 10:22
   
 
 
Total 38,45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58454
38454 [MLB] 맥스 슈어저 스프링캠프 3이닝 5K 풀 영상 MLB하이랏 10:28 6
38453 [MLB] 류현진 시범경기 2이닝 2삼진,3피안타 1홈런 (3) 개론학개론 03:43 718
38452 [MLB] 류 친화력에 반한 토론토 단장 "절로 미소가 지어져" (3) 러키가이 02-27 1389
38451 [MLB] [MLB]`토르` 신더가드 시범경기 등판 2이닝2삼진 MLB하이랏 02-27 306
38450 [MLB] 다나카 시범경기 2실점 2삼진 영상 MLB하이랏 02-27 639
38449 [MLB] 김광현 선발 등판 2이닝 무실점.. (13) 진빠 02-27 1341
38448 [MLB] 류 일정 노터치..투수코치도 당연 인정한 특별 대우 (1) 러키가이 02-27 726
38447 [MLB] 현지 호평일색 김광현 선발향한 발걸음 "타격도 좋네 (2) 러키가이 02-26 1597
38446 [MLB] '미네소타 데뷔전' 마에다 켄타, 시범경기 첫 … (1) MLB하이랏 02-25 1651
38445 [MLB] [야구는 구라다] 32세 루키를 향한 몰리나의 쓰담쓰담 (1) 러키가이 02-24 1186
38444 [MLB] Felix Hernandez's Braves debut MLB하이랏 02-23 457
38443 [MLB] '별명대로 KK' 김광현,'완벽했던 MLB 첫 등… (3) MLB하이랏 02-23 1550
38442 [MLB] KBO 출신 주요 투수 MLB 시범경기 데뷔전 성적 (2) 러키가이 02-23 776
38441 [MLB] MLB.com 김광현 첫 피칭 영상 (4) 진빠 02-23 913
38440 [잡담] 김광현 1이닝 2k (1) akaJD 02-23 574
38439 [MLB] 최악의 데뷔시즌 "기쿠치 유세이" 삼진모음 MLB하이랏 02-22 1255
38438 [MLB] 美칼럼니스트 "류 2년간 최고투수.. 8000만도 싸다" (4) 러키가이 02-21 2990
38437 [MLB] "쟤가 ERA 1위래" 류, 토론토 훈련장서 경외의 대상 (4) 러키가이 02-20 3296
38436 [기타] 2019년 유럽야구구단 TOP 50 (2) 신비은비 02-19 1162
38435 [MLB] [구라다] 토론토 에이스..류, (영화주인공 같은) 할 선… 러키가이 02-18 2133
38434 [KBO] "ML 진출 전보다 팔꿈치 상태 더 좋다" 오승환의 이유… ppoo1313 02-18 1318
38433 [KBO] 경쟁 열기 후끈한 한화 4·5선발, 누가 주인 될까? ppoo1313 02-18 308
38432 [KBO] 두산베어스 vs 호주 국가대표 (2) ByuL9 02-17 1641
38431 [MLB] 차세대 사이영 후보 "마이크 소로카" 19시즌 삼진 모… (1) MLB하이랏 02-15 1893
38430 [MLB] 아시아 최다승기록 깨는거 가능할지 (2) 더러운퍼기 02-14 2030
38429 [MLB] [조미예] 류 불펜 피칭 본 김선우 위원 감탄 "역시" (4) 러키가이 02-14 2576
38428 [MLB] 김광현 세인트루이스 첫 불펜피칭 직캠 | 이현우 (1) 진빠 02-13 205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