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10-17 09:13
[KBO] 윌리엄스 KIA 감독 입국…"준비된 팀을 만들겠다"
 글쓴이 : 황룡
조회 : 943  



윌리엄스 감독은 17일 오전 입국했다.

그는 "오랜 비행에 조금 지쳤다"면서도 "설레는 마음으로 한국에 왔다. 빨리 KIA 선수들과 만나고 싶다"고 밝은 표정으로 말했다.

윌리엄스 감독은 18일 전남 함평으로 내려가 마무리 훈련 중인 KIA 선수들과 만난다. KIA 사령탑으로서의 첫 행보다.

KIA는 15일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워싱턴 내셔널스 사령탑을 지낸 맷 윌리엄스 현 오클랜드 애슬레틱스 작전 코치를 제9대 감독으로 선임했다"고 발표했다.

윌리엄스 감독은 2022년까지 3년간 KIA 선수단을 이끈다. 연봉 등 계약 조건을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

협상을 주도한 조계현 KIA 단장은 "아주 높지도, 낮지도 않은 금액"이라며 "윌리엄스 감독은 '3년'이란 계약 기간을 더 강조했다"고 전했다.

해태 타이거즈라는 구단명으로 1982년 프로야구 원년 멤버로 KBO리그에 뛰어든 KIA가 외국인 감독을 선임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2014∼2015년, 2시즌 동안 워싱턴 사령탑으로 활약한 윌리엄스 감독은 2014년 내셔널리그 올해의 감독상을 받기도 했다.

한국 팬들에게는 김병현과의 인연으로도 유명하다.

2001년 애리조나가 월드시리즈 우승을 차지할 때, 김병현은 마무리 투수였고 윌리엄스 감독은 주전 3루수이자 4번 타자였다.

윌리엄스 감독은 "김병현의 고향이 KIA 연고지인 광주라는 건, 선수 때부터 알았다"며 "김병현과 빨리 만나고 싶다. 그런데 햄버거 가게를 운영하는 김병현이 너무 바빠서 코치로 영입하기는 어려울 것 같다"고 웃었다.

실제 윌리엄스 감독이 영입한 코치는 마크 위드마이어 전 삼성 라이온즈 외국인 스카우트다.

위드마이어 코치는 윌리엄스 감독이 워싱턴을 이끌 때 수비 코치로 함께 호흡했다.

34년 만에 한국을 찾은 윌리엄스 감독은 이제 KBO리그의 대표적인 인기구단 KIA를 지휘한다.

윌리엄스 감독은 "KIA를 '준비된 팀'으로 만들겠다. 내일부터 '내 일'을 본격적으로 시작한다"고 했다.






드디어 입국 했군요 마무리캠프부터 시작 ㅎㄷㄷㄷㄷ

타이거즈팬으로서 스프링 캠프 , 내년 시즌이 벌써부터 기대됩니다 ㅎ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38,28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54246
38286 [MLB] 미네소타 지역 매체도 류현진(32) 영입을 강력 추천 (7) 태권부인 11-20 1065
38285 [기타] 야마다가 양현종에게 때려낸 홈런공, 日명예의 전당 … (2) yj콜 11-20 1850
38284 [MLB] 류현진 사인 공은 OK-종이는 NO..빅리거는 사인도 달라 (2) 러키가이 11-20 796
38283 [MLB] MLB.com "류현진, 단장 미팅서 충분한 관심 받았다" (1) 러키가이 11-19 2124
38282 [MLB] LA언론 류 SD 이적설에 화들짝 "그레인키 사례 잊어선 … (1) 러키가이 11-19 1545
38281 [잡담] "한국에도 있었으면" 31년된 도쿄돔..부러워한 선수들 (11) yj콜 11-19 1915
38280 [기타] 라오스에서 생긴일 in 2019 신비은비 11-19 830
38279 [MLB] [MLB gif] '이게 그 쓰레기통?' 美 누리꾼, 사인… 김님 11-18 1689
38278 [잡담] 오판! 돌발영상 (1) fymm 11-18 979
38277 [잡담] 대만·일본에 '전패' 한국야구…아시아 현미… (6) yj콜 11-18 2847
38276 [잡담] 내년 올림픽에서 좋은 성적 못내면... 신비은비 11-18 577
38275 [잡담] 류현진의 공격적인 피칭 (1) 그대만큼만 11-18 1493
38274 [잡담] 올림픽본선진출은 했으나, 경쟁관계인 일본 대만한… (5) yj콜 11-18 1077
38273 [기타] 진짜 승패를떠나 개짜증. 지팡이천사 11-17 1199
38272 [기타] 벌써 엔트리 나왔을때 이상한 기운을 느끼긴 했음 (2) 마마인계 11-17 974
38271 [잡담] 방사능 올림픽 가지말자 영원히같이 11-17 173
38270 [잡담] 어차피 홈앤 어웨이 경기도 아니고 일본에서 한 경기… 메시짱 11-17 405
38269 [잡담] 요기에 2~3달간 안보이던 아이디들 쪽바리넘들임.ㅋ… 웅영민 11-17 231
38268 [잡담] 일본은 직구로 승부해야 합니다. (7) 랏트 11-17 1087
38267 [잡담] 아이고 ㅋㅋ (3) Republic 11-17 521
38266 [잡담] 돌대가리 김경문. 끝까지 국거박을 중용하고 번트작… (1) 메시짱 11-17 935
38265 [잡담] 일본은 왜이렇게 쎌까요 (29) 헬페2 11-17 1528
38264 [KBO] 생각해보면 결국은 시작하기전 예상대로였.. (1) 아라미스 11-17 363
38263 [잡담] 사대회에 왜 올림픽 출전권이 있는건지.. (3) 사비꽃 11-17 304
38262 [잡담] 장훈씨 말이 맞았네요...ㅎㅎㅎ 러브사냥꾼 11-17 920
38261 [잡담] 너무나 압도적이어서 칠수있을것같지않네요 (1) 헬페2 11-17 652
38260 [KBO] 시원하게 끝났네요. 희라미르 11-17 36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