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10-15 20:23
[MLB] 나믿커믿 프리드먼 무한신뢰 "커쇼 여전히 뛰어나"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1,746  


'나믿커믿' 프리드먼 사장의 무한신뢰 "커쇼는 여전히 뛰어나"


[OSEN=LA(미국 캘리포니아주),박준형 기자]클레이튼 커쇼의 가을 잔혹사가 반복됐다. LA 다저스가 워싱턴 내셔널스에 반격의 1승을 내줬다. 워싱턴은 3차전 선발투수로 예정됐던 맥스 슈어저를 8회 깜짝 불펜으로 투입하는 초강수를 두며 1승1패 원점을 만들었다. 다저스는 5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벌어진 2019 MLB 포스트시즌 내셔널리그 디비전시리즈(NLDS) 워싱턴 내셔널스와 5전3선승제 2차전에서 2-4로 패했다. 시리즈는 1승1패 원점. 2회초 2실점 허용한 다저스 선발투수 커쇼가 아쉬워하며 더그아웃으로 들어가고 있다. / soul1014@osen.co.kr

[OSEN=손찬익 기자] "3년 전과 같은 투수라고 생각하지 않지만 여전히 매우 뛰어난 투수다". 

앤드류 프리드먼 LA 다저스 야구 부문 사장이 클레이튼 커쇼(투수)를 향해 무한신뢰를 보냈다. 

커쇼는 지난 10일 워싱턴 내셔널스와의 내셔널리그 디비전시리즈 5차전에 3-1로 앞선 7회 2사 1,2루에 마운드에 올라 애덤 이튼을 헛스윙 삼진으로 제압했다. 

그러나 8회 앤서니 랜던과 후안 소토에게 백투백 홈런을 맞으며 동점을 허용했다. 결국 조 켈리가 연장 10회 만루 홈런을 맞으면서 다저스는 3-7로 패배해 내셔널리그 챔피언십시리즈 진출이 좌절됐다.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MLB.com'에 따르면 프리드먼 사장은 "커쇼가 3년 전과 같은 투수라고 생각하지 않지만 여전히 뛰어난 투수"라며 "커쇼보다 더 많은 준비를 하고 최선을 다하는 선수를 떠올릴 수 없다. 우리가 선수에게 기대하는 부분이기도 하다"고 말했다. 

켄리 잰슨은 올 시즌 33세이브를 거뒀으나 3.71의 평균 자책점을 기록하며 불안한 모습을 노출했다.

이에 프리드먼 사장은 "좀 더 지켜봐야겠지만 잰슨은 올 시즌 좋은 활약을 펼쳤다. 잰슨이 꾸준한 모습을 보여주는게 중요하다. 나는 잰슨을 신뢰하고 있고 내년에도 잰슨의 활약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펠리컨53분전

퍼리드먼 로버츠 있는이상은 우승은 불가능하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19-10-15 20:24
   
새콤한농약 19-10-16 00:43
   
다저스는 우승안할려고 작정한듯..
사이공 19-10-16 17:07
   
월드 시리즈 우숭은 바라지 않는다 란 말로 해석 하면 되나?
merong 19-10-18 16:19
   
맞음. 커쇼정도면 최상급 엄청 뛰어난 투수다.

정규시즌에는.
 
 
Total 6,17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6172 [MLB] [MLB gif] '이게 그 쓰레기통?' 美 누리꾼, 사인… 김님 11-18 1119
6171 [MLB] 개인적으로 찾아보니까 일본반응 별로 나쁘진 않네… miilk 11-15 1698
6170 [MLB] 류현진 귀국 인터뷰 큐티 11-14 606
6169 [MLB] 류현진 싸이영 2위된거 일본반응 궁금한데 ㅋㅋㅋ (4) 여기야주모 11-14 1818
6168 [MLB] 류현진.. 아시아인 역대최초 1위 사이영상 한 표 받았… (2) 아라미스 11-14 1620
6167 [MLB] 2019 NL리그 사이영 수상자 (1) 어쩐지 11-14 966
6166 [MLB] [민훈기의 스페셜야구]류현진 원하는 팀, 필요한 팀 (4) 러키가이 11-11 1259
6165 [MLB] 류현진, 베이스볼 아메리카 선정 시즌 올스타 선정 (2) 러키가이 11-08 1580
6164 [MLB] ESPN "류, 삼진 적지만 장점이 더 많아..영입하면 승자" (4) 러키가이 11-08 1914
6163 [MLB] 뉴욕 매체 류, 양키스 오면 PS1선발..과거영광 이끌 FA (2) 러키가이 11-08 1030
6162 [MLB] ESPN 메인 장식 "저평가 류, 가장 성공적인 FA 될 것" (1) 러키가이 11-08 818
6161 [MLB] [조미예] 김용일 코치, "역시 메이저리그는 달랐다" (2) 러키가이 11-07 1276
6160 [MLB] 美통계사이트 / 류 체인지업, 2019시즌 최고의 구종 (1) 러키가이 11-06 2190
6159 [MLB] 美 언론 "류현진, 사이영상 수상 유력" (8) 100렙가즈아 11-06 3161
6158 [MLB] 류현진, NL 사이영상 최종 후보 등극 (15) 보미왔니 11-05 4629
6157 [MLB] 류 계약 예상 (18) 더러운퍼기 11-04 3677
6156 [MLB] 사이영 수상자 최종후보 (1) 어쩐지 11-04 2513
6155 [MLB] 2019 월드시리즈 우승은 휴스턴 (7) 어쩐지 10-31 3021
6154 [MLB] 거참 올해는 역대급 희안한 월드시리즈군요~ (3) 태권부인 10-30 2968
6153 [MLB] [스페셜야구] 류현진의 진영의 FA 전술 ② (1) 러키가이 10-30 1140
6152 [MLB] [스페셜야구] 류현진의 가치와 FA 전술 ① (3) 러키가이 10-30 877
6151 [MLB] MLB.com "사이영상급 류현진, 시장을 테스트 할 것" (1) 러키가이 10-29 2927
6150 [MLB] 계약 규모보단 과연 어느 팀에서 뛰게될지가 궁금하… (3) miilk 10-26 986
6149 [MLB] 류현진 기록 가치는 4년 1억1000만 달러..기준점 되나 (6) 러키가이 10-25 1872
6148 [MLB] 류현진 선수 아빠 됬네요 ㅎㅎㅎ (6) 냐웅이앞발 10-24 2876
6147 [MLB] 0% 확률을 깨려는 류현진, QO 역사를 새롭게 쓴다 (1) 러키가이 10-23 1252
6146 [MLB] 기자 (텍사스의 짝사랑) 류, 범가너보다 낫다 (댓글) (2) 러키가이 10-23 912
 1  2  3  4  5  6  7  8  9  10  >